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해당되는 글 7건

  1. 2011.05.09 추억의 GM대우시절 광고들... (9)
  2. 2011.01.05 5부작 북경여행기 [3] 대륙을 알아나가다! (15)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200sec | F/8.0 | -1.70 EV | 45.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2 15:01:34

↑ 르망... 비오는날에도 그냥 도로에 서버렸다는.. 안좋은 대우의 이미지의 대표주자로 통하기도 하지만, 한때 대우의 잘나가던 시절을 대변해주는 차량이기도 하다.

약간은 오글거리는 약 10년정도 된 추억의 대우차 광고들을 한번 모아보았다..

지금은 한국GM으로 쉐보레 브랜드가 도입되었지만, 당장 며칠 전까지만해도 열심히 불러오던 대우라는 브랜드가 앞으로 새로 나올 승용차들에서는 볼 수 없게 되었다는게 아쉽긴 하다.(이전에 시보레 달고다니는 사람처럼.. 시보레를 떼고 대우를 달고 다닐 용자도 언젠간 생길거라 확신한다.) 아직 대우버스와 타타대우상용차가 대우의 명맥을 어느정도 이어나가고 있으니, 완전한 대우가 사라지는것은 아니긴 하다. 그렇지만 한국GM내에서도 다마스랑 라보는 대우브랜드를 달고 나온다고 하는데... 지금까지 20년을 우려먹은 다마스와 라보가 앞으로 단종이나 모델체인지를 하게 될 계획조차 없는걸로 보이기에 본인의 생각으로, 버스와 트럭을 제외한 소형차량에서 대우 브랜드의 명맥유지는 10년은 더 갈 것이라고 본다. 쉐보레 브랜드를 달고나오는 차량들 중에서 다마스와 라보를 대체할만한 싸게 타는 경상용 미니밴이나 트럭이 없기에 아무래도 대우국민차시절부터 20년을 한결같이 우려먹은 차 앞으로 몇년 더 판매한다는건 뭐 쉬운일이니 말이다.

대우... 생각을 해본다면 대우라는 브랜드에 대한 평판이 그리 좋은것만은 아니였다. 강경노조와, 싸구려차라는 인식이 아주 널리 퍼져있으니 주변에 누가 대우차를 뽑으면 왜 대우차를 샀냐는식으로 물어보는 사람도 있었다. 한 5년전 대우차만해도 그러한 공식이 통했지만, 당장 2~3년 전부터 나오는 대우차들은.. 이전의 싸구려라는 인식에서 벗어난 차량들임에는 확실했다. 그렇지만, 현기차 눈치보는듯한 가격책정과.. 약간은 타 회사 차량들보다 낮은 공인연비.. 거기다가 현기차처럼 독과점을 하던 지위에 올라있는것도 아닌데 현기차를 뺨치는 옵션질과, 수동변속기 선택시 리모콘키조차 선택을 하지 못하는 상황까지.... 그러한 대우가 정신을 차리지 않는 모습들과 이전의 대우에 대한 이미지가 겹치고 겹쳐 GM대우는 얼마전부터 딱 차량 4종을 판매하는 르노삼성한테도 내수 3위 자리를 내주기 시작했다.. 판매부진의 이유를 브랜드 교체로 이겨보겠다는 그들.... GM의 하청기지로 전략해버린다는 반대여론도 만만치 않았지만.. 결국 그들은 대우를 빼버렸다.. 오펠이나 홀덴처럼 GM계열사로 있으면서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린 자동차 브랜드처럼.. GM에서 대우를 조금만 더 신경을 써줬더라면, 해외에서도 쉐보레 오펠 홀덴 뷰익등을 떼어버리고 대우브랜드로 간단한 튜닝을 하듯이 대우의 위상을 조금이라도 더 높일 수 있었을 것이다. 과연 쉐보레로 브랜드를 바꾸어 다시 내수 3위자리를 회복할지, 아니면 크게 힘을 못쓰고 한국시장 철수 혹은 그냥 수출용 하청기지로 전략하게 되는지는 앞으로 조금 더 두고봐야 겠다. 




마티즈 2.. 2003년형... 벌써 이차가 8년이나 되어버렸다니... 흠.... 당시 마티즈 컬러초이스는 당대 최고의 컬러를 가지고 있던 차량이라 생각된다.. 무단변속기의 자체적인 결함으로 욕도 꾀나 얻어먹었지만, 아직까지도 대한민국의 대표 경차의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L6 매그너스.. 차라리 토스카보다 이때나온 후기형 매그너스가 사실 맘에 든다.. 이것도 2005년정도에 빛을 봤던 광고로 추측해본 결과 벌써 6년이라는 세월이 흘러버렸다..... 그런데도.. 지금봐도 그닥 촌티가 나지 않는 이유는 뭘까..!

 

칼로스 다야몬드.. 당시 1.5모델 최고트림을 자랑하던 칼로스 다이아몬드... 이광고.. 지금봐도 그렇게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지 않는다.. 2003년 여름정도에 봤던걸로 기억하는데... 이때만해도 저랬던 차가 벌써 10년을 바라보고있다니....

 

다니엘 헤니를 스타덤에 올려줬던 광고.. 기존의 T200(칼로스) 세단에 이름만 바꾸고 디자인만 살짝 바꿔서 출시한 차.... 이때부터 칼로스는 5도어 해치백차량을, 젠트라는 4도어 세단차량으로 판매가 되다가, 2007년 칼로스의 부분변경모델이(역시나 같은차체 우려먹고 살짝만 바꾼차라서 부분변경이라 해야 옳겠다.) 젠트라X라는 명칭으로 나오면서 통합되었다.
2005년 당시의 Are You Gentle? 는 최고의 유행어로 통했고.. 저 비현실적인 주차는 당시 사람들로 하여금 탄성을 자아냈었다.. 광고는 크게 화제가 되었지만, 차량의 판매량은... 그닥이였다.....



옛 대우의 마지막 개발모델이였고.. 2002년부터 라세티 프리미어가 나오기 전까지, 전면부 그릴만 조금 바뀌어 나왔을 뿐, 큰 외관변화는 없었던 차량이다. 삼분할 그릴.. 옛 김우중시절 대우 특유의 패밀리룩을 볼 수 있었던 마지막 차량이라 보면 되겠다..



레조.. 지금 올란도의 나이 많은 아버지뻘 되는 차량이라 보면 되겠다.. 7인승.. 예전 싼타모 카렌스와 함께 한 시대를 풍미했던 가스차 3형제였지만, 레조도 역시 소리소문없이 2007년에 단종되어버리고 말았다. 올란도.. 과연 이전의 레조신화를 다시 이어갈 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MPV의 명맥을 잇는다는 점에서.. 초창기의 레죠를 능가하는 저력을 발휘해주길 바란다!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갤똥퍼 2011.03.22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오면 서는 르망

    연료게이지가 거꾸로 되어있는게 무지 신기했음

    (엥꼬일수록 위로 올라감)

  2. AudenA 2011.03.23 2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그너스 디자인이랑 대우마크처럼 생긴 그릴은 디자인이 상당히 흥미로움

  3. ninjakuma 2011.07.13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은 르망 옆은 절망 뒤는 사망 이라는 말이 떠오르는데요...(고등학교때 디자인과 담당선생님이 말씀해 주셨었죠..)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6 | -1.30 EV | 1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2:31 16:39:01

2011/01/03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여행/출사기] - 2011 첫 대기획. 5부작 북경여행기 프롤로그
2011/01/03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여행/출사기] - 5부작 북경여행기 [1] 대륙에 입성하다!
2011/01/04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여행/출사기] - 5부작 북경여행기 [2] 역시 Scale이 다르다!
2011/01/05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여행/출사기] - 5부작 북경여행기 [3] 대륙을 알아나가다!


5부작 북경여행기 그 세번째 시간까지 왔다. 만리장성에 가기 전, 엄청나게 큰 관광객들을 상대하는 식당에서 밥을 먹고 그날의 바람이 굉장히 많이 불던 기상사정때문에 만리장성에 케이블카를 타고 갈 수 없었었다. 케이블카를 타지 못한 대신 발맛사지가 따로 추가되었는데.. 그러면서 약간의 관광 스케줄이 바뀌어 차를 타고 만리장성 앞에까지 가서 등산하듯 올라갔다 올 수 있는 코스로 만리장성을 가게 되었다. 실제 만리가 넘는 만리장성.. 인류의 역사상 최대의 토목공사로 불리우는 이 공사.. 우주에서 지구를 바라봐도 보인다는 그곳.. 바로 만리장성이다.

경사가 매우 심한 돌계단을 밟아가면서 만리장성을 오르고 있는데.. 어디서 많이 보던 글씨가 보였다.. 아 바로 한국말이였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25sec | F/6.3 | -1.30 EV | 2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2:31 16:54:19

"니가 더 호구다 ●●아!"

'진시황은 호구였다!!ㅋㅋ' 어떤 개념충만한 이름에 홍자가 들어가는 대한민국 국민이 2010년 7월에 와서 써놓고서 갔다. 뭐 어느 단체에서 몇월 몇일에 다녀갔다고 쓰는것은 어느정도 애교로 봐줄만하지만, 이건...... 한국말을 알고있는 중국인이 와서 본다면 결과적으로 한국인 전체가 욕을 먹는 행태가 되는 것이다. 당장 이 말을 알아들을 수 있는 한국인이 봐도 참으로 한심하다고 생각하는데... 중국인을 비롯한 외국인들에게 이런 호구들이 우리나라에 대한 그리 좋지만은 않은 인식과 그로인한 외교적 문제를 만들어내는 현실이다.

그리고 참고로 말하자면, 진시황이 있던 진나라때 쌓던 장성은 거의 다 무너지고 없단다.. 후대에 가서 다시 쌓은것이라고 하는데.. 그리고 저 낙서가 있는곳은 시멘트가 발라졌다는 점으로 미루어 보아, 최근에 보수공사를 한 부분이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00sec | F/6.3 | -1.00 EV | 1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2:31 17:12:07

"가도, 또 가도 끝이없네.. 그래서 만리장성이구나.,."

그랬다.. 저건물까지 올라가야지.. 하고 올라가면 또 가까운데에 초소가 하나 있는듯하고 해서 참 오랫동안 굉장히 많이 올라갔었다.. 하지만, 시간의 제한이 있었기에.. 다 가보지는 못했다.. 아마도 다 가보려면 한 1년은 걸리겠지만 말이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0 | -1.00 EV | 16.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2:31 18:32:14

"저기가.. 박태환이........"

전신맛사지는 원래 상품에 포함되어있었고, 거기다가 케이블카를 타지 못한 대신에 발맛사지까지 받게 되었다.. 너무 어린나이에 맛사지를 받는건 아닐 지 모르겠었지만.. 어쨋든 맛사지를 하는 곳이 올림픽촌 내의 아시안게임 경기장에 있기에 올림픽 경기장을 지나가게 되었다. 저기.. 파란건물이.. 베이징 올림픽 수영경기장으로 사용되었던 곳이다. 저곳에서 박태환이라는 우리나라 선수가 불리한 판정과 중국인 관객들의 야유, 편파적인 응원을 모두 떨쳐내버리고 많은 메달을 목에 걸었었던 곳이다. 들어가 볼 수 는 없었지만, 다행히 신호가 걸려있어서 사진은 수월하게 찍을 수 있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sec | F/4.4 | -1.00 EV | 28.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2:31 18:40:53

"진짜 새둥지네.."

새둥지의 형상으로 만들어진 베이징올림픽 주경기장이였다. 마침 신호가 닿아주지 않는 바람에.. 사진은 제대로 찍을 수 없었지만, 2008년 8월 8일 8시 8분 열린 베이징올림픽의 감동만큼은 모두 느낄 수 있었다. 그리하여 1시간 30분의 맛사지를 마치고,. 

대택문이라는 초 호화 식당으로 향했다. 여기도 역시 벤츠 BMW 아우디같은 독일 명차브랜드의 자동차만 있었고.. 사람도 그렇게 많지까지는 않았다. 광어 비슷한 생선의 회로 시작해서 실제 새가 지저귀는 소리까지 들어가면서 최고의 특식을 만끽할 수 있었다. 거의 다 먹으니.. 디너쇼를 시작하려고 준비를 하고 있었는데.. 디너쇼를 보고 오지 못했다는게.. 한가지 한으로 남는다. 그리하여 다른분이 약 4년전쯤에 이 식당에서 가서 찍은 동영상 하나를 준비했다. 4년전과 지금은 약간 다른것 같지만, 거의 비슷하다.

**더보기를 클릭하세요**

더보기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6 | -1.00 EV | 45.0mm | ISO-200 | Flash fired, auto mode | 2011:01:01 00:35:24

12월의 마지막 밤. 2010년의 마지막 밤.. 참고로 그날이 동생의 생일이다. 예상치도 못했지만, 그 5성급 호텔에서 생일인 투숙객을 위해서 케익을 준비해 주었다고 한다.. 예상치도 못했던 그 케익은 다음날 버스에서 다 같이 먹게 되었다.

그리고.. 방에 들어가서 일본 NHK로 한국시간에 맞추어 타종식을 하는것을 보았다. 그러면 우리나라 시간으로는 0시지만, 중국은 11시이다.. 그렇게 기다리고 기다리다가.. 옆방에 물어볼 일이 생겼는데.. 객실 내에 있는 전화기를 잘못만지게 되어 그 전화가 카운터로 가게 되었다. 카운터에서 받은 중국인 직원에게 잘못 걸었다는 의사 표시를 하지만, sorry라는 말만 찾고.. 나보다도 영어가 더 짧았던 것인지.. 결국 잠시 후 방으로 올라오게 되었다. 방으로 올라와서도 의사소통이 안되고.. 그가 또 어딘가로 전화를 걸어서 나를 바꾸어주더니.. 이제는 더 높은사람까지 오게 되었다.. 그들과 의사소통은 되지 않고.. 나는 단지 옆방에 전화를 걸려고 했는데 잘못걸어서 미안하다는 의사를 전달하려고 했는데.. 이제는 더 높은 매니저까지 나타난 것이다.. 이런...... 핸드폰 번역기로 "한국말 하는 사람을 불러주시겠습니까"를 들려주고 "죄송합니다. 의도한것이 아니였습니다"를 들려주니.. 이사람들도 뭐가 뭔지 모르겠다는 눈치였다..

결국 그들은 일단 Please wait a Moment 라고 하고 방에서 나가고.... 그러다보니 그들과 실랑이를 하면서 한 해를 시작하게 되었다. 이미 중국 현지시간으로 2011년 한 해는 시작하고 10분이나 지난 사이였다.. 그렇게 누워서 TV를 돌리다가 생방송으로 나오던 원더걸스의 신년 축하공연도 보고 있었는데.. 잠시 후 전화벨이 울렸다.

"가이드입니다. 무슨일입니까."

새해 벽두부터 호텔까지 급히 온듯하다.. 그리고 한국어로 자초지종을 설명하고 이 일은 결국 일단락되었다. 이 사건은 다음날 아침 일행들에게 급속도로 전파되었고, 나도 영어와 중국어를 못해서 생긴 하나의 애피소드로 영원히 기억하게 되었다.(그러게 영어좀 배워놔야지?)

셋째날, 2011년 1월 1일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00sec | F/6.3 | -1.00 EV | 1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1:01:33

벌써 여행은 셋째날까지 오게 되었다. 

2011년 1월 1일.. 이제 2011년이다.. 지난밤 커졌던 일의 충격이 가시지 않았는데.. 첫번째 방문지는 동인당이였다. 우황청심환을 만들어내기도 했고, 호랑이연고로도 유명한 중국 최고의 약국이자 병원이라 보면 되겠다. 중국 당나라시절부터 있었던 동인당은 1940년대부터 공산당 국영으로 운영되고 있는데.. 이미 둘쨋날 라텍스 쇼핑센터를 들려서 몇가지를 구매했지만, 이곳은 어느정도 쇼핑센터의 성격을 띄고있으면서도 국가에서 의무적으로 관광을 오는 외국인들에게 그동안 농약검출 중금속 검출등 그리 좋지않은 이미지로 여겨졌던 중의학(우리나라의 한의학)에 대한 의미지를 회복하고자 들리게 하는 코스라고도 한다. 역사도 오래되었고, 그곳에서 일하는 우리나라 교수격인 한의사님께서 맥을 잡아주셨는데.. 바로 맥을 잡자마자 그동안 겪어왔던 증상에 대한 설명을 속이 다 시원하게 했다. 이전에 만난적도 암시를 준 적도 없는데 말이다.

그렇게 몸 상태가 건강한 사람에게는 약을 권하지 않았고 어떤것을 많이 먹어라 조언을 남겨주었는데.. 우리가족중 본인과 본인의 父는 매우 심각해서 꼭 약을 먹어야 한다고 했다. 4개월만 먹으면 완치가 된다는데. 약값은 무려...........

父 4개월치. (2종류) 240만원

본인 4개월치 150만원

굉장히 부담스러운 가격이였다. 거기에다가 母에게도 약을 권하는데.. 그 약값도 백만원이 넘어갔다.. 결국 약 500만원어치의 약을 카드로 긁게 되었는데.. 한도 초과로 母의 약은 1개월치밖에 사 올 수 밖에 없었다.. 그래도 근 500만원이다.

3년된 똥폰이 갤럭시S도 혹은 그 동급의 전화기로 교체될 예정이였는데.. 그것도 날라갔다... 이렇게 내가 건강하지 못했던 것인가.. 어찌하였든 이 약을 먹고서 효과를 봤다는 사람들도 많이 있었고.. 당장의 플래그쉽 핸드폰보다도 그놈의 고질적인 비염을 4개월이면 완치할 수 있다는데.. 제발 좀 비염이 퇴치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1.0 | -1.00 EV | 1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1:30:14

큰 충격 이후, 다음으로 가게 된 곳은 천단공원이였다. 옛날에 하늘에 제사를 지내던 곳인데.. 여기에는 어르신들이 나와서 사교댄스를 즐기고 장기 마작 제기차기를 즐기며 우리나라의 탑골공원처럼 어르신들이 쉬고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곳의 기년전은 중국 베이징의 홍보동영상에도 등장할정도로 유명한곳이고.. 3층짜리 원형건물로서.. 천장까지 기둥이 닿아있는.. 정말 어마어마한 건축물이였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0sec | F/11.0 | -1.00 EV | 3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1:31:25

이 3층짜리 둥글둥글한 건물은 금으로 기둥에 일일히 도금을 하고, 화려하게 지어졌다고 한다. 명나라 영락 18년에 건조된 이 건물은.. 역시 청나라때까지도 사용되었는데.. 5곡의 풍작을 기원하기 위해서였다고 한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4.5 | -1.00 EV | 27.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1:38:52

금장으로 이루어진 기년전 내부... 천장이 없다보니 천장도 뻥 뚤려있고, 공간도 넓은편이라.. 우리집이 이랬으면... 하는 생각도 들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16.0 | -1.0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1:53:23

"아저씨 근무태만 아닌가요?"

어르신들이 모여서 장기를 두고 카드놀이를 하고 바느질을 하고.. 이리저리 여가를 보내는 이곳에서는 보안을 담당하는 보안요원조차도 한가로이 문자를 보내고 있다.. 보안요원도 제복을 입고 공안과 비슷한 역활을 하고있는데....... 문자를 보내고 있다니..!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0 | -1.30 EV | 1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2:58:32

다음으로 가게 된 곳은 북경수도박물관이였다. 우리나라의 국립중앙방물관격인곳인데.. 2008년 새단장을 한만큼 시설은 굉장히 좋았다. 거기다가 우리나라 박물관과는 다르게 허용되는것도 있었으니.. 바로 아래로 가보면 되겠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sec | F/3.5 | -1.00 EV | 14.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3:32:16

"오 사진촬영이 허용된데!!!!!!!"

사진촬영은 허용된다. 단 플레시를 터트리거나 삼각대 사용만 금지된다고 한다. 하지만, 한국어 설명은 지원되지 않는 박물관인데다가.. 영어를 보고 대강 내용을 유추하는데에 그쳤다. 한가지 기분이 나빴던것은 고조선을 우리나라의 역사로 쳐주지 않고, 중국의 역사로 쳐준다는 내용이였다. 박물관에서 본 기원전 지도와 그 이후로의 역사지도라고 표시해놓은것에 의하면 한반도까지도 다 중국의 영토로 들어가있었다. 거기다가 고구려는 어느정도 인정해주는듯한 분위기였지만, 발해까지도 우리의 조상이 아니라 중국의 변방민족으로 들어가는 분위기니..참 묘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0 | -1.00 EV | 19.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3:48:06

이 강아지.. 병마용갱같은걸텐데.. 어쨋든 동양의 토종견보다도 서양의 견종을 더 닮았다는 느낌이 굉장히 많이 들었다... 역시나 박물관에는 고대 중세의 역사뿐만 아니라 공산주의 사상이 들어서게 된 데에 대한 전시와 모택동에 관련된 영상물들 또한 존재했다.

그리고 한식당에 가게 되었는데..... 정겨운 한식과 불고기에 밥을 무려 세그릇이나 비웠다...;;; 여기서 한식을 먹게 된 것이 이후로 먹게된 중국음식에대한 실증을 더해줬다는 후문이....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400sec | F/11.0 | -1.00 EV | 1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5:39:39

다음으로는 북경의 명동, 왕부정거리를 가게 되었다. 중국 전역에서 신정연휴를 맞아서 북경으로 오게 된 지방사람들까지 몰려서 평소보다도 더 붐비었다고 한다. 우리나라의 롯데백화점도 이곳에 입점해있는데다가, 이런저런 백화점에 명품샵이 사람들을 유혹하였다. 약 2시간정도의 자유시간이 주어졌는데.. 그동안에 이런저런 건물에 들어가서 도대체 여기는 뭐가 있는것인가 보기 시작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200sec | F/8.0 | -1.00 EV | 24.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5:59:53

왕부정의 역사에 관련되어서 써놓은 글인가보다.. 뭐라고하는지는 자세히 모르겠지만, 우물이 있어서 왕부정이라는 이름이 생겼던 만큼, 아마도 우물의 터가 아닌가 싶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3sec | F/3.5 | -1.30 EV | 14.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6:28:51

"대륙에서도 이런 작은책을 보다니!!"

왕부정거리를 걷다가 들어가게 된 베이징 외국어서점(BEIJING FOREIGN LANGUAGES BOOKSTORE)의 4층에서 보게 된 광경이다.. 읽기도 힘들게 작은 이 책들을.. 거대하고 웅장함이 상징인 대륙사람들이 보다니...;;;;

그리고 반가운것들도 많이 보았다. 대한민국 가수들의 중국판 앨범들부터 일본판 앨범들까지...... 동방신기, 슈퍼쥬니어, 샤이니, 원더걸스, 2PM, 소녀시대까지.. 참 반가울 따름이였다.

역시나 이곳에서 팔고있는 세계여행 가이드북에서 대한민국에 관련된책들은 사람들이 많이 보지 않아서 책이 깔끔한편인데다가, 도로에 대한 정보까지도 잘못표기되어있었다.(충청남도쪽을 펴보았더니, 서해안고속도로[도로번호 15]가 10번으로 잘못 표기되어 있었다. 기타 열심히 찾아보면 하자는 굉장히 많다고 보면 되겠다.) 다른나라에 관련된 책들은 견본으로 놔둔책이 거의 닳을지경이였는데.. 대한민국책은 아주 깨끗한 수준이니.... 안타깝기도 하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00sec | F/6.3 | -1.30 EV | 14.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6:33:25

이게 바로 아까 그 서점이다. 이 서점 1층에 위치한 카메라샵은 나에게 카메라 배터리를 6만 7000원이라는 바가지스러운 가격에 팔려고 했다. 나중에 한국에서도 중국제가 2만 5천원정도 한다고하니.. 3만원정도까지 내렸는데.,. Dog스러운 꼴 보기싫어서 그냥 나와버렸다.

그리고도 수많은 백화점건물을 일일히 들어가보면서 구경을 했는데.. 우리나라의 등산복브랜드인 코오롱스포츠와 블랙야크를 본것도 참 반갑게 여겨졌다. 참고로 중국에서 가격표가 붙여진 아이폰 가격이 7680위안인가 그랬다. 아무리그래도 같은가격은 세계 어디서나 고수하는 사과社인데.. 이렇게 비싼건가 싶다. 흥정을 하면 깎일텐데 붙어있는 가격은 우리나라보다 더 비싼것이다..

또한 우리나라에서 단종된지 5년이넘은 초콜렛폰까지 버젓이 팔리고있던 모습을 보기도 했다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00sec | F/6.3 | -1.30 EV | 1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7:12:25

그렇게 자유쇼핑을 하고, 가이드님을 따라 왕부정 먹자골목으로 향했다. 가지나 신정연휴에 사람도 많고 길을 잃어버릴 확률도 높다보니 일행이 한줄로 동행을 하게 되었는데.... 이곳에도 역시 난생 처음보는 음식들이 굉장히 많았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5.0 | -1.30 EV | 1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7:13:55

온갖 꼬치류부터.. 양의 앞발... 지네... 귀뚜라미......... 별게 다 있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6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7:16:10

이건 그래도 우리나라에 있는것인데..  간혹 식당가면 자주 나오는 소의 위 말이다.. 갑자기 기억이 안난다... 이렇게 우리에게 그나마 친숙한 옥수수나 만두같은 음식들도 있긴 했지만.....!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4.5 | -1.30 EV | 29.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7:17:38

전갈, 불가사리, 지네, 풍뎅이, 굼벵이, 다큰번데기, 해마등등.. 가히 상상할 수 없는 음식들도 팔긴 팔고있었다. 일행들에게 작은전갈을 권해서 다들 먹었는데.. 나는 전갈 꼬리만 살짝 떼어먹고 도저히 먹을수 없었다. 역시 대륙사람들은 비행기 날개랑 자동차 바퀴빼고는 안먹는게 없다는게 사실인듯하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1.30 EV | 3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7:25:26

왕부정 먹자골목의 뒤에는.. 이러한 풍경도 펼쳐졌다..... 도심지 한가운데에서 오물처리를 하고있던것이다. 그렇게 왕부정거리를 한바퀴 휙 돌고 서커스를 보러 가게 되었다. 선택관광으로 북경의밤과 서커스가 있었는데.. 서커스중에서도 가장 비싼 지난번에 보게 된 금면왕조보다도 더 비싼 VIP로 끊게 되었다. VIP라..... 흠...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5.6 | -1.30 EV | 45.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1:01 18:56:09

서커스다.. 여기서도 역시 사진촬영을 못하게 막는다..(살짝 찍은사진..) 처음에는 스토리가 있게 시장에서 이런저런 묘기를 보여주는것으로 시작했는데.. 가면 갈수록 제주도에서 본것과 비슷한 묘기들이 펼쳐지게 되었다.. 중간중간 물고기가 나오는 마술쇼도 펼쳐졌고, 역시 대륙은 서커스의 종주국이라는 생각또한 하게 되었다..

역시나 이곳에서도 마지막 하이라이트로 오토바이 묘기쇼가 있었는데.. 여섯대가 들어가서 그냥 한바퀴 뺑 돌고 나왔을 뿐이였다. 제주도에서는 8대가 들어가서 각기 다른방향으로 부딛히지 않고 돌았는데 말이다.

이렇게 셋째날도 거의 마무리가 되어가고...... 이제 북경여행의 마지막날이 점점 다가오고 있었다. 이렇게 북경에서 우리나라 청계광장 비슷한 느낌을 주는 세무천계와 그 이후의 이야기는 4부에서 만나보기로 하자^^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누르시는분께 4부에서 선물이 이어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TAG 12월, 12월 마지막날, 12월의 마지막 밤, 2010, 2011, 2pm, 3부, 3층, 5부작, 5부작 리뷰, 5부작 여행기, 5성급 호텔, 5성급호텔, Beijing, BEIJING FOREIGN LANGUAGES BOOKSTORE, BMW, CCTV, dslr, NHK, pc, 가이드, 가이드북, , 개허접, 갤럭시S, 건축물, 계단, 고구려, 고조선, 공안, 관람기, 구경, 굼벵이, 귀뚜라미, 근무태만, 금박, 금장, 기년전, 기년전 내부, 꼬치, 다큰 번데기, 대륙, 대택문, 동방신기, 동생, 동인당, 동행, 등산복, 등산복브랜드, 뜨개질, 롯데, 롯데백화점, 리뷰, 리뷰(소감), 마작, 마트, 만두, 만리, 만리장성, 먹자골목, 명동, 모두투어, 모택동, 목조건물, 문자, 바느질, 박물관, 박태환, 발해, 백화점, 버스, 베이징, 베이징 수도박물관, 베이징 왕부정거리, 베이징 홍보동영상, 베이징올림픽, 베이징올림픽 경기장, 베이징올림픽 수영장, 베이징올림픽 주경기장, 벤츠, 병마용갱, 보안, 보안요원, 북경, 북경 수도박물관, 북경 올림픽, 북경 왕부정거리, 북경 홍보동영상, 북경수도박물관, 북경시 홍보동영상, 북경여행, 북경올림픽, 북경올림픽촌, 불가사리, 불고기, 블랙야크, 뻘글, 사과, 사교댄스, 사진촬영, 새둥지, 생일, 생일케익, 샤이니, 서점, 서커스, 서커스 관람, 서해대교, 세계여행 가이드북, 셋째날, 소녀시대, 수도박물관, 수영장, 슈퍼쥬니어, 신정, 신정연휴, 아우디, 아이폰, 애플, 애피소드, , 약값, 양 앞발, 양의 앞발, 업무태만, 여가, 여행, 여행관련, 여행기, 오토바이, 옥수수, 올림픽, 올림픽촌, 왕부정, 왕부정거리, 왕부정거리 롯데백화점, 왕부정거리 백화점, 외국인서점, 우너더걸스, 우리나라, 우황청심환, 원더걸스, 일본 NHK, 자유시간, 자초지종, 장기, 장린, 장성, 장안 그랜드호텔, 장안그랜드호텔, 전갈, 제기차기, 제주도 서커스, 중국, 중국 베이징올림픽, 중국 베이징올림픽촌, 중국 서커스, 중국 왕부정거리, 중국공안, 중국대륙, 중국방송, 중국여행관련, 중의학, 지네, 진시황, , 천단공원, 천단공원 기년전, 천리, 철/서의 여행, 철/서의 여행기, 철서의 리뷰, 철서의 여행기, 철한자구/서해대교, 초콜렛폰, 카드놀이, 카메라, 카메라 배터리, 케익, 코오롱, 코오롱스포츠, 탑골공원, 태그 201개돌파, 투숙객, 티스도리, 티스도리닷컴, 티스도리닷컴 대기획, 티스도리닷컴 여행기, 티스토리, 풍뎅이, 하늘에 제사를 지내던 곳, 한국, 한국소개책, 한식, 한약, 한의학, 핫이슈, 해마, 핸드폰, 호텔, 후기, 휴대전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티몰스 2011.01.05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그가.....ㅎㄷㄷㄷㄷㄷ;;;
    낙서는 재밋네요 ㅎㅎ 잘 보고 가요~

  2. AudenA 2011.01.05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 매우 재밌음........................ 태그도 엄청나고

  3. عبدلله 2011.04.06 0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사귀게 된 와 함께 이슬람 )))

    http://alislam-kr.blogspot.com/

    Allah, CREATED THE UNIVERSE FROM NOTHING

    http://allah-created-the-universe.blogspot.com/

    THE COLLAPSE OF THE THEORY OF EVOLUTION IN 20 QUESTIONS

    http://newaninvitationtothetruth.blogspot.com/

    ((( Acquainted With Islam )))

    http://aslam-ahmd.blogspot.com/

    http://acquaintedwithislam.maktoobblog.com/

    O Jesus, son of Mary! Is thy Lord able to send down for us a table spread with food from heaven?

    http://jesussonofmary1432.blogspot.com/

    http://www.islamhouse.com/

  4. 그레이트C 2011.12.16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경 수도 박물관은 가보지 못했는데 스케일이 정말 크네요~ 그리고 외국어 서점... 다음에 제 블로그에도 간단히 사진 올리려하는데 이렇게 보니 반갑네요..ㅋㅋ

    전갈.. 꼬리도 꼬리지만 몸통부분도 고소해서 맛있어요..~ 저는 취두부도 먹었는데, 취두부의 맛은... 완전..ㅠㅠ 차라리 자동차 타이어를 씹어먹는편이^^;;

    좋은 글 트랙백 감사합니다..!

  5. fessbook 2011.12.19 0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o kidding,this is a superb blog post,i like the idea how you set up your factors of view by authority you then discuss every individually,very sensible of you,contemplate having a brand new blog reader Man where is your RSS feed,do not wish to unfastened this weblog ,might assist me in my online research,a great deal of nice stuff Hmm,i see that you just made your factors,you might be really a cool author. Stuff like these desurves a twit and maybe a bookmark,your content is very good and that i thank you for that

  6. facebook sex 2011.12.19 0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o kidding,this can be a excellent blog post,i like the concept the way you set up your factors of view by authority then you talk about every individually,very good of you,contemplate having a brand new blog reader Man the place is your RSS feed,don't want to unfastened this blog ,may help me in my on-line research,loads of great stuff Hmm,i see that you made your points,you're really a cool author. Stuff like these desurves a twit and perhaps a bookmark,your content material is superb and i thanks for that

  7. facebook sluts 2011.12.19 0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o kidding,this can be a excellent weblog submit,i like the idea the way you manage your factors of view by authority you then discuss each individually,very good of you,take into account having a brand new weblog reader Man where is your RSS feed,don't wish to free this blog ,could help me in my on-line studies,loads of nice stuff Hmm,i see that you just made your points,you might be really a cool author. Stuff like these desurves a twit and maybe a bookmark,your content material is excellent and i thanks for that

  8. 카일 라 2012.04.20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은 오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