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모형'에 해당되는 글 2건


언젠가 현대자동차 대리점에 갔다가 아반떼 블럭을 하나 받아왔습니다.


신형 아반떼. 디자인 가지고는 그 어느 누구에게도 까이지 않았던 AD의 부분변경 모델이자 삼각반떼라는 별명을 가지게 된 더 뉴 아반떼의 모형 블럭인데, 차 안에 박아두었다가 생각난 김에 뜯어 조립을 하게 되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3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10:03 15:48:26


7세이상 14세 미만. 만나이겠죠? 초등학생과 중학생들을 위한 조립형 장난감입니다.


옛 하이텔과 비운의 포털사이트 파란을 운영하던 KT의 자회사 KTH(케이티하이텔)에서 제작한 물건입니다. 파란 망하고 푸딩 망하고 서비스 하던 온라인게임도 죄다 대차게 말아먹었던 이 회사는 요즘 IPTV와 온라인 VOD 서비스에 콘텐츠를 유통하는 사업과 투자업을 주업으로 삼는듯 보였습니다. 이미 애니메이션 수입 및 유통과 영화 투자사업에서는 큰 손이 된 듯 보이더군요. 


여튼 KTH는 IT기업의 이미지와는 달리 자신들이 배급한 콘텐츠의 굿즈도 만들어 팔아먹고 있다 합니다. 뭐 그런 사업적 경험을 바탕으로 현대자동차의 신형 아반떼 블록도 제작하지 않았나 싶더군요.


지디넷코리아 - KTH, 더 뉴 아반떼 캐릭터 모형 블록 제작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80914091138&from=Mobile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2 17:56:03


박스 포장을 뜯어봅니다.


봉지 안에 블럭 조각들이 가득 담겨있고, 딱히 별다른 언어적인 설명 없이도 쉽게 볼 수 있는 설명서가 구성품의 전부입니다. 스티커도 있다고 하는데 제가 가져온 박스 안에는 스티커 비슷한것도 없었습니다. 옥스포드 레고 등등... 대체 언제 만졌는지 기억도 나지 않을 정도로 정말 오랜만에 장난감 블록을 만져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2 17:57:36


이 프레임이 핵심입니다.


차대 위로 블럭조각이 올라가고 또 올라가며 자동차 모양이 완성됩니다. 설명서를 보고 조립을 이어갑니다. 다 큰 성인이 조립하기에도 설명이 빈약하거나 그냥 건너뛰어 난해했던 부분들이 보이곤 했는데, 애들이 조립하기엔 조금 어렵지 않나 싶습니다. 물론 창의력을 발휘하여 때려맞춰 조립하라는 깊은 뜻이 담겨있을진 모르겠지만 말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2 18:24:39


조립을 잘 하다가 8번에서 결국 제대로된 조립이 불가함을 인지했습니다.


본넷부분을 담당하는 약간 둥글게 내려오는 블록이 4개가 있어야 하지만, 두개밖에 없더군요. 없는 부속도 있었지만, 그 외에 설명서대로 조립을 했음에도 현저하게 남아도는 블럭들도 있었습니다. 그래서 결국 완성한 완성작은 애매한 물건이 되어버렸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2 18:24:36


아반떼인지 또봇인지 뭔지 알 수 없는 자동차가 완성되었습니다.


스티커는 원래 없었으니 그러려니 지나가고요 지나치게 많이 남은 블록들은 어쩔까 생각하다가 바닥에 다 붙여버리고 말았습니다. 제가 받은 소형 블록은 전시장 방문객 모두가 받을 수 있던 물건이고, 기사에 따르면 신차 출고고객에게는 4천대 한정으로 대형 블록을 줬다고 하는데 대형 블록은 제대로 맞을지 모르겠습니다.


뭐 여튼... 자동차 모양은 나왔으니 그대로 TV 옆에 전시해두도록 합시다. 아반떼라고 알아 볼 사람은 없겠지만 말이죠.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2:30:29


대한민국 대표 중형차는 쏘나타라지만, 그를 능가하는 K5

사실 그렇게까지 구매할 의향이 있던 제품은 아니였지만 8월 말에 소니코리아 신제품설명회에 초청된 블로거들에 한하여 참여한 뒤 참여후기를 써주면 10클레스짜리 16기가 SDHC카드를 전원 증정하던 행사가 있었다. 사실 사은품인 SDHC카드는 한참 뒤 11월에야 왔지만 말이다. 여튼 받아놓고 딱히 이용할데가 없어 썩히던 SDHC카드를 필요한 친구가 거래를 제안해왔고. 필자는 16기가짜리 SDHC카드에 추가금을 주고 중국에서 직수입해온 새빨간 K5와 교환하게 되었다.(레드컬러는 국내에 흔치 않다.)

사실 거래가 성사된건 한참전이지만, 중국에서부터 주문되고 한국으로까지 넘어오는데에 꽤 오랜 시간이 걸렸다. 그리고 지난 금요일 늦게서야 이 모형차를 인도받을 수 있게 되었다. 그렇지만, 오토아트같은 고품격 다이캐스트 자동차(모형자동차) 생산업체가 아니지만 국내에는 제네시스엑센트 유니버스 투싼 카니발2를 비롯해서 국산차의 중국양산형 모델을 주로 만들어와 국내 매니아들에게서 인지도가 높은 중국의 저가업체 C.M토이즈는 수준이 이전보다는 많이 좋아진것이라 하지만 아직까지는 그 품질이 그렇게 박수쳐줄만한 정도는 아니다.

이미 현대차 상용잡지 사은품으로 받아서 소장중인 C.M.TOY의 1:50 유니버스 역시나 미흡한데 조금은 나아졌다고 하는 최근 출시작인 K5를 보면서도 이들의 마감처리는 아직까지 갈길이 멀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2:29:25


이런곳이 한두군데가 아니다. 도무지 누가 도색 마감처리를 하는건지..

국내에서 15만원정도에 팔렸지만 지금은 찾아보기 힘든 제품이고 해외에서 직수입해오는 경우 20만원 이상의 경비가 소요된다. SDHC카드와 맞교환한 친구 역시나 중국에서 직수입을 해오다보니 그정도의 돈이 들었는데 조금 손해보고 SDHC카드와 교환을 한 것이다.

이렇게 새제품이라고 해도 마감상태가 구린것 뿐만 아니라, 왼쪽 헤드라이트(원 아래)도 역시 말썽이다. 오른쪽은 모두 멀쩡하나 접착이 제대로 되지 않은것인지 헤드라이트의 투명 플라스틱이 혼자 떨어져서 굴러다닌다. (아베오처럼 돌출형 헤드라이트도 아니고...) 

중요한건 다이캐스트 모형이 실차처럼 작은 부품까지 하나하나 교환할 수 있도록 나온게 아니라 부분적인 교체도 불가능하며 제품 하나 두개정도만 그런 증상을 나타내면 환불의 대상도 교환의 대상도 되지만 색상 상관없이 모든 K5 모형이 똑같은 문제를 안고있다고 한다. 어쩔수 없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2:31:26


역시나 주유구 부분과, 뒤휀다와 범퍼가 체결되는 부분을 나타낸 선쪽에도 도색이 벗겨진 흔적이 나타난다. 이 역시나 매우 자연적인 현상으로, 알아서 시트지를 붙이던지 그냥 가지고 있던지 맘대로 해야하는 부분이다. 이전보다 그래도 질이 점점 좋아지는 메이커지만 충분히 공장에서 출고직전에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한데 왜 불량품으로 빼지 않은것인지도 모르겠다.

아니, 이 모든 하자를 알고서도 완제품으로 출고했을수도 있겠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2:52:48

문도 잘 열린다. 원래 다이캐스트 모형들은 비싸도 싸도 모두 잘 열리는 것이니까.... 
그리고 가스쇼바 역시나 정상적으로 잘 작동된다.

그렇지만, 운전석쪽 문을 여는 손잡이 역시나 제대로 체결되어있지 않아 헐렁헐렁거린다. 손톱으로 조금만 문을 열겠다고 힘을 주면 손잡이가 빠지는 위태위태한 결함까지 보이고 있는데 이건 도대체 어찌해야하는걸까. 아예 문을 열지 말아야되??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5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02:32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03:45


거의 유일하게 하자가 찾아보기 힘든 트렁크.. 잘 열리고 잘 닫히고. 참고로 중국 양산형 모델이다보니 왼쪽에 K5라는 엠블럼 뿐만 아니라 오른쪽에는 중국 둥펑사와의 합작법인인 동풍열달기아(东风悦达·起亚)의 엠블럼까지 붙어있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4.5 | 0.00 EV | 5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05:30


파노라마 썬루프를 열고 바라본 사진
이 파노라마 썬루프 역시나 자꾸 열고 닫으면 플라스틱으로 이루어진 루프에 기스를 생산해냅니다. 적당히 열고 닫던지 아니라면 그냥 썬루프 안열리는차라고 생각하고 다니는것밖에..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05:38


이렇게 보면 매우 디테일하고 가지고싶은 모형이지만, 선천적인 하자는 꽤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5.6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17:45


상당히 디테일하지는 않지만 엔진룸도 그럭저럭 봐줄만 합니다. 아직까지 CM TOY의 디테일이나 기술수준이 향상되었다고 하지만 다이캐스트 모형계의 갑인 오토아트 따라가려면 멀은듯 보이네요..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4.5 | 0.00 EV | 60.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2:18 23:07:07


파노라마 썬루프를 열고 촬영한 이미지

영락없이 멋진 모형이고 멋진 차량이지만 아쉬운 마감처리만 조금 신경써주었으면 완벽할텐데.. 이점이 정말 아쉽습니다. 무광블랙 시트지라도 하나 사서 붙여줘야 하는걸까요. 아니면 이상태 그대로 놔둔다음에 처분하면 될까요. 복잡합니다.. 에이........

그래도 수준이 많이 향상된 CM TOY의 다이캐스트 모형자동차 제작능력과 그나마 가장 디테일하고 하자가 없는 휠이 맘에 듭니다. 그걸로 만족하고 넘어가야겠습니다..

P.S 왼쪽 헤드라이트 덮개는 도대체 뭘로 붙여야 고정이 될까.. 걍 놔두고 처분해야하나..

"이 글을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