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에 해당되는 글 10건


다음뮤직이 새로워졌습니다..

보통 티스토리 내에서 이용하는 BGM때문에 다음뮤직을 자주 이용하는 편이고, 얼마전부터 개편을 안내해왔기에, 그렇게까지 생소한 소식은 아니였습니다만.. 몇년간 큰 변화가 없었고, 거기다가 얼마전 플래닛의 서비스 종료로 인해 별로 결제를 하는 방법이 없어진것도 변화를 알리는 신호탄이였을 수 있습니다.

다음뮤직이 전반적으로 아래처럼 새로워진만큼, 그에 따른 이벤트 역시나 진행되고 있습니다.


확실히 요즘 인터넷상의 트랜드인, 간결한 인터페이스가 괜찮습니다.. 차트를 위로 배치하면서, 이전보다 더욱 더 부각시켰고, 새로 나온 앨범들에 관련된 내용은 아래로 내려갔습니다..

그 아래로 뮤직비디오와 Music Bar 같은 연재물들에 대한 내용들이 있고 다음 메인에 트위터란처럼 "뮤지션 LIVE"라는 실시간으로 트위터와 요즘을 보여주는 창까지 생겼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다음뮤직의 몇년만의 개편을 기념하여 이벤트가 진행중입니다..!


뮤직이용권 구매시 평생 40% 할인과, 경품을 내걸었습니다. 굳이 이용권 구매하기로 가지 않고, 아래에 보이는 표에서도 그 여덞개의 추천 이용권 목록이 보이긴 합니다.. 개인적으로 BGM 관련 상품들이 있었더라면 좋았을텐데.. 딱히 BGM 위주로 다음뮤직을 이용하고, 안드로이드폰은 무제한듣기도 안되다보니 크게 저에게 유용한 이용권은 없었습니다;

그리고 이전부터, 다음뮤직의 사랑방이라 볼 수 있는 MUSIC BAR의 DJ들이 추천해주는 곡을 무료로 다운로드와 감상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8월 31일까지요..

 
노랑트위티,곰PD,루사이드 토끼

이 세사람은 각자

"전기뱀장어"의 스테이크, 비밀
"딕펑스"의 치어걸,원더랜드 바스켓
"Yuck"의 The Wall, Georgia

한 아티스트 곡들 중, 두곡씩 추천을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또!
 

 
Ra.D와 SODA의 추천곡

"BlackStreet"의 I Can't Get You(Out Of My Mind), Happy Song (Tonite)
"Bonnie Pink"의 Get In My Hair, The Last Thing I Can Do

까지 해서 총 다섯 아티스트의 열 곡을, 8월 31일까지 무료로 듣거나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 빨리 가셔서 한번 들어보시고, 노래가 좋다고 생각하시면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 보세요! 
 


열곡 모두, 결제금액이 0원입니다. 이렇게 결제를 한 뒤에, 다운로드 프로그램을 통해 다운로드를 하신다면, 직접 컴퓨터에서도 이러한 음원들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굳이 IE가 아니여도 가능합니다.) 

다음뮤직의 새로운 개편과 함께, 좋은 이벤트들도 꼭 참여해보세요!!
http://music.daum.net/common/promotion2011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제 필자의 네이버 아이디를 어느 누군가가 필리핀 IP로(프록시등으로 우회해갔는지 필리핀 현지에서 도박사이트 서버를 차려놓고 그자리에서 홍보를 한건지는 모름.) 접속하여, 네이버 블로그에 도박사이트 광고글을 100개정도 올려놓았고, 아이디는 보호조치가 되어있었습니다.

그에 관련된 글은, 이전글을 참조해주시고요...


그렇게 네이버 아이디를 "털리고".. 미처 네이버 ID를 도용했던자가 지워놓지 못했던 흔적들을 찾아보았습니다. 거기다가, 그들이 제 아이디처럼 해킹을 통해 도용했던 아이디로 썼던 비슷비슷한 글들을 제 아이디로 신고해놓고.. 네이버 고객센터 내의 신고내역이나 문의내역에서는 그 신고에 관련된 기록을 지워뒀지만, 결과 안내메일이 오게 되어 알게되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그가 남기고 간 작은 흔적들과.. 결국은 폭파되어버린 네이버 블로그에 관련되어서 조금 이야기 해보려 합니다...


 

 
네이버 블로그를 고민끝에 폭파했습니다.

도용을 해간 인간이 이상한 외부주소로 블로그를 연결해놓아서, 제대로 접속이 되지 않는것은 초기화밖에 답이 없다는식으로 일요일날 긴급고객센터 상담원이 얘기를 했기에.. 고민도 좀 되었지만, 3년전의 아른한 추억(..)이 지금은 방치되었지만 듬뿍 담겨있는 네이버 블로그의 글을 백업도 해두지 않고(해둬봐야 어디다 써먹지도 못하는 글들...ㅠ) 결국 24시간 내에 초기화를 시켰습니다.

나름 네이버 블로그에 애착을 가져가면서 열심히 해왔던 시절이 있었는데.. 그때의 노고를 한순간에 날려먹은 기분이라.. 잊고있던 무언가를 완전히 잃어버린 느낌이 드네요....

하지만, 여기서 끝이 아니였습니다. 이전에 네이버 블로그를 통해서 서로이웃으로 등록되어있던 분들까지도 모두 날라갔습니다. 여기에 대해서 방금 고객센터에 전화로 문의를 해보았는데... 어쩔수가 없다고 합니다.. 외부 RSS로 구독중인 티스도리닷컴도 그렇고.. 네이버 이웃 모두가 날라갔는데, 네이버 메인 "네이버 me 구독함"에서는 왜 계속 뜨는지에 대해서 문의해보니.. 초기화 이전의 소식들만 다 날라온다고 합니다. 왜이리 슬픈걸까요ㅠㅠ

그리고, 다른 눈에 잘띄는 기록들은 웬만해선 흔적들을 삭제를 하고 갔다고 봐도 무방하지만,
검색히스토리는 삭제를 하지 않고 갔습니다.


2011년 8월 7일의 검색기록입니다. 새벽 내내 몇분간격으로 검색창에 자신이 도배를 했었던 단어들을 검색해보았나봅니다. 아무래도 상단에 글이 노출되는지 확인을 하려고 한 것 같은데.. 이렇게만 한 3~4페이지정도의 검색량을 검색해보았나 보네요...

거기다가, 필자가 로그인을 하다가 제한조치등으로 알아차리기 바로 몇분 전 검색결과에는.. 도박사이트 그리고 불법 도박물에 관련된 내용이 아닌, 조금은 다른 내용도 검색을 해본듯 합니다.


"원피스 509화" "열혈강호 398화

ㅋㅋ 그와중에 스토리는 어떻게 진행되는지 보고싶은거였을까요? 아니면 블로그 실시간 급상승검색어에 랭크되어있어서 스팸성 댓글을 남기려 갔던것이였을까요?? 어찌되었건, 제가 검색한것은 아니지만.. 아이디를 도용한 인간이 어찌되었건 의외로 이런것도 검색을 했습니다 ㅎㅎ

P.S 그나저나 아직도 원피스 스토리 질질 끌어요?

거기다가, 신고접수메일과 신고내역은 지워놓았지만, 신고결과 메일은 제가 아이디를 되찾고 오게되어 그의 완전범죄라고 보기 힘든 메일까지도 왔습니다.


자기가 비슷하게 도용한 아이디디들을 신고한 결과의 처리물들...

흐음.. 도통 봐도 이해가 안됩니다..;;;;;;;

여러분 모두 자나깨나 아이디 도용 조심하세요!! 한순간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