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YMPUS IMAGING CORP. | E-330 | Manual | Spot | 1/160sec | F/4.5 | 0.00 EV | 2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0:11:14 10:23:44


2010/08/09 - [티스도리닷컴 커뮤니티/철/서의 일상과 잡담] - 100808 한국생산성본부 국가자격 ITQ엑셀 시험보러가기,

이전에도 한번 시험을 보러 갔었었다.. 그때는.. 버스시간도 잘못잡아서 초조하게 시험장까지 갔었고.. 게다가 카메라는 들고갔어도 신분증과 수험표를 놓고가는 중대한 실수를 했었기에 이번에는 신중에 신중을 기해서 시험을 보러 가게 되었다. 지난번에는 "엑셀"을 보았다면, 이번에는 "아래아한글"(한글2002,05,07,10계열의 프로그램.) 시험이다.

ITQ한국생산성본부에 관해서 간단히 설명을 하고 넘어가겠다. 
ITQ시험을 주관하는 "한국생산성본부"라는 곳은 "지식경제부" 산하 특별법인으로, 공업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사업을 목적으로 하는 곳이다. 일종의 공기업같은 곳인데, 많은사람들이 생소해하지만 주변에서 흔히 보는 ISO9001같은 국제표준을 인증해주는 기관이기도 하다. 그곳에서 주관하는 국가공인 자격증시험은 ITQ, ITDL, GTQ, ERP정보관리사등이 있다.
ITQ는 정보기술실무능력을 평가하는 시험으로, 3개까지 선택해서 자격취득이 가능한 시험이다. 과목은 한글(아래아한글,MS워드),엑셀,파워포인트,엑세스,인터넷 다섯가지가 있다.

그렇다면 힘들게(?) 시험을 보러갔던.. 말도많고 탈도많던 이야기로 넘어가보자...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0 | -1.00 EV | 28.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8:37:34

8시 30대 후반쯤 터미널에 도착했다고 EXIF에는 나오지만, 실질적으로 15분정도 일찍 터미널에 도착했다. 지난번에 8시 30분쯤 갔다가.. 버스도 없는 터미널에서 고생을 했던 기억과 약 30분정도를 허비했었다.

시험장에 도착해야하는 시간은 10시 20분.. 지난번에는 버스시간부터 에러가나서 그 시간안에 맞추어가기가 매우 힘들었었기에.. 이번에 더욱 서둘러 나온것이다. 지난번에는 차선책으로 고속버스를 탔던 기억이 있었지만, 고속버스는 머릿속에 잠시 지우고보니.. "당진"행 시내버스가 넘쳐난다. 골라탈 수 있는것이다.

당진여객 45번 노선.(총 소요시간 약 55분정도..)
당진-신성대-구룡리-면천-합덕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0 | -1.00 EV | 2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8:39:19

"둘 중에 하나만 타면 되는데..

45번노선은 지난번 시험때도 돌아올때 탔었고 정말 지루한 노선이라는 생각도 들었었기에

"아.. 그냥 새차타자.."

라고 하고,, 결국 파란차에 올라탄다.

당진여객 25-1번 노선(소요시간 40분)
당진-기지시(송악)-거산(신평)-신평시장-남원포-합덕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250sec | F/10.0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28:30

버스는 달리고 달려.. 당진 신터미널을 그냥 거쳐서 구도심을 지나, 시험장인 "당진정보고"까지 한번에 와버렸다.

"너무 일찍온거 아닌가....?"

그렇다.. 너무 일찍 온것이였다.. 지난번에는 촉박하게 갔지만, 지금은 약 한시간을 떼워야 한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200sec | F/8.0 | -1.00 EV | 45.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28:48

사실 버스의 종점은 아니지만,(여기서 구도심으로 한바퀴 돌아서, 다시 터미널로 간다.) 나와 또 한사람을 마지막으로 버스에 탔던 사람이 모두 내리니.. 버스도 비상등을 켜고 그자리에 가만히 있는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30:44

현재시각 10/11/14 09:14.. 최소한 내가 시험을 보러 들어갈 수 있는 시간이 10시정도이니.. 그동안 어딘가를 가있어야 한다.. 그런데.. 여기.. 주변에...... 딱히.. 갈만한 곳이..... 없다. 편의점에라도 가서 쉴려면, PC방에라도 가서 잠시 시간을 떼우려면 뭐를 할거간에 다시 도심지로 들어가야한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160sec | F/8.0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32:29

일단 응시고사실을 확인하기 위해서 당진정보고를 들어온다. 몇번을 왔었으니.. 우리학교만큼은 아니여도, 친숙해진 학교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250sec | F/9.0 | -1.30 EV | 23.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33:28

응시고사실을 확인하고.....

한마디로 "할짓"이 없다. ITQ는 실기시험이기때문에, 어디 앉아서 다시한번 요점정리를 할 수 있는것도 아니고 스마트폰도 노트북도없기에.. 실기에 대한 막판 벼락치기 정리를 할 수 있는것도 아니다.

 그래서.. 무작정.. 정보고 교문을 뛰쳐나와, 바로 앞에 있는 당진천으로 향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20sec | F/10.0 | -1.30 EV | 26.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14 09:39:13

당진천에는 무언가 횡하다는 느낌이 들지만, 다른 생태하천들의 추세처럼 산책로를 만들어놓았다.. 운동하는 사람들도 보이고.. 나도 산책로를 따라가본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Manual | Spot | 1/400sec | F/3.5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11:14 09:40:22

무언가 횡하다는 느낌이 강한 작은 산책로.., 그리고 옆으로 흐르는 당진천의 그리 깨끗하다고 하기는 뭔가 부족한 물.. 

이 길을 조금 걷다가.. 다시 위로 올라와.. 정보고 교문 안으로 향한다.

그리고 당진정보고와 그 옆으로 붙어있는 당진중학교 당진고등학교 주변을 이리저리 탐문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이 부분의 내용은 "당진정보고 주변 탐방기"라는 제목의 잠시후 올라올 포스트로 대체하겠음.)

2010/11/14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할말 다하는 지역탐방] - 당진정보고등학교 주변 탐방기


OLYMPUS IMAGING CORP. | E-330 | Manual | Spot | 1/160sec | F/4.5 | 0.00 EV | 2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0:11:14 10:23:44

어쨋든 시간을 보내고... 고사실로 들어간다. 

히터가 빵방해서 더운 고사실.... 거기다가 컴퓨터책상에 키보드와 마우스를 놓은 곳의 턱은 왜이리 높게해놓은것인가.. 거기다가 몇년전부터 볼 수 있는 키의 면적은 넓고 높이는 그리 높지 않은 삼성컴퓨터구입시 따라오는 삼성신형키보드..(이 키보드는 누르는 느낌도 안나고.. 딱히 치는것같지도 않고, 턱이 높게되있는 컴퓨터책상에 있다면 쥐약이기에..그리 선호하지 않는다.) 거기다가.. 불편한데.. 바로 옆에.. 1cm의 공간도 허락하지 않고 붙어있는 옆 컴퓨터.,.(옆사람도 나도 불편했을것이다.) 이중고 삼중고를 다 겪다보니.. 제 실력을 발휘하기는 힘들었었다. 평소보다 약 10분정도 늦게 작업을 마무리했었고.. 거기다가 제 3작업에서 분명히 틀린곳은 없는데, 자체오류인지 글의 배열이 시험지와는 맞지 않아서 시험을 보고 왔어도 후련한 마음이 아니였다..

그렇게 우여곡절끝에 시험을 다 보고, 선생님의 차편으로 버스를 탈 수 있는 구터미널로 향했고, 무사히 집으로 귀환할 수 있었다. 내마음이 편해지려면.. 시험 결과 발표일인 2010년 12월 7일은 되야겠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5.6 | -1.00 EV | 5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0:01:15 17:39:11

벌써 한 해가 거의 다 갔다는걸 실감한다.. 내가 티스토리에 입문한게 작년 12월 중순쯤이였으니.. 벌써 1년이 다 되어가는것이다.. 그동안 티스토리에 비약적으로 적응하여, 나름 자리를 잡아왔었고.. 그토록 말로만 들어왔던 티스토리 달력 이벤트에 참여를 하게 되었다..

그동안 내가 어떤 사진들을 찍어왔나 살펴보았다.. 해돋이부터.. 얼마전 찍은 사진들까지... 나름 험난했던 한 해를 조금씩 마무리하면서 올해 블로거로서 나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사진을 한가지 골라보았다..

지난 1월 15일.. 느지막에 포착했었던 부분일식 사진이다.. 겨울.. 눈이 뒤덮인 얕은 야산과 작은 시골집들.. 그 뒤로 보이는 해.. 다른분들의 정말 대단한 작품에 비교를 할 수 없을정도로 뒤쳐지겠지만.. 당시 View 메인에도 올라가있었고, 뷰 베스트를 처음 하게 만들어주었던 작품이다.. (나중에 2차주소로 바뀌고서 다 날려먹었지만 말이다..;;;;)

2010/01/15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DSLR과 함께..] - 집에서 바라본 부분일식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oncler jacke 2010.11.08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ehe입니다. 저것은 좋은, 놀라운, 멋진

  2. KEN☆ 2010.11.08 1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사진입니다...
    좋은 결과 있길 꼭 바라요~ ;)

  3. 베라드Yo 2010.11.11 0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정말 끝내주는 사진입니다!!
    사실 저는 저때 보지도 못했었는데... 부분일식이라는거 지금에서야 보게되네요 ㅎ
    참 여유로운 곳에서 생활하고 계시는것 같습니다. 정말 부럽습니다..흑

    아, 달력응모에 꼭 당첨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