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에 해당되는 글 1558건

  1. 2017.09.11 [업무일지]상상 이상의 실내 상태. 봉고3 4WD 더블캡 (2)
  2. 2017.09.09 현대 벨로스터 후속(JS) (2)


보통 자동차 경매장(예. AJ 기흥, 현대글로비스 시흥 분당 양산 등)으로 경매 출품을 위해 들어가거나 낙찰받아 나가는 차량들의 경우 깔끔하게 잘 타던 차들도 있습니다만, 차량의 컨디션과는 별개로 실내/외 상태가 매우 더럽거나 손상이 심한 경우도 자주 보입니다.


영업을 목적으로 리스나 장기렌트의 형태로 출고하여 계약기간동안 막 굴리는 차들이 경매에 출품되는 경우에 많이 보이는데, 실밥이 다 보이는 타이어를 그대로 끼우고 있거나 쓰레기장을 방불케 하는 실내 상태를 보이는 차들의 출처를 보면 거의 그렇습니다. 


뭐 여튼 오늘은 인천 석남동에서 분당경매장이라 쓰고 광주시 오포읍에 소재한 '글로비스 분당경매장'으로 향하는 오더를 배차받아 가게 되었습니다만, 차를 찾을 때도 한참을 헤매었고 거기에 방전까지 되어있어 출발도 늦어졌지만 저를 가장 힘들게 했던건 바로 이 차량의 실내 상태가 아녔나 싶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11 16:10:58


전반적으로 봐도 불결하다 느껴질 수준으로 더럽습니다.

그냥 흙먼지도 모래도 아니고 시멘트 가루입니다. 


딱 봐도 현장에서 막 굴린 차.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총 다섯대가 같은 위치에서 출발했었는데, 다른분들은 문을 다 닫고 에어컨을 틀고 가는 모습을 봤었으니 이것보단 차 상태가 조금은 깔끔했으리라 짐작됩니다만, 저는 도저히 문을 닫고 갈 수가 없는 상태였던지라 고속도로까지 문을 활짝 열고 들어갔었습니다. 문 닫고 그냥 가자니 재채기를 계속 하고, 그렇다고 에어컨을 켜도 에어덕트 안에 쌓인 시멘트 가루들만 뿜어져 나옵니다. 그냥 중국발 미세먼지랑 매연 마시는게 훨씬 나은 상태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11 16:13:40


주행거리는 약 3만8천. 2015년에 출고된 차량으로 차량은 2년입니다만..


사이드브레이크를 여러번 확인하고 풀었음에도 켜진 경고등. 그리고 과연 4만이나 탄 차가 이럴 수 있을까 싶을 수준으로 ABS VDC 경고등이 들어와 있습니다. 거의 허당수준인 사이드브레이크 레버를 풀고 혹시나 브레이크가 계속 잡힌건 아닌가 싶어 수차례 확인을 했습니다만, 바퀴가 끌려간다거나 잡아당기는 느낌도 없었고 라이닝 타는 냄새도 나지 않으며 별 문제없이 굴러가더군요.


다행히 엔진은 문제가 없었습니다만. 조향이 문제네요. 우측으로는 맥아리 없이 핸들이 돌아가는데, 좌측으로는 마치 무파워 핸들마냥 일정 수준에서는 더 힘을 주어야 뚝뚝 끊겨가며 돌아갑니다. 오무기어까지 맛이 간 듯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11 16:13:29


뭐 시트 상태도 말 할 건 없습니다. 시트에도 시멘트가루가 잔뜩 묻어있네요.


검정색 가방도 시멘트가루가 다 묻어버렸고, 검은 바지를 입고 차에 올라탔던 저 역시 바지에 진회색의 시멘트 가루를 잔뜩 묻혔습니다. 다른분들도 실내가 참 더러웠다는 얘기를 하시긴 했지만, 제 차 만큼 더럽진 않았던걸로 보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11 16:13:35


뒤는 뭐 파손된 시트와 더불어 그냥 시멘트밭입니다.


뒤는 문 한번 열어보고 바로 닫았습니다. 어짜피 창문을 열고 가면 공기가 순환하며 저 시멘트들도 바람에 흩날리긴 했겠습니다만, 그냥 보는 그 자체만으로도 혐오감이 들더군요. 뭐 여튼 밟으면 나가긴 합니다만, 어정쩡한 핸들 상태 덗에 100km/h 안팍에서 천천히 주행을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커브만 나오면 컨트롤이 힘들다보니 무조건 속도를 줄였구요. 여러모로 힘들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44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11 17:26:40


우여곡절 끝에 도착.


경매에 출품되고, 누군가가 낙찰받아 가져 갈 때도 아니 그 이전에 성능검사를 위해 차량을 옮길 때 역시 고생 좀 하겠죠. 제가 다시 탈 일은 없겠지만 부디 좋은 낙찰자 만나 깔끔해진 모습으로 새 주인 찾아 나갔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차들은 오래오래 기억에 남겠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광주시 오포읍 능평리 174-25 | 현대글로비스 분당자동차경매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awaiian 2017.09.12 0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년이면 거진 리스인데, 리스라고 해도 저런 수준으로 타고다니는 거 보면
    차가 불쌍하네요.


2011년 출시 이후 별다른 변경 없이 판매되던 3도어 형태의 준중형 해치백 벨로스터의 후속 모델을 보았습니다. 물론 지난해부터 위장막을 쓴 차들이 여기저기 돌아다닌다는 사진이 올라오곤 했었는데, 직접적으로 그것도 정체구간에서 꽤나 오래 구경해보긴 처음이네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65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08 17:40:13


딱봐도 벨로스터.


비교적 낮고 뭉툭한 트렁크와 반 이상 하늘을 보고 있는 뒷유리. 그리고 1세대 모델과 더불어 배기구는 중앙으로 빠져있습니다. 현재 판매중인 1세대 모델의 경우 자연흡기 그리고 터보모델 모두 배기라인을 가운데로 몰아놓았습니다만, 2세대 고성능 모델(N)의 테스트카의 경우 각각 양쪽으로 배기구를 빼놓은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더군요.


요즘 현대/기아차의 세대가 바뀌는 모델들이 죄다 그렇듯이 전반적인 디자인은 종전 모델과 크게 달라지지 않는 듯 보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65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08 17:34:09


종전과 같은 2+1의 도어구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2도어형 쿠페 혹은 5도어형 모델로 출시될것이라는 예상을 하는 경우도 있었지만, 기존 모델처럼 우측에 문이 하나 더 달린 2+1조합의 차량이였습니다. 창문너머 보이는 센터페시아를 보니 돌출형 네비게이션이 적용되었더군요. i30(PD) 이후 출시되는 현대/기아차의 공통적인 적용사양이긴 합니다만, 1세대 모델의 날개 모양의 센터페시아에 비해선 한결 차분해 질 것 같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44sec | F/2.4 | 0.00 EV | 1.5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08 17:31:11


엄청나게 커다란 헥사고날 그릴이 들어가나 봅니다. 마치 붕어 입마냥 벌려져 있습니다.


위장막에 가려진 전반적인 인상은 마치 아반떼 AD를 연상케 합니다. 또한 한 세대 전의 미쯔비시 패밀리룩을 연상시키기도 하는군요. 뚜껑을 열어봐야 알겠습니다만 최근 산으로 가는 디자인의 신형 SUV들에 비한다면 평범하지 않을까 싶네요.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9:08 17:33:40


여튼 그렇습니다.


요즘 유난히 위장막에 가려진 차량들을 자주 보곤 하네요. 쫒아가면 저 멀리 사라지는 존재들이긴 합니다만, 지루하고 평범한 일상속에서 이러한 새로운 흥미거리를 보는 재미라도 가질 수 있어 기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awaiian 2017.09.10 0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장막 차들... 도로에서 만나고싶진 않더군요.
    쉐비나 르노애들은 그나마 좀 착하게 운전하던데
    쌍용이나 현기 위장막은 어찌나 그리 쏘아대고 과격하던지...

    특히 모닝(JA) 위장막은 야간/서울 시내에서 100 가까이 내지르고/칼치기하는 바람에
    하필이면 쏘카 타고있는데 사고날 뻔해서
    현기차 위장막(화성시나 서초구 '임' 번호판)이다 싶으면 그냥 피해버립니다. =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