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자동차 그랜토'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7.11.08 나가사키 여행 이야기 (2) 렌터카를 빌리다! 나가사키 하우스 부라부라 (4)
  2. 2014.12.04 아시아자동차 AM트럭 (AM639) (5)


1부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600sec | F/13.0 | 0.00 EV | 2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19:09


렌터카 셔틀 대기장소로 가서 아주 잠깐 기다리고 있으니 렌터카 회사의 승합차가 도착했습니다.


버드젯(Budjet)렌터카의 셔틀 차량입니다. 나이 지긋하신 아저씨께서 내리셔서 짐을 모두 차량이 적재해 주셨고 도요타의 원박스형 승합차인 하이에이스에 생전 처음으로 타 보게 되었습니다. 환영의 인사를 나누고 일본에 다섯번째 온다고 하니 놀라시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20:29


하이에이스는 생각보다 꽤 넓고 높았습니다.


 주변 중국이나 동남아만 가도 사실상 승합차 하면 가장 많이 보이는 차량이 이 하이에이스인데, 우리나라에선 보기 힘들죠. 우리나라에선 원박스형 승합차가 단종된지 10년이 넘었기에 단순히 비교할 차량이 없습니다만, 조금 투박한 구석은 있어도 나름 고급 승합차라면 고급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21:30


나가사키현 오무라시의 나가사키 공항은 바다 한복판에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인천국제공항처럼 바다 위 매립지에 지어진 공항이지요. 본래 나가사키현의 공항은 오무라만에 소재한 일본군의 비행장을 활용하였지만, 여객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1975년에 새로 지어진 활주로와 건물이 지금의 나가사키 공항이라고 합니다. 지금도 오무라시에는 항공자위대가 주둔하고 있답니다.


그렇게 셔틀버스를 타고 한 5분 왔을까요. 금새 도착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26:34


앞으로 함께 할 차량입니다. 스즈키의 650cc급 경차인 웨건 R 5세대입니다.


올해 신형 6세대 모델이 출시되어 2012년부터 판매된 5세대 모델이 구형이 되긴 했습니다만은, 그래도 국산 경차에 비한다면 ISG 기능이라던지 나름대로 마일드 하이브리드를 구현하는 등 편의사양은 부족하지만 기본기는 국산 경차보다 훨씬 뛰어나다고 볼 수 있네요.


여러모로 나가사키현에서 차를 빌립니다만, 후쿠오카를 의미하는 복강(福岡) 번호판입니다.


복강(福岡)580 와(わ) 38-70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0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26:36


수많은 렌트카들이 손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일행을 태우고 왔던 하이에이스도 잘 주차가 되어 있구요. 일본 역시 우리나라의 '허' '하' '호' 번호판처럼 렌트카에는 '레(れ)'와 '와(わ)'를 쓴다고 하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5.6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41:29


이제 실전입니다.


놀러와서까지 운전을 합니다. 여기는 우리나라와 정 반대로 통행하는 일본입니다. 핸들 역시 우측에 달려있구요. 방향지시등과 와이퍼가 서로 반대편에 존재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8.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41:30


마음을 가다듬고 도로로 나갈 채비를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22.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45:38


이틀정도는 제가 계속 끌고 다녔습니다.


습관적으로 방향지시등을 켜야 할 때 손이 왼쪽으로 올라가더군요. 와이퍼가 켜지고, 자꾸 반대로 가려고 합니다. 그래도 신경을 곤두세우고 다니다 보니 첫날에는 꽤 고생을 했습니다만, 둘째날에는 어느정도 적응이 되어서인지 별다른 실수 없이 다닐 수 있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6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46:59


평범한 오무라시의 도로.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51:50


이런 일상적인 사진을 많이 찍어달라고 부탁드렸더니 정말 많이 찍어주셨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00sec | F/13.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53:13


평범한 마트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 역시 노란 번호판을 달고 있는 경차들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53:59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54:02


주택가 한복판 운동장에서 무슨 행사가 열리는건지 사람들이 북적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0:54:47


스즈키 자동차 서비스센터 그리고 차량 판매 매장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00:26


평범한 시골의 주택가.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6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00:30


뾰족한 지붕이 인상적인 2층집.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01:05


키하200계 시사이드라이너(Seaside liner)


사세보에서 이시하야를 잇는 오무라선의 2ㅣ량짜리 조그마한 열차입니다. 낡고 작은 열차는 시골 철길을 달리고 또 달려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08:29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8.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08:38


히노 프로피아 1세대 모델입니다.


우리에겐 아시아자동차 그랜토로 친숙한 차량이지요. 92년 출시 당시부터 2003년까지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에서 생산되어 히노 뱃지를 달고 일본으로 수출되었다고 합니다. 그 이후로는 중국에서 제작해서 들여온다고 하더군요.


피견인차는 UD트럭의 큐온(Q-on)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0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11:25


여튼 자동차 전용도로를 거쳐 고속도로로 진입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12:31


평범하지만 평범하지 않은 나가사키자동차도(長崎自動車道)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12:50


이 고속도로를 타고 종점인 나가사키ic까지 가야 합니다.


터널 관통하는 시청 기준으로 20km. 숙소가 있는 모기마치정까지는 나가사키ic에서 약 3km 수준이니. 약 15~18km정도 남았다고 봐야 맞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0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16:15


왕복 4차선 고속도로가 어느순간 차선이 줄더니 편도 1차선. 왕복 2차선 수준으로 줄어듭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6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17:33


바로 옆으로는 교각과 터널 공사가 진행되고 있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0:40


이 아름다운 다리를 건축할 때 터널을 진작에 같이 뚫었으면 좋으련만,,,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0:57


여러모로 왕복 2차선 고속도로는 확장 전 88올림픽고속도로와 비슷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우리나라 고속도로 마냥 딱히 정체유발을 하는 차량은 없었네요. 거기다가 650cc 경차 주제에 꽤나 시원하게 나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3:44


나가사키ic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3:49


ETC(하이패스) 카드를 차량 대여 당시 함께 꼽아주었으니.. 하이패스 차로를 이용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약 10여년 전 오류로 인해 서버리는 차량을 뒤에서 들이받는 대형 참사가 일어난 뒤 사라졌던 차단봉이 일본 ETC 차로에는 아직 존재합니다. 그런고로 천천히 갈 수 밖에 없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6:43


고속도로는 나가사키 시내로 가는 터널까지 이어지구요. 모기마치로 가야하니 IC 통과 후 바로 진출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27:43


좌회전하면 모기(茂木) 우회전하면 나가사키 시내 방향입니다.


고개 하나를 두고 어촌마을인 모기와 나가사키시 중심지가 나뉘어 있습니다. 버스로는 시내까지 약 20분 걸린다고 하네요. 밤 10시까지도 시내버스가 다닌다고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1:06


모기마치로 내려가는 고갯길은 정말 좁고 험합니다.


험한 고갯길 근처로도 꽤나 많은 집들이 자리잡고 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5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1:48


낡은 놀이터도 보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1:57


험난한 고갯길을 쭉 타고 내려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1.0 | 0.00 EV | 26.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3:27


평지 그리고 작은 번화가가 나오네요.


1.5차선 수준의 작은 번화가를 비집고 들어가야 우리의 숙소 '나가사키 하우스 부라부라(NAGASAKI HOUSE BURABURA)'가 보인다고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0sec | F/11.0 | 0.00 EV | 26.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3:33


평범한 어촌마을. 작은 항구와 바닷가를 따라 들어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1.0 | 0.00 EV | 26.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4:20


모니터 화면에서만 봐 왔던 익숙한 건물이 보이네요. 도착했습니다.



851-0241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모기마치 2190-11


홈페이지 주소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nagasakihouse.com/ko/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0sec | F/7.1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6:28


이제 막 정오에 가까워진 시간.


게스트하우스와 호텔을 겸하고 있는 하우스 부라부라는 문은 열려있으나 로비를 지키고 있는 사람을 볼 순 없었습니다. 몇번을 열심히 불러보고 적혀있는 전화번호로 전화를 해 보았으나 로비 탁자 위에 올려진 무선전화기가 울리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5sec | F/7.1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6:38


이대로 포기를 해야하나 싶던 찰나, 2층 숙소를 청소중이던 누군가가 내려옵니다.


사정을 설명하고 부킹닷컴 VIP라 2시간 일찍 체크인이 가능하다고 말을 합니다만, 아직 준비가 덜 되었다고 하더군요. 뭐 여튼 차 안에 실려있는 캐리어 가방만이라도 숙소에 내려놓기로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32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8:30


한적한 어촌마을 한복판의 복어요리집을 개조하여 만든 호텔 겸 게스트하우스라 합니다.


바로 앞으로 에메랄드빛 바다가 펼쳐져 있고요. 접근성은 조금 떨어지지만 조망만은 최상급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6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8:32


그냥 봐도 스고이하다는 소리가 나오는 절경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낚시대를 아무대나 펼치고 던져도 물고기가 올라 올 것 같은 분위기네요. 숙소에서 일정 금액을 지불하면 낚시대를 빌려주고 미끼 역시 살 수 있다고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5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7:11:05 11:38:44


짐을 내려놓고.. 점심시간이 다가왔으니 밥을 먹기 위해 모기마치 시내를 둘러보기로 합니다.


3부에서 계속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TAG 2017, Budjet, Budjet rent a car, etc, UD트럭, UD트럭 Q-on, 長崎自動車道, 게스트하우스, 기아 그랜토,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 그랜토, 나가사키 게스트하우스, 나가사키 고속도로, 나가사키 렌터카, 나가사키 렌터카 여행, 나가사키 렌트카, 나가사키 렌트카 여행, 나가사키 모기, 나가사키 시사이드라이너, 나가사키 씨사이드라이너, 나가사키 여행, 나가사키 여행기, 나가사키 자동차도로, 나가사키 하우스 부라부라, 나가사키ic, 나가사키고속도로, 나가사키공항, 나가사키공항 렌트카, 나가사키시, 나가사키시 모기마치, 나가사키자동차도로, 나가사키하우스, 나가사키현,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도요타 하이에이스, 렌터카, 료칸, 모기, 모기마치, 버드젯 렌터카, 버드젯 렌트카, 버드젯렌터카, 뻘글, 셔틀버스, 스시녀, 스즈키 왜건 R, 스즈키 왜건R, 스즈키 웨건 R, 스즈키 웨건R, 시사이드라이너(Seaside liner), 씨싸이드라이너, 아시아 그랜토, 아시아자동차 그랜토, 여행, 오무라, 오무라 공항, 왜건 R, 왜건R, 웨건R, 유디트럭, 일본 ETC, 일본 렌터카, 일본 렌터카 ETC, 일본 렌트카, 일본 렌트카 ETC, 일본 여행, 일본 하이패스, 잡글, 장기현, 큐슈, 큐슈 나가사키, 큐슈 여행, 큐온, 키하200, 토요타, 토요타 하이에이스, 하우스 부라부라, 하이에이스, 히노 프로피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11.08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2017.11.11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똥차가 귀한 올드카 대접을 받기까지....


사람이 사양 좋은 새 제품을 좋아하는건 만국 공통이고 본능이라 하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유난히도 남들에게 보여지는 모습을 중시하다보니 오히려 크고 아름답고 최신의 물건을 선호한다. 스마트폰만 봐도 보급형 기종보다 불티나게 팔리는게 비싼 플래그쉽 모델이고, 경기가 어렵네 돈이 없네 어쩌고 해도 차값만 4000만원 수준의 싼타페와 그랜져는 매월 자동차 판매량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독일 3사 고급브랜드의 수입차 판매량은 나날이 늘어간다.


크고 아름다운 최신의 물건도 좋지만, 가끔은 오래전 옛것에 대한 아련한 추억도 가지기 마련이다. 얼마전 창원에서 열린 전통시장 박람회에서 보았던 풍물시장 부스에서 70년대 80년대 비교적 근대 생활에 활용하였던 별거 아닌 골동품들도 수집가들에 의해 그 가치를 인정받는 경우를 보았고 현대자동차의 포니와 같은 자동차는 한때 발에 치이게 돌아다녔다고 하지만 지금은 비싼 가격에 거래될 정도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물론 오래된 승용차 모델은 올드카 매니아들로 하여금 잘 보존되는 경우가 있으나, 트럭이나 버스는 그렇지 못하다. 버스는 내구년한을 채우기가 무섭게 수출길에 올라 한국을 떠나는 경우가 많아 그렇다고 하지만 트럭은 내구년한이 없음에도 가루가 될 때 까지 굴리고 굴려서 줄곧 폐차장으로 직행하는 경우가 대다수이니 말이다.


얼마전 평택항 차량부두에 갔다가 반가운 차량을 목격했다. 

92년부터 생산되었던 아시아자동차의 AM639 트랙터가 현역으로 굴러다닌다니;;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4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1:29 14:44:25


어디 방치된 폐차가 아니고, 현역으로 굴러다니는 차량이다.


체급의 차이가 있긴 하다만 좌측의 신형 트럭인 현대 트라고와 비교해도 어디 하나 부족함 없이 잘 달려주고 있다. 현대차그룹의 물류자회사인 글로비스 도색을 깔끔히 갖추고, 신형 쏘렌토를 부두로 실어 나르고 있는 저 모습처럼 말이다.


일본 히노社의 슈퍼돌핀 시리즈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아시아자동차 AM시리즈의 사실상 마지막 페이스리프트 모델인데 타원형의 신형 엠블럼의 모습으로 보아 94년 이후 생산된 차량으로 추정된다. 


고로 만 20년을 채운 차량..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00 EV | 4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1:29 14:44:26


4X2 사양의 딱 단거리 신차 운반에 적합한 트랙터


20여년 지난 할아버지 자동차가 갓 태어난 신차를 뒤에 싣고서 늠름히 주행하는 모습을 보고 유년기 시절 생각에 잠시 빠져봅니다. 그시절 같은 모델의 트럭은 작은 언덕길에서도 힘들다며 빌빌대었고 자주 말썽을 부리던 모습이 아직도 기억에 선하지만, 사실상 아무것도 없다고 봐도 무방한 집안을 일으키는데 큰 일조를 해 주었던 차량이 있었습니다.



선명하지도 않고, 사진상의 장소 또한 정확하게 기억하지 못하지만 어린시절 폐차장의 이슬로 사라져버린 차량이지만 도로사정도 좋지 못하던 그 시절 일화를 가끔씩 듣고 그시절 생각에 빠져보곤 하네요. 


지금 수준으로 먹고 살고 블로그에 포스팅을 하는 이 순간을 있게 만들어준 그 차량과 같은 모델을 오래오래 도로에서 찾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누군가가 보기엔 그냥 오래된 트럭일지 몰라도 또 다른 어느 누군가에게는 하나의 추억의 곁든 무언가일수도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독자 2014.12.04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억이 담긴 차량 잘 보고갑니다.

  2. Fantast 2014.12.04 1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 보기 힘든 차를 봤네... Enviro500은 홍콩 가면 널리고 널렸거든 사실 ㅋㅋㅋㅋ

  3. Kim Yang Keun = ninjakuma 2014.12.10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보통 AM 시리즈 하면 버스부터 떠올리게 되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