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이슈'에 해당되는 글 11건


요즘 인터넷에 올라오는 기사들... 이전에도 몇번 포스팅으로 그러한 세태를 지목했었고 또한 그렇게 세태를 지목해오고, 제목낚시계의 최고봉인 "네이버 뉴스캐스트"에 대한 건의도 수많은 사람들이 끊임없이 해왔던게 사실이다.

인터넷 언론들 중에서도 수준높고 괜찮은 언론이 존재하기는 하지만, 연예계 전문 언론이랍시고 우후죽순 세워져 이름도 생소한 인터넷 언론들은[각주:1] 언제나 방송 캡쳐화면연합뉴스뉴시스를 비롯한 통신사들의 기사를 받아서 네티즌 의견이랍시고 바닥민심과는 전혀 다른 자신들이 지어낸 의견만 한줄 붙여서 보강취재라고 자기네 이름을 붙여서 내놓곤 한다. 그렇다. 거기까지는 좋다.

하지만, 간단한 인터넷 이슈를 다룬 기사임에도 이렇게 정확한 정보확인 없이 내 맘대로 기사를 쓰면 되는지 모르겠다. 인터넷 뿐만 아니라 매일 아침신문을 발간하는 기성언론사에서 말이다.


"어~ 이차 왜 이래?"... 갤로퍼 후진으로 마티즈를 '쾅'이라는 이름을 가진 기사다.

(모자이크는 광고)

이런 기사들은 다음날 아침 신문이 되어 독자들을 찾아오지는 않겠지만, 인터넷에서만 국한된 3류 찌라시도 아닌 언론까지 제목낚시와 잘못된 기사를 남발하고 있는 상황이다. 

기사의 내용은 음주운전자로 추정되는 운전자가 자신의 갤로퍼를 가지고 마티즈를 들이받는다는 내용과 동영상에 내용에 대한 묘사가 자세히 나타나있다. 그 다음에는 인터넷 기사들의 뻔한 종결어구인 네티즌 의견으로 끝나버리고 만다.

일단 한번 문제의 동영상을 확인하고 기사의 오류에 대해 짚고 넘어가보자.



기자가 본 동영상이 게시된 사이트는 암만봐도 "미디어 다음"이 아니다. TV팟이다.

참고로 다음과의 제휴로 보배드림 게시글에서 올려진 동영상은 다음 TV팟의 자동차채널에 자동으로 등록된다. 간혹 보배드림에서 게시된 동영상중 이슈가 되는 경우에는 굳이 자동차와 관련된 내용이 아니여도 TV팟의 "실시간 인기 동영상" 분류에는 자동차채널에 뜨게 된다.

또한, 보배드림등 외부에서 업로드되는 동영상의 경우 TV팟처럼 직접 설명을 쓸 수 있는 기회가 없다. 그냥 보배드림에서 게시된 동영상이라는 표시만 있을 뿐. 글쓴이가 말하려는 내용이 무엇인지는 알아서 보배드림을 찾으면 된다.

이것이 바로 원본글이다. 사실 원본글에도 큰 설명은 없지만 부연설명이 아예 없는건 아니다.
http://bobaedream.co.kr/board/bulletin/view.php?code=accident&No=125243 
또한 이 글은 보배드림 내 인기글이 아니라 TV팟 운영진이 이슈동영상으로 선정해서 조회수가 올라간 동영상으로 추정됩니다.

가장 중요한건 기사 제목에서도 말하고 있는 마티즈가 아니라. "모닝"이라는거...

오후 2시에 기사를 게시하고 몇시간이 지나도록 댓글에 마티즈가 아니라는 이야기가 나왔건만 끝까지 수정이 되고있지 않습니다.


자잘한 게시에 관련된 내용이야 그렇다 쳐도, 가장 중요한 동영상에 등장하는 차종까지 틀리고 있으니 기자의 자질이 매우 의심됩니다. 이런 잉여블로거만도 못한 기자가 판을 치는 세상. 내가 발로 써도 저것보다는 더잘 쓸것만 같은 기자들이 인터넷 쓰레기를 만들어내고있는 이 세상..

인터넷 이슈를 다루는 기사라고 모두 이렇다는건 아니지만, 방문자 몰이 낚시가 취미인 인터넷 기사들이 아닌 정확한 사실을 전달하는 기사들을 만나볼 수 있을까요? 그날을 오늘도 기다려봅니다.

 
  1. 언론이라 하기도 힘들다. 그냥 찌라시들일 뿐이다. 일부 연예찌라시의 경우에는 최근들어 정치와 사회분야까지의 진출을 시도하고 있다. 그렇지만 어디까지나 인터넷상에서의 네티즌의 의견을 가지고 방문자 유입효과만 누려보려는 수준에서 그치고있다. [본문으로]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23일, 중고차 사이버매장이자 국내 최대규모의 자동차 커뮤니티인 "보배드림"에 대구에 거주하는 한 렉카기사가 올린 동영상이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보배드림과 동영상 업로드 제휴를 맺은 "다음 TV팟"에 이 동영상이 동시에 게시되었으며, 우연히 이 동영상을 TV팟에서 접한 대구지방경찰청 경찰관에게 딱 걸려 결국 면허가 취소되었습니다.




약 4분정도 되는 동영상은 긴박한 경상도 사투리로 시작되고 요란한 엔진음과 싸이렌소리. 그리고 욕설이 난무하는 TRS 내용을 비롯하여 충돌을 가까스로 모면한 아슬아슬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굳이 이 차량 뿐만 아니라 이 렉카 앞으로 튀어나온 검은 액티언렉카 역시도 택시와의 충돌을 모면하는 위험천만한 상황을 연출합니다. 뭐 결국은 이 차량 운전자가 중앙선을 침범하여 막 밟은 끝에, 경쟁자를 물리치고. 경쟁자를 물리치자마자 또 다른 경쟁자 리베로렉카 한대가 나와서 이 차량과의 충돌을 모면하기도 합니다. 또 바로 지나가는 차량들을 피하고, 횡단보도를 건너는 사람을 피해서 이 렉카의 차주는 1등으로 도착했다며 TRS를 보냅니다.

그렇지만, 1등의 기쁨을 자랑이라고 올렸던 그는 이런 최후를 맞게 되죠.


이렇게 무법자처럼 달려가서 견인해올경우 그들에게 한번 떨어지는 돈은 약 10만원정도. 가장 먼저 온 차가 사고차량을 견인해 갈 수 있는 그들만의 규약때문에 그들은 비싼돈을 주고 슈퍼차저와 흡배기등 성능에 대한 투자를 비롯한 구조변경등 경쟁자를 물리치고 조금이라도 더 빨리 사고현장에 갈 수 있는 튜닝에도 공을 들이며 먹이를 찾아 헤매는 굶주린 하이에나처럼 역주행을 하고 후진을 하는등 위험천만한 행동을 하며 다니고 있는 실정입니다.  

전국 방방곳곳에서 자신의 생계를 위해 여러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며 도로의 무법자로 군림하는 행동을 자랑스럽게 올린 최초게시자 역시도 문제지만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않고 무조건 1등만 하면 다 된다는 그들의 오래된 규약 역시나 개선되어야 할 내용이라 봅니다.

"이 글을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