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5년 12월 19일. 파주시 파평면에서 블랙아이스에 미끄러지는 사고가 났었지요.


당시 사고로 KBS 2TV의 아침프로그램 방송에도 출연했었습니다.


그리고 2년의 시간이 흐른 요 근래에 탁송을 가는 길에 다시 한번 그 길을 지나치가게 되었습니다.


2015년 12월의 목적지와 2018년 1월의 목적지는 동일합니다. 연천군 전곡읍.


루트도 똑같습니다. 서해안고속도로와 외곽순환도로를 경유하여 자유로를 거친 뒤 돌아가는 루트.



그 이후로도 블랙박스 영상이 방송을 탔던 대형사고들이 몇번 있었고, 2년 뒤 다시찾은 그 도로는 사고다발구간의 오명을 벗기 위해 정말 많이 변해있었습니다.



가파른 커브길 율곡3교 진입 전부터 60km/h 카메라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시내 진입구간도 아니고, 평범한 외곽 4차선 국도에 60km/h 카메라는 이례적이지만 노면이 미끄러워지는 시기에 또 다른 사고를 막기 위해선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 보입니다.



급커브를 알리는 빨간색 배경의 표지판도 세워졌네요.


카메라를 지나 속도를 내려는 운전자들에게 주의를 주고 있습니다.



블랙박스 영상은 아마 이 즈음부터 이벤트녹화가 되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저 굽은 커브를 꺾던 중 이미 사고가 난 현장을 수습하던 경찰의 수신호를 목격했고 그대로 미끄러졌었습니다. 물론 그 당시 혹은 그 이후 수도없이 나던 사고의 흔적은 모두 사라졌지만, 기억만은 생생히 남아있습니다. 여러모로 조심조심 안전운행 합시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결국은 '불과 며칠만에 차 두대 공업사 보내기'라는 진기록을 세웠습니다.


며칠째 내리 쏟아붓는 눈때문에 일도 못하고, 집에서 심심하던지라 미개통도로로 나왔습니다. 아무도 밟지 않은 눈이나 신나게 밟고 스트레스나 풀고 가자는 생각이였는데, 드리프트 놀이도 하고 이리굴리고 저리굴리다가 결국 차가 연석 위로 올라가게 됩니다.


SUV라면 그냥 덜컹 하고 끝날 수준이지만, 차고가 낮은 스파크한테는 그 자체만으로도 강한 충격이였겠지요. 혹시나 싶어 후진을 해보려 했으나, 차가 움직이질 않습니다. 지난 2015년 12월 19일 사고 이후로 정확하게 13개월만에 오무기어가 또 나가버렸습니다.



대충 상황은 이렇습니다. GPS상 속도가 51km/h까지 올라갔었습니다.


그리고 그대로 쾅~ 연석 위로 올라갔네요. 뭐 이젠 사고고 나발이고 무덤덤합니다. 뭐 안다치고 다른차 안치면 크게 문제 없는거죠. 다행스럽게도 휀다말곤 외판손상이 없는걸로 위안삼습니다.


내포신도시의 지리적 특성상 홍성군 홍북면과 예산군 삽교읍의 경계가 나뉩니다만, 사실상 홍성군 생활권이기에 구난차가 홍성에서 온다고 하더군요. 예산쪽에선 예산지역에 발전이 없다고 현수막 걸고 어쩌고 합니다만, 내포신도시는 추후 필히 홍성과 예산에서 독립하여 하나의 지자체로 새롭게 출범하거나(논산시 계룡출장소에서 계룡시로 승격된 예시나 괴산군에서 분리된 증평군처럼) 하나의 행정구역으로 통합을 해야만 합니다.


후진기어를 넣고 후진을 해본 바, 차가 움직이지 않습니다. 그런고로 내려서 직접 확인해 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4.4mm | ISO-2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19:46:34


드라이브샤프트가 비현실적으로 모가지가 꺾어지는 샤프트(シャフト)각도처럼 꺾여버렸습니다.


뭐 그래도 꺾어진 바퀴가 휀다 위에 끼어서 잘 바쳐준 탓에 로워암이나 먹고 끝나는 수준이 아닐까 조심스럽게 예측해 보네요. 미개통도로라 출동기사 아저씨한텐 문자로 GPS를 찍어서 보내줬습니다.


샤프트(シャフト)각도란?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4.4mm | ISO-35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19:56:20


핸들이 꺾인 상태로 미끌려 오다가 턱을 넘고, 

반대편 타이어는 마저 넘어오지 못하고 쭉 미끌린 모양새로 보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4.4mm | ISO-35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20:08:41


반대편에서 보면 이런 모양새. 

여튼 눈발은 계속 날리고, 맨발에 슬리퍼 차림으로 나온 저는 걸어다니는 그 자체도 고통이였네요.


눈은 금새 더 쌓이고, 차 안에서 한참을 기다린 끝에 구난차가 도착했습니다. 리배로. 지난번에 붐대 올린다고 쟈키로 양쪽 들고 고생했던 기억이 있는데, 이번엔 언더리프트가 왔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4.4mm | ISO-115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20:20:39


이렇게 보면 양카 캠버각인데..ㄷㄷ


후진해서 렉카를 차량 가까이 주차시키는데, 렉카도 계속 헛바퀴만 돌고 밀리더군요. 차를 어짜피 앞으로 들어야 하기 때문에 보도블럭에 올라간 차를 일단 뒤로 잡아당겨 쭉 빼내야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4.4mm | ISO-95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20:21:19


결국 렉카의 부주의로 뒷범퍼와 리어댐까지 아작나고 맙니다.


범퍼는 확실히 깨진건지 그냥 들린건지 모르겠는데 공업사에 들어가서 확인하니 일단 이 구부러짐으로 인해 데칼에는 문제가 생겼습니다. 원래 범퍼 자체가 브라켓에 피스로 고정된 형태인데 강제로 잡아 뜯어서 아무래도 브라켓이나 모서리 부분에선 문제가 있으리라 판단됩니다.


그리고 리어댐은 확실히 깨졌어요. 딱 정가운데가 두동강이 났습니다.


일단 렉카 보험으로 처리가 된다곤 하네요. 어짜피 아파트 뒤에 새로 오픈한 정비공장에 넣었고, 거기 소속된 렉카라 차량 견적 나올때 같이 뭐가 되던 해주겠죠. 근데 랩핑에 에어댐까지 비쌀텐데....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4.4mm | ISO-14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7:01:21 20:32:21


이렇게 쭉 끌어다가 차량을 다시 앞으로 고정하여 공업사로 옮겨두었습니다.


뭐 월요일이 지나야 대략적인 견적이라도 알려주겠죠. 일단 50 이상은 먹고 들어가리라 봅니다. 뒷범퍼 문제도 있구요 여러모로 시발소리가 안나오면 살 수 없는 1월 중순의 세상살이입니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카마스터 2017.01.22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안다치셨나요...
    스파크 수리비 장난 아니겠네요.. 랩핑한것도 우그러든것 같은데 다시 랩핑해야 하는 건가요? 힘드시겠네요..

  2. Kazami Yui 2017.01.23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디 다치신곳은 없으신가요.. 시속50km/h 대에서 충격이 상당하셨을텐데..ㅜㅜ;;
    빠른 쾌유 및, 쾌차를..

  3. 아이 러브 스파크 2017.01.23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조인트까지 휘어진것보면 미션은 괜찮을지 ㅠㅠ 눈길에는 장사없습니다 무조건 천천히 가야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