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1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 공항에서 있었던 일

2016/04/1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 신 치토세 공항 입성!

2016/04/1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 레일패스 발권, 삿포로역으로!

2016/04/2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4) 네스트 호텔 삿포로에키마에, 마츠야에서의 점심

2016/04/2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5) 삿포로 시 시계탑 -1

2016/04/2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6) 삿포로 시 시계탑 -2

2016/05/0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7) 호텔, 홋카이도 구 도청사를 향하여

2016/05/0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8)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1

2016/05/0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9)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2

2016/05/1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0)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 完

2016/05/1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1) 오도리(大通り) 공원

2016/05/1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2) 삿포로 TV타워

2016/05/1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3) 오덕빌딩, 다누키코지 상점가 - 1

2016/05/2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4) 다누키코지 상점가 -2, 1일차 마무리

2016/05/2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5) 2일차 아침,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1

2016/05/3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6)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2

2016/06/0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7)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3, 오타루(小樽)를 향하여

2016/06/0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8) 오타루(小樽)역, 운하를 향하여

2016/06/1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9) 오타루(小樽) 운하 -1

2016/06/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0) 오타루(小樽) 운하 - 2

2016/06/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1) 월스트리트, 일본은행 오타루지점

2016/07/0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2) 오타루 외곽, 주택가 탐방

2016/07/0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3) 스이텐구,오타루 오르골당,사카이마치거리

2016/07/13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4) 굿바이 오타루!

2016/07/1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5) 삿포로 맥주박물관 헛탕, 북오프(BOOK-OFF)

2016/07/2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6) 하코다테행, 스스키노, 오덕빌딩, 2일차 마무리

2016/07/2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7) 3일차 - 하코다테(函館)를 향하여!

2016/08/0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8) 하코다테(函館) 전차, 고로가쿠로!

2016/08/0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9) 고료가쿠(五稜郭)

2016/08/15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0) 하코다테의 일상들

2016/08/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1) 스에히로초 제일보 기념비, 기독교단 하코다테교회

2016/08/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2) 하치만자카 언덕, 모토마치 공원

2016/09/05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3) 하코다테구 공회당

2016/09/1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4) 하코다테산 전망대를 향하여

2016/09/15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5) 하코다테를 떠나며, 3일차 마무리

2016/09/1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6) 4일차 - 굿바이 삿포로(札幌), 치토세(千歲)역

2016/09/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7) 치토세시(千歲市)의 일상적인 모습 -1

2016/09/2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8) 치토세시(千歲市)의 일상 -2

2016/10/0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9) 아오바공원, 차를 얻어타고 공항으로!

2016/10/1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40) 신치토세공항 - 도라에몽과 하츠네 미쿠


6개월동안 달려온 여행기의 마지막을 장식할 차례가 왔습니다.


공항을 정처없이 떠돌아다니다 티켓을 발권받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37:00


비행기 출입구에서 가까운 좌석을 배치받습니다.


출입구에서 가까운 앞쪽 좌석에 앉아야 입국심사도 빨리 받을 수 있고, 비교적 빨리 공항을 빠져나갈수 있기에 앞쪽 좌석을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9.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42:03


공항 앞 도로는 그저 한산하기만 합니다.


차가 많이 돌아다니는 시간이 있고, 그렇지 않은 시간이 있는 것 같더라구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0 | 0.00 EV | 26.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46:58


시간은 흐르고 흘러, 본격적으로 출국수속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오후 5시에 출발하는 비행기는 두편. 에어부산의 부산(김해공항)행 비행기와, 티웨이의 서울(인천)행 비행기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강렬한 경상도 사투리를 쓰는 아주머니 아저씨들이 제 앞에 길게 서 있었네요. 그분들은 홋카이도에서 보냈던 시간이 즐거웠을지, 다시 가고싶은 곳이 되셨을지 모르겠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5.6 | 0.00 EV | 2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58:45


면세점이 홋카이도를 떠나는 관광객들을 유혹합니다.


그럼 뭐해요. 돈도 없고 그렇다고 짐을 늘리기도 애매한 저에겐 그림의 떡. 비행기에 탑승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이리저리 둘러보며 탑승을 기다리기로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8.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59:27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5:59:38


세관에서 압류한 물품들을 전시해둔 공간입니다.


우리가 흔히 아는 명품들 뿐만 아니라, 수석이나 값어치가 나가는 장식품. 박제된 동물들도 있었습니다.


곧, 탑승을 알리는 방송이 나옵니다. 탑승시 불편함을 최소화 하기 위해 뒤쪽에 탑승하는 승객들 먼저 탑승수속을 밟으라 하는데, 뭐 비행기 빨리 탄다고 빨리 출발하는것도 아닌데 굳이 기어나와서 수속을 밟고 들어가는 무개념 승객들이 꽤나 많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6:37:51


비교적 뒤쪽에 탑승하는 탑승객들의 수속이 거의 진행된 이후, 나머지 승객들의 수속이 진행됩니다.


비교적 앞좌석에 타는 승객이 사물함에 짐을 올리며 기내 복도를 점거하고 있으면, 원활한 탑승이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제발 말좀 듣고 탔으면 좋겠네요. 헬조선을 헤븐조선으로 바꾸는건 우리들의 몫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sec | F/8.0 | 0.0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6:48:09


출국수속을 같이 밟았던 부산행 에어부산 여객기도 보입니다.


아까 제 앞에서 강렬한 경상도 사투리로 이야기를 나누던 중년의 아저씨들도 모두 탑승하셨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6:54:34


공항과 여객기간의 통로 역할을 해줬던 브릿지가 분리되고 이륙을 위한 준비를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sec | F/8.0 | 0.0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6:55:00


뭐 저쪽도 진행상황은 비슷하군요.


항공기는 후진을 할 수 없으니, 토잉카가 직접 밀어줍니다. 토잉카의 체결까지 완료된걸로 보이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8.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7:11:26


활주로를 빠르게 달립니다. 그리고 곧 동체가 뜨기 시작하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7.1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7:12:06


그렇게 넓어보이던 공항도 하늘에서 바라보면 그냥 조금 커보이는 수준입니다.


언젠가는 다시 올 날을 기약하며 신치토세공항과 작별인사를 나눕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0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8:27:06


뭔가 저녁을 먹기도 애매한 시간대.. 기내에서 게살소시지 크랩봉을 주문해서 먹습니다.


자잘하게 남은 엔화 동전을 떨어버리려 엔화로 결제했네요. 맛은 그냥저냥. 쓰레기 역시 승무원 누나가 처리해 주셨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18:36:58


어디론가로 향해 날라가는 여객기.


저 여객기에 탄 누군가도 설레이는 마음을 가득 안고 목적지로 향하고 있겠죠. 그렇게 날이 어두워지고, 잠을 자는 승객들도 많았습니다만, 전 끝까지 졸지 않고 야경을 구경하고 왔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6:04:12 20:01:52


인천공항에 도착했습니다. 홋카이도는 참 추웠는데.. 뭔가 공기부터 후끈한 느낌이랄까요.


뭐 벚꽃이 한창 만개하던 시기였는데, 아직 싹도 나지 않고 눈이 내리는 저 위쪽 지방에 비한다면 여긴 이미 여름이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12 20:04:34


무빙워크를 타고 공항을 빠져나갑니다.


그렇게 구내 열차를 타고 이동한 뒤 입국수속을 밟습니다. 참 간단합니다. 그냥 얼굴 한번 살피고 여권에 도장하나 찍고 끝.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6:04:12 20:17:34


짐도 다 찾고 세관을 거쳐 공항 밖으로 나왔네요.


8시가 조금 넘은 시각입니다. 여행을 가던 날 그렇게 주차장을 가득 매웠던 차량들은 죄다 사라졌고.. 제 차에는 주차구역이 아닌곳에 주차를 했다며 노란 딱지만 하나 붙여두었네요. 그렇게 4일간의 대 여정을 마쳤습니다. 누가 보면 4일이 아니라 최소 한 달은 여행을 다녀온걸로 보이는군요.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시리즈를 애독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다음에는 더욱 더 재밌고 유익한 해외여행기로 다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중구 운서동 2851 | 인천국제공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2016.10.21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기 잘 읽었습니다. 홋카이도 여행을 내년에 계획하고 있는데 이렇게 다른 분들의 여행기들을 읽는 것 만으로도 즐거워지네요. 다른 여행기도 기대하겠습니다. ^.^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길....

  2. 땡구르르 2016.10.21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게 보고 갑니다 ㅎㅎ


2016/04/1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 공항에서 있었던 일

2016/04/1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 신 치토세 공항 입성!

2016/04/1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 레일패스 발권, 삿포로역으로!

2016/04/2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4) 네스트 호텔 삿포로에키마에, 마츠야에서의 점심

2016/04/2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5) 삿포로 시 시계탑 -1

2016/04/2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6) 삿포로 시 시계탑 -2

2016/05/0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7) 호텔, 홋카이도 구 도청사를 향하여

2016/05/0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8)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1

2016/05/0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9)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2

2016/05/1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0) 홋카이도 구 도청사(아카렌가) - 完

2016/05/1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1) 오도리(大通り) 공원

2016/05/1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2) 삿포로 TV타워

2016/05/1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3) 오덕빌딩, 다누키코지 상점가 - 1

2016/05/2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4) 다누키코지 상점가 -2, 1일차 마무리

2016/05/2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5) 2일차 아침,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1

2016/05/3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6)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2

2016/06/0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7) 국립 홋카이도 대학교 -3, 오타루(小樽)를 향하여

2016/06/0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8) 오타루(小樽)역, 운하를 향하여

2016/06/1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19) 오타루(小樽) 운하 -1

2016/06/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0) 오타루(小樽) 운하 - 2

2016/06/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1) 월스트리트, 일본은행 오타루지점

2016/07/0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2) 오타루 외곽, 주택가 탐방

2016/07/0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3) 스이텐구,오타루 오르골당,사카이마치거리

2016/07/13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4) 굿바이 오타루!

2016/07/1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5) 삿포로 맥주박물관 헛탕, 북오프(BOOK-OFF)

2016/07/2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6) 하코다테행, 스스키노, 오덕빌딩, 2일차 마무리

2016/07/2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7) 3일차 - 하코다테(函館)를 향하여!

2016/08/0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8) 하코다테(函館) 전차, 고로가쿠로!

2016/08/0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29) 고료가쿠(五稜郭)

2016/08/15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0) 하코다테의 일상들

2016/08/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1) 스에히로초 제일보 기념비, 기독교단 하코다테교회

2016/08/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2) 하치만자카 언덕, 모토마치 공원

2016/09/05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3) 하코다테구 공회당

2016/09/11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4) 하코다테산 전망대를 향하여

2016/09/15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5) 하코다테를 떠나며, 3일차 마무리

2016/09/1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6) 4일차 - 굿바이 삿포로(札幌), 치토세(千歲)역

2016/09/2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7) 치토세시(千歲市)의 일상적인 모습 -1

2016/09/2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8) 치토세시(千歲市)의 일상 -2

2016/10/04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홋카이도(북해도) 여행 이야기 (39) 아오바공원, 차를 얻어타고 공항으로!



결말을 향해 달려가는 여행기. 39부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치토세시 육상협회 사무국장님의 공으로 공항에 입성한 티스도리. 다른 공항과는 달리 규모에 비해 볼거리가 넘쳐나는 홋카이도의 신 치토세 공항입니다. 그런고로 공항 구경이나 넉넉히 할 겸 해서 일찌감치 공항에 와버렸네요. 벌써 떠날 시간이 왔다는게 참 아쉽기만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18:15


평범(?)하고 한산한 신 치토세 공항.

버스도 기차도 그렇듯이, 잠시 붐비는 시간은 항상 붐비지만 이렇게 황량한 시간이 대부분입니다. 오후 5시 출발 비행기인지라 너무 빨리 공항에 온게 아닐까 싶습니다만, 그래도 뭐 공항에 볼거리가 넘쳐나는데 그정도 시간이야 금방 지나가겠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19:01


항공기들의 종착지는 타이페이나 상하이 베이징 방콕 홍콩 서울(인천)등 아시아의 근교 도시들입니다.


일단 출국장에서 가장 가까이에 소재한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파크'입니다. 우리말로 하자면 도라에몽 두근두근 하늘공원이란 뜻이 될텐데. 말 그대로 어린아이들을 위한 놀이시설 위주의 테마파크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5.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5:08


세계적으로, 꽤 오랜 세월동안 사랑받는 도라에몽인만큼 굿즈도 다양하고, 뽑기 기계도 줄비합니다.


커다란 도라에몽 인형을 갖기 위해 뽑기 기계에 돈을 갖다 바치는 어른(?)은 없었고, 기기를 관리하는 여직원만 있었네요. 사실상 환전해간 현금을 거의 다 소진한데다가, 삿포로의 다누키코지 상점가에서 이미 몇백엔만 기계에 헌납하고 왔기에 뽑기에 소질이 없는 저는 그저 멀리서 지켜만 보고 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5:12


100년 뒤 미래에서 노진구(노비타)의 갱생을 위해 파견되었다지만, 

갱생의 기미는 커녕 그저 도구셔틀로 전락해버린 고양이로봇 도라에몽ㅠㅠㅠ


어린 아이들이 사진을 찍을 줄 알았는데, 웬 양복차림의 아저씨들만 계십니다. 도라에몽 만화의 첫 연재가 1969년이고 애니메이션 첫 방영이 1973년이니 50대 아저씨들도 도라에몽과 함께 어린시절을 보냈던 세대입니다. 나이드신 아저씨들이 도라에몽에 관심을 보인다 한들 전혀 이상한게 아닌거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5.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5:25


입장요금 800엔. 아이를 동반한 가족들이 입장합니다.


우리나라였다면 그냥 혼자서도 들어가 봅니다만, 현금도 다 떨어졌고 가족단위 관람객들 사이에서 다 큰 외국인 어른 혼자서 재미나게 놀기도 뭐합니다. 결혼이나 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나중에 자식이나 데리고 옵시다. 존재할지 존재하지 않을지 모를 미래의 아들딸에게 '네가 없어서 여길 들어가보고 싶어도 못들어갔다'고 얘기나 해주도록 합시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6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5:49


옆으로는 다양한 종류의 굿즈 판매점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도라에몽 덕질로 유명하신 심형탁씨가 홋카이도에 놀러오신다면 뭐 거의 거덜내고 가지 않으실까..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5:56


다양한 종류의 쿠션과 타올들.


하나 빼서 가져가고 싶었습니다만, 저 유리를 깨야만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6:39


한켠에는 작은 도서관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일본어판 원본 만화책과 한국어를 비롯한 여러 언어로 번역된 도라에몽 만화책을 볼 수 있는 도서관이네요. 책상과 의자는 유치원생들이 앉는 그런 작은 책상과 의자였습니다만, 그 자리에 앉아서 한국어판 1권을 다 읽고 왔네요. 좀 더 읽고 싶었습니다만, 한국어판은 1권밖에 없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6:43


아이들이 뛰어놀고, 함께 온 어른들은 그저 지켜만 볼 뿐..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패스를 지나서 깊숙히 들어가 봅니다. '로쉐 초콜렛 월드'라는 쵸콜렛 박물관이 나타납니다. 우리가 아는 이탈리아 페레로社의 동그란 '페레로 로쉐'의 그 로쉐 맞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8:32


초콜렛 생산 라인을 그대로 옮겨와서 보여줍니다.


물론 공항 내 생산라인에서 생산된 초콜렛을 판매하진 않습니다만, 그저 포장을 뜯어서 입에만 넣기 바빴던 페레로 로쉐를 어떻게 만드는지 심도깊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29:46


선물용 초콜렛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이럴 줄 알았으면 선물의 양을 조절했을텐데.. 짐도 많고, 선물도 다 산데다 돈도 없으니 그냥 지나쳐 갈 수 밖에...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4.0 | 0.00 EV | 35.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30:26


도라에몽보다도 더 오래전부터 일본의 카와이 문화를 알렸던 헬로키티. 


'헬로키티 해피 플라이트'라는 이름의 테마파크 역시 도라에몽 스카이패스처럼 어린아이들을 위한 테마파크 형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입장료는 성인기준 800엔. 나름 위치가 공항인만큼 세계 곳곳을 승무원이 된 키티와 함께 돌아다니는 컨셉이라 하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0 | 0.00 EV | 26.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31:01


지나가다가 식당에서 늦은 점심밥도 먹고..(카드 결제)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4.5 | 0.00 EV | 7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31:47


공항 내에서 다음 목적지는 스노우미쿠 스카이타운으로 잡아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53:47


가던 길목에 애니메이트가 보여서 한번 들어가 보았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3:54:50


구경만 주구장창 하다가 우마루 스티커 하나를 사와서 차에 붙였는데..


더운 여름을 보내니 색이 그냥 바래버려서 최근에 떼어버렸습니다.ㅠ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1:23


SNOWMIKU SKYTOWN


그렇습니다.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타운'과 '헬로키티 해피 플라이트'와 비슷한 공간입니다만, 체험용 곤간이 아닌 전시공간입니다. 그런고로 입장료가 없습니다. 입장료가 없으니 마음껏 들어갔다 나와도 참견할 사람이 없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5.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1:20


출장을 오셨다가 열심히 물건을 고르시는 스시남 아저씨.


과연 어떤 미쿠가 마음에 들어서 그리 유심히 보고 계신걸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1:26


작은 카페 테이블엔 홋카이도 방언에 대해 적어두었네요.

소개를 해주는 캐릭터는 유키미쿠와 함께 등장하는 캐릭터 유키네입니다.


なまら(나마라,NAMARA)


동경어로 말하자면 とても(돗테모). 우리말로 하자면 매우,정말로. 영어로는 very. 네이버 오픈사전에 따르자면 젊은 사람들은 많이 쓰지 않지만, 나이드신 분들은 흔히 쓰는 사투라라고 하는군요.


홋카이도 방언으로 '나무라 우마이'가 동경어로 '돗테모 오이시'와 같은 의미를 가진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6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2:56


여기저기 하츠네 미쿠를 그려두었네요.


괴상망측한 생명체를 그려둔 경우도 있고, 그자리에서 그린것 치곤 정말 잘 그린 작품들도 있었네요. 미쿠만 있던 게 아니라 호빵맨과 세균맨을 비롯한 앙팡맨의 등장인물도 보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5:02


유키미쿠(스노우미쿠) 란?


2010년 삿포로 눈 축제를 기념하여 만들어진 홋카이도 한정 캐릭터입니다. 매년 새로운 컨셉의 유키미쿠를 공개한다고 하네요. 2013년부턴 주제곡까지 함께 공개한다 합니다. 일단 하츠네 미쿠라는 캐릭터를 탄생시킨 '크립톤 퓨처 미디어'라는 회사의 본점소재지가 홋카이도 삿포로시라 가능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나무위키로. (링크)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5:17


하츠네 미쿠란 무엇인가?


선 한줄요약 : 전자계집


크립톤 퓨처 미디어社의 보컬로이드 음향 프로그램의 마스코트 캐릭터로 시작해서 무궁무진하게 영역을 넓혀나간 캐릭터입니다. 한줄요약 외 자세한 설명은 귀찮으니, 이 역시 나무위키 링크로 대체합니다. (링크)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5:27


좌측부터 메구미네 루카. 카가미네 린,렌. 하츠네 미쿠. 카이토.


미쿠가 최초가 아닙니다. 미쿠의 오빠뻘 되는 크립톤 보컬로이드의 시초는 우측의 카이토입니다만, 미쿠가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재발굴된 케이스라 하더군요. 현 시점까지도 더욱 진보된 음원합성 기술을 탑재한 보컬로이드 프로그램이 쏟아져 나오고, 새로운 캐릭터들도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5:48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6:02


죄다 한정판매인 유키미쿠 전용 굿즈.


상당히 많습니다. 작은 악세사리부터 실생활에서도 덕밍아웃(?)이 가능한 셔츠까지..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6:11


스키판에 보드판까지 나왔었네요.


차마 긁힐까봐 타진 못할것 같습니다. 어디까지나 소장용.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4.5 | 0.0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6:16


2015년 한정판 돌피드림 유키미쿠.


무려 70만원대. 구체적인 관절이 구현되어 있어 자세를 마음대로 잡을 수 있는 그런 인형입니다. 흔히 구관인형이라 하는데.. 주변에서 이러한 인형을 가꾸는 취미를 가진 분들을 보면 유지비가 엄청나더군요.


인형 옷이 웬만한 사람 옷보다 비싸고, 좀 열심히 꾸며주다 보면 웬만한 중형차 유지비는 나온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4.5 | 0.00 EV | 75.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6:34


2012 유키미쿠 넨드로이드 후와후와 코트Ver.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16:53


'유키미쿠 하나이로고로모'


아름다운 자태와 퀄리티에 비하면 13만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을 자랑합니다. 조선일보 기자양반도 관심있게 보시곤 구매를 하셨는지, IT조선에서 기사까지 났네요..(바로가기)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21:15


소노카(SONOCA)라는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으면 음원을 제공해준다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4.5 | 0.00 EV | 3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21:19


QR코드까지 친절하게 안내되어 있습니다만, 패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21:42


여러 일러스트레이터들의 다양한 유키미쿠 그림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12 14:24:06


전시장 밖을 빠져나오면 가챠퐁(뽑기)기계와 기념메달 제작기가 맞이하고 있습니다.


일단 돈이 없으니 패스하고 좀 더 둘러봤네요. 계속되는 41부를 마지막으로 이 기나긴 여행기의 종지부를 찍지 않을까 싶습니다. 4일간의 여행기로 6개월을 버텨왔네요. 그와중에 2016-2017 유키미쿠도 공개되었고, 여행지들도 공항도 참 많이 변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긴 여행기의 종지부를 찍게 될 41부에서 이어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TAG 2016, Royce,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타운, 도라에몽와쿠와쿠스카이타운, 로쉐, 린렌, 메구미네 루카, 미쿠, 미쿠 굿즈, 보컬로이드, 보컬로이드 린렌, 보컬로이드 메구미네 루카, 북해도 방언, 북해도 사투리, 북해도 여행, 뻘글, 삿포로, 삿포로 눈축제, 스노우미쿠, 스카이타운, 신 치토세 공항, 신지토세공항, 신치토세공항, 신치토세공항 도라에몽, 신치토세공항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타운, 신치토세공항 로쉐 쵸콜렛 월드, 신치토세공항 스카이타운, 신치토세공항 애니메이트, 신치토세공항 유키미쿠 스카이타운, 신치토세공항 하츠네미쿠 스카이타운, 신치토세공항 헬로키티, 신치토세공항 헬로키티 해피 플라이트, 애니메이트, 여행, 유키미쿠, 유키미쿠 2017, 유키미쿠 DD, 유키미쿠 구관, 유키미쿠 구관인형, 유키미쿠 굿즈, 유키미쿠 넨드로이드, 유키미쿠 돌피드림, 유키미쿠 하나이로고로모, 유키미쿠2016, 유키미쿠2017, 일본 헬로키티, 일상, 잡글, 잡담, 전자계집, 지토세시, 초음미쿠, 초콜렛 박물관, 쵸콜렛 박물관, 치토세공항, 치토세공항 도라에몽, 치토세공항 도라에몽 와쿠와쿠 스카이타운, 치토세공항 로쉐, 치토세공항 로쉐 초콜렛 월드, 치토세공항 스카이타운, 치토세공항 애니메이트, 치토세공항 헬로키티, 치토세시, 카가미네 렌, 카가미네 린, 카가미네 린렌, 카이토, 키티, 페레로 로쉐, 페레로로쉐, 하츠네 미쿠, 하츠네미쿠, 하츠네미쿠 굿즈, 헬로키티, 헬로키티 해피 플라이트, 헬로키티 해피플라이트, 홋카이도 방언, 홋카이도 사투리, 홋카이도 여행, 홋카이도여행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