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 얼라이먼트'에 해당되는 글 3건


앞타이어를 교체한게 지난해 여름. 올 겨울은 스노우타이어 없이 버텼으니 지난 여름부터 지금껏 4계절용 타이어로 버텨왔습니다. 물론 그렇게 별 문제 없이 탔습니다만, 지난번 오일 교환시부터 육안상으로 뚜렷하게 보일 수준으로 우측 앞 타이어만 마모한계선에 가까워질 정도로 많이 닳아있더군요.



당시 15.7만km 수준에서 교체했었고, 현재 주행거리가 18.3만km를 넘어간 상황이니 현재 약 2만 6천km를 주행한 상태입니다. 뭐 주행 특성에 따라 2~3만km를 주행하고도 타이어가 다 마모되어 교체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만, 당시 몇푼 아낀다고 얼라이먼트를 보지 않았던 부분도 있으니 이번 기회에 타이어 위치도 교환할 겸 얼라이먼트를 보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30:04


요즘 시끌벅적한 안희정시티. 내포신도시 현대차 사업소 내에 타이어가게가 하나 있습니다.


현대차 사업소에 와 본 사람들은 알고 찾아온다지만, 그렇지 않고선 사업소 내에 타이어가게가 있는 줄 모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뭐 내포 시내나 큰 도로가에는 정비소나 타이어가게 허가가 나지 않는다고 하더군요. 여튼 집 근처 넥센타이어 전문점으로 향했습니다.



사장인 한국인 아저씨와 중앙아시아 출신의 외국인 직원까지 해서 두 사람이 작업을 진행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32:56


일단 뒤에서 앞으로 오게 될 두짝은 밸런스부터 다시 봅니다.


앞에 달려있던 두짝은 대각선 방향으로 꼽아줍니다. 장마철이 오기 전까진 버텨주겠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39:37


타이어를 잘 꼽아주었으니, 본격적으로 얼라이먼트 작업을 진행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41:56


리프트를 올리고, 외국인 아저씨가 올라가서 핸들을 조향한 뒤 쇠꼬챙이로 브레이크를 밟아놓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44:43


예상했지만 이미 답 없는 결과값.


토우 캠퍼 캐스터 다 노답입니다. 뭐 18만km 막 탄 차 특성상 하체 올바라시를 할 상황은 아니니 캐스터 캠버는 놔두고 토우만이라도 조절해서 소수점 둘째자리까지 맞추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46:39


쩔어서 돌아가지 않는 볼트탓에 토치로 지집니다.


물론 토치의 힘으로는 역부족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4:56:10


결국 옆에서 빌려온 산소를 풀파워로 지져서 돌리는군요.


금방 할 줄 알았는데 지지고 볶는 시간이 길어 꽤 오래걸립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8:03:07 15:06:26


여튼 고생 끝에 소수점 둘째자리까지 맞추고 끝.


확실히 직진성이 좋아지고, 타이어 소음이 줄어든 느낌입니다. 하체 올바라시를 하지 않는 이상 큰 답은 없으니 그냥 이렇게 타기로 합니다. 어짜피 여기저기 막 굴리다 보면 또 틀어지겠지만 말이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대동리 157 | 넥센타이어내포현대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상대로 주말에 공업사 탈출을 감행했습니다.


의외로 충격부위의 휠에 굴절이 생기고 타이어도 볼록 튀어올랐지만, 밸런스도 그렇고 얼라이먼트도 제대로 잡아놨더군요. 처음 견적보다도 생각 외로 많이 줄었고.. 도색이라던지 전반적으로 딱히 흠을 잡기 힘든 상태로 차를 받을 수 있었답니다. 


사고가 발생하고 딱 일주일이 지난 토요일. 차를 찾아가란 이야기를 듣고 차를 찾으러 파주로 향했습니다. 생각보다 빠르게, 그리고 깔끔하게 세차까지 마친 상태로 차를 찾을 수 있었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5.6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12:26 13:17:29


주행거리는 97,905km.. 아마 지난주에 연천 다녀오고 하면 구만 팔천키로 넘기리라 생각했겠죠.


사고 당시의 흔적으로 작은 피규어는 저 유리 앞까지 튀어나가 있는 상태입니다. 배터리 단자는 아무래도 탈착을 했을테니 오후 한시쯤 되는 시각이였는데 계기판 시계 역시 초기화가 되어있더군요. 오디오 이퀄라이져도 마찬가지고 말이죠.


여러군데 잘 살펴보고, 밸런스가 도저히 맞지 않을듯 했던 휠과 충격으로 부풀어 오른 휠 역시 어찌어찌 굴리는데 무리 없는 수준으로 맞춰놨더랍니다. 어짜피 겨울 내 과도하게 열을 받을 일도 없을테고 하니 봄에 휠이랑 같이 난강타이어로 갈아버리던지 해야겠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7.1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12:26 13:17:31


일주일 수고해줬던 우리의 호반떼 MD를 반납합니다.


약 일주일 천이백키로를 주행하면서 느꼈던 사실은 "암만 그래도 준중형은 준중형이구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한 120만 속도를 내도 무서워서 더 밟지를 못하겠고, 제 스파크만도 못한 하체셋팅에 요철만 밟아도 휘청하는 차량인데다 연비도 뭐 스파크보다 떨어지고, 도로비 역시 경차 통행료의 x2 수준을 매번 보고있자니 부담이 가는건 사실이였습니다만 순정상태의 정숙함 그리고 직분사엔진과 바쳐주는 배기량으로 경쾌한 가속이 가능하다는 점에선 일주일 내내 큰 불만 없이 탈만 했습니다.


차를 찾으러 오기 전, 폭설이 내리던 새벽에 눈길을 뚫고 고속도로 한가운데에서 나름 고생도 좀 해보고.. 여튼간에 일주일 타면서 아반떼 봉은 뺐다고 생각합니다.


생각외로 아반떼에 옮겨둔 짐도 많았고.. 다시 옮겨놓을 짐도 많았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5:12:27 21:31:06


자기부담금을 지불하고 청구서와 얼라이먼트값을 포함한 종이 그리고 기본적인 점검표를 봉투에 담아 줍니다.


따로 달라는 얘기를 하지 않아도 이렇게 다 출력해서 주는듯 합니다. 세차도 말끔히 해주고 와셔액 보충도 다 해줬다고 하니 말이죠. 봉투가 하나 더 있는걸로 보아 저말고 이날 출고를 대기중인 차량이 한대 더 있는듯 하더군요. 여튼간에 보험사에 청구할 공임 견적서와 부품 견적서를 한부씩 더 출력해서 차주에게 줍니다.


멀리 타지에 차를 맏기고 왔던지라 혹시 개판 오분전 날림공사에 통수를 치지 않을까 싶었습니다만, 칠도 깔끔하게 나왔고 견적서를 봐도 딱히 뭐 흠잡을만한 청구내역은 없는듯 보이더군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5:12:27 21:31:49


휀다가 한짝에 74,200원.. 등속조인트가 하나에 133,100원.. 

의외로 사이드미러가 4만원돈으로 저렴하네요. 


견적서도 받아서 집으로 돌아왔고. 이제 남은건 라이트를 마저 순정화 하느냐 혹은 블랙베젤로 다시 구하느냐, 그리고 몇가지 품목의 도색과 차기 이타샤 작업이 아닐까 싶습니다. 보험료 환입도 남아있구요.


계약 끝나고 여행도 물건너 갔고, 보험료 환입까지 할려면 당분간은 지금보다도 좀 더 힘들게 지내게 생겼습니다. 뭐 어쩔수 없는 일이긴 하지만 말이지요..


총견적 공임 1,021,900원 부품대 819,654원 = 합계 1,841,554원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