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버스커버스커'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7.05.08 5년 전 촬영했던 사진이 대학내일 814호에 수록되다.
  2. 2013.05.06 상명대학교(천안), 그리고 독도모형 (3)


그냥 제목 그대로입니다. 


2012년 11월에 노을진 단대호수(천호지)를 촬영했던 사진이 2017년 4월에 발간된 주간지 대학내일 814호에 수록되었습니다. 폐인화가 진행되기 시작하던 시기였던지라 노을진 천호지의 사진을 볼 때 마다 문득 제 인생에서 가장 생각하고 싶지 않은 시절의 회상에 잠기곤 합니다만, 지금까지도 천호지나 단대호수를 검색하면 검색결과 상위권에 랭크되는 저력을 과시하고 있습니다.


지금이야 보급형 스마트폰들도 그보다 더 좋은 성능을 가진 카메라가 탑재되어 있습니다만, 당대 최고의 스마트폰인 삼성전자의 갤럭시S2로 촬영했었던 그저 그런 스냅사진입니다. 꾸준히 블로그 방문자를 끌어주는것으로도 모자라서 이 사진이 전국구 잡지에 수록되었다니 영광이 아닐 수 없네요.


SAMSUNG | SHW-M250K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2:11:02 17:49:10


원본 사진은 이겁니다.


 EXIF상의 정보를 확인한 바 2012년 11월 2일 오후 5시 49분 11초에 촬영된 이 사진은 약 5년여의 세월이 지난 오늘날의 대학내일 수습기자분이 보시기에도 정말 멋있는 사진이 아녔나 싶습니다. 제 노트북에 원본이 남아있을지는 잘 모르겠지만, 블로그 업로드 이후 해상도가 리사이징이 되어버리는 바람에 작은 사진으로나마 실리게 되었습니다.


'휴강을 부르는 캠퍼스 호수 4선' 중 첫번째로 소개되는 단대호수입니다.




선명한 티스도리닷컴 워터마크 보이십니까. 자랑스럽지 않나요?


상명대가 낳은 최고의 아웃풋 '버스커 버스커'

그들의 명곡 '꽃송이가' 2절 도입부와 관련된 이야기로 시작해서 설명을 이어나갑니다.


뭐 설명을 좀 더 덧붙이자면 60년대 농업용수 저장 및 보급을 목적으로 설치된 저수지입니다. 여튼 근처 태조산 자락에서 내려오는 물을 저장하는 목적의 이 저수지가 주변 대학생 그리고 천안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탈바꿈한지는 채 10년도 지나지 않았습니다. 


그 전만 하더라도 주변은 죄다 논이고 겨우 농업용수로 사용하는 똥물 웅덩이에 불과하던 천호지에 2005년 산책로가 개설되었고 이 일대가 공원으로 개발된 뒤, 사실상 인구 60만의 대도시가 되어버린 천안시의 대표적인 휴식장소이자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다지요. 뭐 여튼 아름다운 지금의 모습을 갖추게 된건 그리 오래된 일이 아니랍니다. 



총 다섯군데의 대학이 몰려있는 안서동 대학가의 대표적인 안식처 천호지.


근처를 지나가기만 꽤나 많이 지나갔었지 직접 거닐어 본지도 꽤 오랜 세월이 지난 것 같습니다. 좋았던 기억이던 그리 좋지 못했던 기억이던간에 오랜만에 되살려 볼 겸 산책로를 쉬엄쉬엄 걷고싶습니다.


대학내일 지난호 바로보기 링크 : https://univ20.com/magazin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 천호저수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뭐 내가 다니던 학교다. 


금은 휴학생이라지만 입학하고 바로 일주일만에 한달 입원을 해버리고 몸때문에 지금도 병원을 다니는 형편이다보니 딱히 좋은 추억보다는 좋지 못했던 추억들이 많다.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시작부터 좋지 못했던 일들을 어떻게 잊어볼까 고민도 많이 했었고 미로속에 빠져 방황하기도 했었다. 결국은 이도 저도 아닌 병원으로 시작해서 병원으로 끝난 한 해가 되어버렸지만 말이다.


나에게 2012년은 블로거로써 최고의 주가를 올리던 시기에서 내리막을 타게 된 전환점이였고 무엇이 바뀐건가 궁굼하다보니 마침 동생 짐좀 내려주고 차좀 고치러 천안에 간 차에 들려보았다. 다시 돌아오고 싶지는 않지만 2년 뒤에 다시 돌아올 수도 있는 학교가 바로 이곳이다.


토요일이다보니 딱히 만날 사람도 당연히 없었고, 혼자 그곳을 둘러보고 왔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6:34


상명대 본관 분수대 앞에서 이렇게 꼭 사진을 찍어보고 싶었는데.. 소원성취!


눈치볼사람 없으니 아주 사진찍기는 좋다. 뒤에서 분수도 물을 뿜어줬으면 또 다른 광경이 연출되었을텐데, 그건 한여름에 와야할련지 모르겠다. 날이 화창하고 좋아서 가는길에 천호지의 대형 분수는 물을 뿜고 있었다. 버스커버스커의 꽃송이가 가사 한소절을 장식해줬던 그 저수지 말이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4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0:07


새차도 안해서 더럽고, 이리저리 치고박아서 더러운 차..

그리고 평일이라면 사람으로 가득차있을 조용한 캠퍼스를 바라보는 카메라..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4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3:15


그동안 학교 캠퍼스 내의 가장 큰 변화를 꼽자면 이게 아닐까 싶다..


우리나라 동쪽 끝에 위치한 작은 섬 독도의 모형이 새로 생겼다. 조형물치고는 '쓸데없이 고퀄'이라는 말이 어울리는 섬인데 저 독도 모형 아래에 등록금이 숨어있다는 소문도 있다 카더라. 학교에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최동단 섬 독도 모형을 만드는것까지는 다 좋은데 가뜩이나 등록금 비싸기로 소문난 학교가 이런걸 하니 그리 곱게만 보고싶진 않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0sec | F/6.3 | 0.00 EV | 8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3:13


정말 고퀄리티를 자랑하는 독도다.


그덗에 작년만해도 저 자리를 묵묵히 지켜오던 발 담그던 사람과, 노트북으로 학교 홈페이지에 접속하는 사람은 다른위치로 옮겨갔다는 후문이다. 정확히 어디로 갔는지는 모르겠는데 말이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4:18


본관 뒷편 주차장에 비스토가 있어서 같이 한컷. 학교 스티커 붙어있는게 교직원 차량인듯..


밀레니엄모델도 아니고 터보모델도 아닌 내차보다 1년 늦게 나온 같은 가솔린에 오토 QUE 모델인데 휠이 터보에 들어가던 휠이다. 불과 한달 전만 봐도 비스토가 관심밖에 차종이였는데 이젠 지나가는 비스토를 유심히 보고 함께 사진을 찍는다. 그리고 나름대로 지나가는 아토스와 비스토를 보며 연구한다. 


암만봐도 뒷유리 리어와이퍼는 안쳐져있는 차가 없던데 스파크용으로 바꾸길 참 잘한것같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3:05:04 15:05:20


예술대쪽 도로가 아닌 식물원쪽 도로... 작년에 벚꽃필때 참 예뻤는데..


안타깝지만 나한테 여기서의 벚꽃은 퇴원한지 얼마 되지 않아 아픈시절 추억밖에 없다. 다리로 한발씩 내딛을때마다 목발을 짚을때마다 그냥 아팠고 경련도 많이 일어났었다. 한달 쓰지 못하던 다리를 다시 쓰려니 그게 얼마나 아팠는지... 그때 정말 크게 아픈이후로의 다른 통증들은 그렇게 심각하게 아프다는걸 느끼지 못한다. 미치게 아팠었다.


아픈 기억만 간직한 학교. 다시 낙엽질때나 찾아오고싶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플파란 2013.05.06 0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명대에도 독도가 있군요...

    독도가 여러 곳에 있는데... 사람들의 관심은 점점 줄어들고 있으니..ㅠㅠ

    일본이 망언할때만.. 독도를 외치고 있으니..ㅠㅠ

    슬프네요..ㅠ

  2. 잉여토기 2013.05.09 2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캠퍼스가 참 좋네요.
    학교 다닐 맛 날 것 같은데요.

  3. louis vuitton replica 2014.06.07 1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덕분에 나는 내가 당신의 기사에 의해 깜짝 놀라게하고 말해야한다. 실제로 쿠폰은 특별히 온라인 소비자들에게 매우 유용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