'IU'에 해당되는 글 14건

이번주, 아이유의 미니앨범이 공개되었습니다. 그냥 가만히 있다가 한번 예약구매를 통해 구매를 해본 저는 이 택배를 화요일인가 수요일쯤에 받게 되었었죠. 그리고 개봉만 해두고 있다가 이제서야 정리를 해서 사진을 올려봅니다. 총 세곡으로 이루어져있는 아이유의 이번 미니앨범은 자작곡인 "복숭아"가 선공개된 이후 타이틀곡인 "하루 끝"과 "그애 참 싫다"까지 총 세곡이 공개되었지요.


브로마이드가 포함된 예약구매 앨범가격은 7000원대였습니다. 얼마전 나온 콩알만한 블로그 광고수익금으로 구매를 해보았답니다.


이 글은 어디까지나 개봉기입니다. 추후 리뷰로 다시 찾아뵐 예정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2:05:16 00:14:16


택배가 오긴 왔습니다. 둥그런 통까지 해서 깃발처럼 달려있네요. 이런 박스 수백개 수천개를 한번에 배송지별로 분류하는것도 참 일이였을겁니다. 깃발같이생긴 택배만 수천개라.......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2:05:16 00:16:48


브로마이드는 다음번에 펼쳐보기로하고, 일단 앨범이나 펼쳐보도록 하죠!


그저 평범한 상자를 오픈하면....!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sec | F/4.5 | 0.00 EV | 24.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2:05:16 00:17:04


에어백 하나랑 뾱뾱이가 들어있습니다. 이 속에 분명히 있는것이겠죠?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4.5 | 0.00 EV | 26.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2:05:16 00:17:30


바로 이겁니다!!


"스무 살의 봄"을 과연 저는 어떻게 보내고 있는걸까요.. 목발과 함께하는 스무 살의 봄이라.. 저도 서러움을 노래로 만들어서 판이나 한장 내볼까요. 돈주고 사서 들을사람은 없을테지만 말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4.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2:05:16 00:17:24


배경으로는 이국적인 풍경이 펼쳐집니다. 아무래도 아래에 후원사로 루프트한자 항공사의 로고가 박혀있는걸로 보아 독일이 아닌가 싶네요.(루프트한자는 독일국적기이다.) 독일까지 날라가서 앨범재킷을 다 찍었다는 얘기인데... 후원받아서 간거니 비행기값은 걱정없겠군요.


참고로 후원사로는 삼성, 지바이게스가 또 있었습니다. sk계열의 로엔엔터테이먼트나 멜론을 제외한다면 말이죠. 그 옆으로 바코드가 붙어있고, 왼쪽에는 음악저작권협회의 홀로그램이 붙어있답니다.


간단한 개봉기는 이로 마치도록 하고, 앞으로 리뷰에서 제대로 찾아뵙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의 근황입니다. 지난주에는 여행을 다녀왔었죠 ㅎㅎ 그 이후 정리해본 한주랍니다.


1. 감기에 걸린듯 하다.


- 여행을 다녀오고 화요일쯤인가 수요일쯤부터 기침을 달고 사는중이랍니다. 자연적으로 조금 나아지기는 했지만 이불을 덮지 않고 잤던게 원인이 아닌가 추측해봅니다. 아직까지는 일교차가 큰이라죠.



2. 학교 축제


- 학교 축제가 있었습니다. 지난 화요일에 시작해서 목요일에 끝났습니다. 저희과는 주점 하나만 하는걸로 다른과에 비해서 일이 적은편이였지만, 다들 모이라고해서 가도 저는 그냥 앉아있으라네요.. 사실상 다리가 이렇게 되서 축제도 제대로 못즐겼습니다. 카메라도 들고 가지 않았었구요. 폰카로 찍은 개최식 이전에 고사지내는 사진이 전부입니다.


참고로 김장훈과 브아걸(브라운 아이드 걸스)가 학교 축제를 찾아줬는데, 다들 마지막날 브아걸을 보고. 특히 가인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더랍니다. 그렇게 가인 실물이 괜찮다네요.....!


하지만, 전 움직이기 불편해서 저멀리 신나는 음악이 들리는 방에서 쳐박혀있었답니다.


안타깝지만 올해 학교 축제이야기는 다루지 못했습니다만, 내년엔 꼭 다룰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3. 급격 봉퀴화


- 원래 이런데 돈 안쓰는사람이였는데, 요술램프라는 인터넷서점에서 사전에 예약구매를 하면 브로마이드를 준다고 이메일도 보내고 문자도 보내고해서 충동적인것도 있고 외로움을 달래려 천히 질렀습니다. 웃긴건 앨범보다 브로마이드에 혹해 질렀다는거죠. (원래 나 이런거 돈아까워하는사람인데!!!) 종전앨범의 흥행성에서 안주했었던 아이유 2집은 전반적인 타이틀곡도 사진으로나마 본 앨범도 실망스러웠는데 2집에 비해 음악적인 시도도 괜찮은편이고 그럭저럭 앨범도 기대가 되는군요.


4. 블로그에 활기가 안돈다.


- 이건 어디까지나 제잘못이죠. 이렇게 글 대충 서너개 투척해놓고서야 답글달고 이웃블로그를 방문하는걸 보면 참 이전의 제가 아닌듯합니다. 한번 크게 아프고 지금도 움직이는게 조금 불편하다보니까 출사를 꺼리게 되었고, 입원실에서 누워서 쉬던게 장기화되다보니 글쓰는것도 귀찮아진게 원인입니다. 아니 그냥 이유없이 바쁜것도 한몫 하는군요. 어느정도 극복은 했으나 이거 참 큰일인데 말이죠..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