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도비(Adobe).


PC를 주로 사용하는 연령대에서는 뭐 굳이 이야기 하지 않아도 이 회사에 대해 잘 알테고, 디자인 혹은 일러스트 관련 업무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없어서는 안될 프로그램을 만드는 회사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 회사가 생소하신 분들께서 이해하기 쉽게 알려드리자면 웹상에 보이는 움직이는 그림. 즉 플래쉬 파일을 실행시켜주는 기술과 프로그램도, '.pdf' 확장자를 가진 파일을 만들고 볼 수 있게 만들어 주는 '어크로벳'이라는 프로그램과 원천 기술 역시 이 회사의 주력 제품군 중 하나랍니다. 


거기에 이미지 보정 프로그램의 대명사로 불리는 '포토샵'역시 어도비의 간판급 프로그램입니다.


그 외에도 수많은 프로그램들이 있지만 이러한 간판급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판매하는 어도비社에서 최근에는 소프트웨어 신제품 대신 클라우드 서비스 기반의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Creative Cloud, 이하 CC)'라 불리는 기간정액제 형태로 프로그램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물론 종전처럼 특정 소프트웨어만 구매해서 이용하는 형태가 아니라 결제기간 내 모든 프로그램의 이용이 가능합니다. 


오늘의 주제인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Adobe Affilite Program)은 블로거와 제휴하여 CC라 불리는 프로그램의 이용권을 판매하는 페이지로 이동하는 배너를 자신의 블로그에 달고, 그 배너를 통해 프로그램을 구입하는 경우에 수익이 발생하는 구조입니다.


명칭에서 나오는 아우라가 상당히 어렵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만, 간단히 몇가지 절차만 거친다면 여러분도 어도비 제휴 블로거로 활동 할 수 있습니다!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 신청하기 - 1. 계정 생성하기


신청 링크 : http://www.adobe.com/kr/affiliates.html



한국어 소개 페이지가 나타납니다.


스크롤을 내려 이 프로그램이 주는 이점이 무엇인지 잘 읽어보시고 신청하기 버튼을 누르기만 하면 곧바로 신청 절차에 돌입합니다. 신청 절차까지도 모두 한국어를 지원해줬으면 하는 바램입니다만, 모두 영어입니다. 그렇지만 중학교 이상의 영어교육을 받았더라면 쉽게 해결 할 수 있는 수준의 영어인지라 크게 어렵진 않더군요.



국가와 언어(영어 일어 두가지만 지원) 그리고 유형에는 개인이니 개인을 선택합니다.


그리고 이름과 메일 주소 비밀번호를 비롯한 빈 칸을 모두 채웁니다. 체크박스 세가지를 모두 채워준 뒤 캡쳐 이미지 상엔 잘려있지만 체크박스 밑으로 있는 계정 생성 버튼을 눌러줍니다. 그 뒤 인증메일이 적어주신 메일 주소로 오게 될 텐데, 인증메일상의 링크를 타고 이동하기만 하면 계정 생성 절차는 간단히 마무리 된답니다.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 신청하기 - 2. 계좌 정보 등록하기


메일 주소에 담겨온 링크대로 이동을 합니다.



영어가 가득한 메인 페이지가 하나 뜰텐데, 'Account' 메뉴에서 'Payment information'을 선택하여 분류 그대로 들어가 보도록 합니다. 계정 생성 당시처럼 몇가지 사항을 입력해줘야 합니다.



가입 당시 입력했던 정보를 기반으로 일부 사항은 미리 적용이 되어 있습니다.


'Tax Residence'만 대한민국으로 설정을 해주시고 비밀번호만 한번 더 입력을 해주신 뒤 저장 버튼을 누르면 수익금을 지급해줄 Payoneer 계정의 생성과 계좌의 등록 단계로 이동합니다.



이 구간은 우리말로 쉽게 풀이되어 있습니다.


다만 한글을 입력 할 수 있는 공간은 계좌 이름 말고는 없습니다. 그 외 부분은 모두 영문으로 입력을 해야 한다는 이야기겠지요. 그렇게 신청을 마치면 신청 확인을 위한 메일이 메일함에 와 있을겁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계좌 정보가 정확하다면 아래와 같은 확인메일이 한번 더 올 것입니다.



수익을 지급 받을 준비는 이렇게 마무리 됩니다.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 신청하기 - 3. 내 블로그 인증받기


수익 지급을 위한 모든 준비를 마쳤고, 본격적으로 '어도비社의 제휴 블로그'가 되기 위해선 내 블로그가 맞다는 인증을 받아야 합니다. 뭐 애드센스도 그렇고 여타 블로그나 홈페이지의 주인임을 인증하는 방법으로는 페이지 내 스크립트를 삽입하여 인증하는 방식이 주로 이용되고 있지요.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 역시 그 방법을 거쳐야만 합니다.



상단의 스크립트 코드를 블로그 내 <head> 태그 안에 삽입한 뒤, 아래 버튼을 눌러줍니다.


약 하루에서 이틀, 늦으면 보통 2주 안에 인증을 마쳤다는 메일이 날라오게 됩니다. 인증을 마치면 본격적으로 어도비에서 제공하는 배너를 달 수 있는 권한을 가지게 된다는 이야기겠지요.



어도비 제휴 프로그램 신청하기 - 4. 배너 달기



모든 과정을 마쳤으면 본격적으로 배너를 골라야지요.


제휴 프로그램 메인 페이지의 'Ad Management' 카테고리의 'My ads'로 이동합니다. 카테고리별 그리고 광고 사이즈별로 정렬이 되어 있습니다. 나머지 부분은 크게 신경 쓸 필요가 없으니, 내가 원하는 사이즈를 클릭하여 원하는 배너를 달아보도록 합시다.



한국어 광고 및 영어로 된 광고가 있습니다. 이 중 여러분이 원하는 광고를 선택하도록 합니다.


표 좌측의 'Show code'를 누르면 새 창이 하나 펼쳐집니다. 이 창에서 스크립트를 긁어 원하는 위치에 광고를 삽입하면 되겠지요. 본문 하단에 삽입을 하고싶다면 본문 하단으로 넣어주고, 사이드바에 삽입을 원한다면 사이드바에 넣어주기만 하면 됩니다.



5번에 보이는 스크립트를 잘라내어 붙여주기만 하면 됩니다. 


저는 먼저 메인페이지 하단과 사이드바에 광고를 삽입했습니다. 포토샵이나 일러스트레이터 프리미어를 비롯한 어도비 프로그램의 활용법 및 강좌를 주로 다루거나, 이러한 프로그램을 주로 사용하는 방문자들이 자주 드나드는 블로그에서는 최상의 광고 효과를 보지 않을까 싶습니다. 


비록 그러한 주제를 다루는 블로거가 아니더라도 배너를 통해 가입하는 분들이 계실테니 여러분도 한번 달아보시는건 어떨까요? 세상 일은 모르는 일이니 말이죠.


"이 글은 어도비(adobe)의 지원을 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9년 12월 19일에 티스토리 블로그를 개설하고, 2010년 1월 19일에 장만했던 도메인이 바로 지금 여러분들께서 접속하고 계시는 티스도리닷컴(www.tisdory.com) 도메인입니다. 블로그 개설 당시부터 디스토리(distory)를 원했지만 이미 선점한 누군가가 있어 울며 겨자먹기로 선택했던게 티스도리(tisdory) 브랜드 탄생의 기원이자 유래이지요.


세월이 흐르고 흘러 도메인 구매 당시 태어난 아이들이 초등학교에 입학 할 시기가 왔습니다. 물론 저도 그렇고 이 블로그도 그만큼 나이를 먹었지요. 1~2년씩 연장을 했었는데, 연장의 시기가 돌아왔습니다.


2010년 첫 등록 당시 저렴한 가격에 신규 도메인 등록이 가능했던 호스팅케이알(hosting.kr)을 이용했습니다. 그리고 지금껏 다른 기관으로의 이전 없이 7년 넘게 호스팅케이알과 거래(?)를 하고 있습니다.



현재 보유하고 있는 도메인은 티스도리닷컴을 포함해서 총 세개.


하나는 이미 말아먹었고, 비교적 최근 생성된 하나 역시 말아먹고 본격적인 청산절차를 진행하려 합니다. 이 두 도메인의 운명은 나중에 만기일이 임박했을 즈음에 결정하기로 하지요. 결국 롱런하는건 티스도리닷컴 하나 말곤 없다는 사실이 정말 안타깝습니다.



돈없는 거지니 그냥 1년만 연장하기로 합니다.


1년 연장에 9,800원에 부가세 980원을 더해 10,780원입니다. 여타 주유 등록대행업체에 비한다면 상당히 저렴한 수준이긴 합니다만, 예전처럼 최저가를 자랑하는 업체는 아닌걸로 보이네요. 이미 기간 연장을 하고 나서 알았지만 웹티즌이 훨씬 더 저렴하답니다.


결제는 한순간. 그리고 2018년 1월 19일까지로 도메인 기간 역시 연장되었습니다.


내년까진 딱히 신경 쓸 필요 없이 블로그만 잘 운영하면 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awaiian 2017.01.05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비스는 어떤가요? 저는 그냥 거기서 거기 같아서 가장 큰 가비아 이용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