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로운 구정 설 당일 오후. 차례도 성묘도 모두 끝내고 연휴를 만끽 할 수 있는 시간이 다가왔습니다. 해야 할 일이 많긴 합니다만 약 2주동안 시간이 나지 않아 손도 대지 못했던 범퍼 교환작업을 진행하도록 합니다.


어끄제 대충 랩핑해둔 안개등 커버를 지참해서 창고로 향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36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4:03:52


그나마 범퍼를 고정해주던 그릴 핀 두어개를 빼고나니 쑥 빠져버리네요..


탈거는 쉽습니다. 이미 고정해주던 핀들이 날라가거나 깨져버려서 사실상 의미가 없어진지 오래니깐요. 핀을 탈거하기만 하면 뜯어집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4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4:30:09


휠하우스 커버 역시 핀 몇개만 제거해주면 쉽게 빠집니다.


우측은 사이드스텝과 닿는 부분이 깨져버렸고, 좌측은 범퍼와 닿는 부분이 깨지며 날라갔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9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4:46:14


앙상한 몰골을 드러낸 스파크.


범퍼를 부착하기 전 좌측과 우측 휠하우스 커버를 신품으로 교체해 줍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4:46:17


탈거된 고품들.


좌측 휠하우스 커버는 교체된지 약 1년도 지나지 않아 깨져서 탈거되는 운명을 맞았고, 우측은 사실상 교체한 이력이 없으니 18만km 넘게 주행하는 동안 달려있었던 부품인데 이번에 임무를 마치고 탈거되었습니다. 그냥 폐기하면 될 휠하우스 커버와는 달리 기존 범퍼에서는 그릴과 온전한 우측 안개등 그리고 스티로폼 재질의 에너지바를 탈거해서 새로 장착될 범퍼에 이식해줘야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5:01:33


원활한 작업을 위해 작키로 살짝 들어서 공간을 내 준 뒤 작업에 임합니다.


일단 양쪽 모두 조립 이전에 모양만 잘 맞춘 상황입니다. 대우차 특유의 쌍욕나오는 7미리 볼트를 다시는 풀어재끼고 싶은 마음이 없으니 비교적 부착과 탈거가 쉬운 스크류나사로 조립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5:52:56


스크류 나사로 조립한 모습.


그래도 잘 맞습니다. 고정에도 문제가 없습니다. 잘 보이는 부분도 아니니 딱히 상관도 없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1.8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2:16 15:53:06


하우스 안쪽으로도 7mm 볼트 대신에 피스를 박아줬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62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5:53:41


RH LH 스티커가 선명히 보이는 신품 커버 조립 완료.


이제 범퍼만 장착하면 다 끝납니다. 리프트만 있다면 다해서 1시간 이내에 마칠 수 있는 작업입니다만, 작키로 들고 내리고 반대편에 가서 또 자리잡고.. 여러모로 힘들게 작업하고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6:01:50


기존 범퍼에서 안개등 그릴 번호판다이 에너지바 등등 탈거가 가능한 물건은 모두 탈거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6:07:04


드디어 비닐을 벗겨낸 3만원짜리 중고범퍼.


벨기에브라운 컬러의 중고범퍼입니다. 꼭 도색해서 쓰라는 문구와 함께 판매되던 제품입니다만, 크게 눈에 띄는 기스는 보이지 않습니다. 컴파운드로 살살 문질러주면 지워질 잡티 몇개 보이구요. 본격적인 조립작업을 진행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6:09:18


어짜피 철수하는 CHEVROLET나 DAEWOO나...


쉐보레 그릴을 장착할까 고민하다가 그냥 창고에서 먼지만 맞고 있던 대우그릴을 장착했습니다. 크롬 도금이 되지 않은 깡통용 마크리 그릴입니다. 재작년에 검사용으로 구매해놓고 잠시동안 달고다녔던 물건인데, 이미 쉐보레 그릴에 달려있던 불들어오는 뱃지들의 선이 끊어진지 오래라 검사 통과엔 문제가 없어서 이번 정기검사 당시엔 사용하지 않았던 물건입니다.


그냥 쉐보레 그릴도 질리고 해서 대우그릴을 결합하여 조립하기로 합니다. 대우 혈통이지만 대우와의 선긋기로 대우차가 아니라고 빠득빠득 우겨대었던 차량입니다만, 그 빠득빠득 우겨대던 미제 십자가도 곧 짐싸서 나갈 브랜드가 된 마당에 대우 혈통임을 자랑하고 다녀야죠.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6:23:50


신품 안개등 및 커버 장착.


기존 범퍼에서 탈거했던 고품 역시 반대편에 잘 장착해 줍니다. 그렇게 범퍼 조립작업을 마치고 차체에 대고 있던 와중에 창고 옆으로 친구가 지나가네요. 지나가던 친구의 도움을 받아 장착작업은 일사천리로 진행됩니다. 옆에서 보조해주는 사람이 있고 없고의 차이가 이렇게 많이 나는군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4.4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8:02:16 17:01:15


휠하우스 커버와 범퍼가 연결되는 부분, 언더커버와 연결되는 부분 역시 플라스틱 핀으로 마감합니다.


거의 특수공구 수준으로 잘 쓰이지도 않는 규격의 볼트를 풀고싶지 않아서 웬만한 구멍은 플라스틱 핀으로 마감했습니다. 저건 일자드라이버 하나만으로도 쉽게 떼어 낼 수 있으니 말입니다. 추후 작업의 편의를 위한 마무리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16 17:38:43


중고범퍼+대우그릴 조합으로 완성!!!!!!!!


생각보다 나쁘진 않습니다. 자세히 본다면 색상차이가 확연히 납니다만, 멀리서 보면 크게 위화감은 없습니다. 가까이 본다면 달라지지만 말이죠.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8:02:16 17:38:52


가까이에선 확연한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도 뭐 같은 어두운 계통의 컬러인데... 딱히 이 차에 돈을 들이고 싶은 마음은 없으니 따로 랩핑 없이 타기로 합니다. 누군가가 박아준다면 정말로 감사한 일이지만, 그럴 일은 없으니 그냥 이러고 타야죠 뭐.


세차장에 가서 물을 한번 뿌려주고 모든 작업을 마쳤습니다. 부디 손 댈 일 없이 오래오래 탑시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순정화의 일환으로 그릴을 구매했습니다. 


그깟 그릴 하나 뭐 얼마나 하겠어 합니다만.. 한국GM의 출범 그리고 쉐보레 브랜드로의 전환 이후 경차라는 체급이 무색하게 정말 비싼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그저 욕이 나오는 수준으로 말이죠.


스파크의 전신인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용으로 제작된 대우그릴은 생각보다 저렴합니다. 


크롬 도금이 되지 않은 기본형 대우그릴이 2만 3000원, 

크롬 도금이 된 대우그릴은 6만원대에 판매중이지만


쉐보레 그릴은 크롬도금이 안된 기본형이 4만원대, 

테두리에 살짝 크롬도금이 된 그릴은 10만원이라는 가격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6:01:11 16:23:29

사실 마크리 크롬도금 그릴이 완성도도 높고 보기도 좋은데 말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비슷한 스타일의 사제 그릴도 나옵니다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용 그릴은 왜 그러는지 그냥 버리는 사람도 많고 무료나눔이나 헐값에 날려버리는 용도의 그런 물건이 되어버렸습니다.


품번을 찾아서 그 품번 그대로 주문을 했습니다만, 깡통형 그릴이 신품이 나오긴 하더군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fired | 2016:01:13 18:28:18


약 이틀정도 기다린 끝에 우리의 대우그릴이 제 손 안에 들어왔습니다.


부품집에서도 쉐보레로 브랜드가 바뀐 뒤 대우시절 외장부품을 주문하는 사람이 극히 드문지라 상당히 의아해 하는 분위기로 연락을 주더군요. 딱히 공업사 아니고선 구매할 일도 없지 않을까 아니 공업사에서도 사고가 나면 알아서 쉐보레 그릴로 바꿔주니 그런가 싶습니다. 


정확히 십자그릴을 시켰느냐, 아니면 대우그릴을 시켰느냐 묻고 또 되묻고 물건을 수령하러 가서도 한번 더 물어보시더군요. 잘못된 물건이 온 줄 알았답니다.


그만큼 찾는이도 없는 대우그릴은 천대받고 있습니다. 왜 그렇게 우리의 토종 브랜드 대우를 싫어할까요. 대우라는 토종 브랜드가 사대주의 쉐슬람들의 바램처럼 폐기된 뒤 GM의 한국시장 철수설은 매년 단골로 등장합니다. 이미 대우시절부터 회사를 이끌어 오던 중역들은 정리해고 대상에 포함되어 회사를 떠나고 있는 상황이구요. 국산차임에도 수입 브랜드랍시고 부품값도 거의 곱절 수준으로 올려버렸습니다. 비록 회사는 미국계 기업에 인수된 상황이더라도 우리의 토종 브랜드인 대우를 지키지 못한 우리 국민 모두가 반성해야 하는 일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1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fired | 2016:01:13 18:28:33


P95214652 그릴,라디에이터


이래뵈도 국산입니다. 순정부품 스티커도 잘 붙어있고, 배송표 역시나 아주 잘 붙어있습니다. 대우를 무슨 흑역사 취급합니다만, 그래도 대우시절 나오던 외장부품의 수급 역시 문제가 없더군요.


부디 10여년 아니 못해도 15년 이상 흐른 뒤엔 리스토어 한답시고 거들먹거리는 양반들이 빈티지함을 추구한다고 비싼돈주고 대우그릴을 구하는 상황이 생겨나길 간절히 기원하고 또 기원해 봅니다. 작금에 와서야 슈퍼티코보다 민자티코가, 오토티코보다 수동티코가 훨씬 더 높은 값을 받는 것 처럼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2.4 | 0.00 EV | 3.4mm | ISO-64 | Flash fired | 2016:01:13 18:29:05


완충재 포장을 뜯어봅니다.


나름 그래도 대우 엠블럼에는 기스방지를 위한 비닐까지 붙어있더군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그중에도 최하위트림인 팝에나 들어가는 생 프라스틱 그릴입니다만, 차량 외장 컬러 혹은 주황색으로 잘 칠해서 포인트를 준다면 완벽하리란 생각도 듭니다.


그냥 쉐보레 그릴 팔아버리고 이거 달고 다녀볼까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2.4 | 0.00 EV | 3.4mm | ISO-250 | Flash fired | 2016:01:13 18:29:24


뒷모습은 조금 허전하고 깡통스러운 분위기입니다.


깡통스럽고 허전합니다만, 뭐 장착에는 크게 문제가 없겠지요. 같은 범퍼에 그릴만 바꿔서 팔아먹던 차량인데요.. 뭐 별 문제 없을겁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1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fired | 2016:01:13 18:29:31


대우엠블럼은 피스로 고정되어 있습니다.


피스를 풀어주면 대우엠블럼은 떨어지겠죠. 그렇다고 떼고 다닐 생각은 없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1:13 18:30:09


나름 그래도 2014년 7월에 생산한 물건이군요.


김정식이라는 검사자분은 과연 이 그릴을 생산하면서 무슨 생각을 하셨을까요. 대우시절 외장부품은 생산중단이 된지 오래고 쉐보레 엠블럼으로 교체를 유도하지 않았을까 싶었습니다만 2014년 7월에도 생산되었다는 사실을 확인하니 그래도 앞으로 수년간은 대우시절 외장부품을 구하는데에 큰 문제가 없으리라 판단되는군요.


여튼 잠시 시간 날 때, 직접 장착하던지 해야겠습니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awaiian 2016.01.15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넥스트 스파크 프론트 수리하면서 느꼈지만
    바디킷이 있는걸 감안했어도 부품값이 정말 후덜덜 하더라고요.

  2. 카마스터 2016.01.15 0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제가 좋아하는 대우 엠블럼이네요.
    GM대우 엠블럼 질리지도 않고 딱이라죠.

  3. 전설의 티코 2016.01.17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아직 대우 마크 당당히 달고 다닙니다 원래 태생이 대우조선소국민차 사업부 이지만 예전부터 쉐보레 마크로 바꿀려고 헙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