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아걸-클렌징크림 가사'에 해당되는 글 1건




2011년 11월 발매곡. 



요 근래 갑자기 이 노래가 기억속 깊은 곳에서 튀어나와 흥얼거리던 중 이 노래의 곡명을 찾아 헤메었고, 브라운 아이드 걸스(브아걸)의 '클렌징 크림'이라는 노래라는 사실을 다시 한번 깨우치게 되었다. 2011년 4집 활동 이후 싱글 형태로 내놓은 앨범의 수록곡이자 타이틀곡. 이 노래로 음악프로그램에서 활동한 기간은 기껏해야 1주일. 그마저도 분위기가 정 반대인 댄스곡으로 활동한 뒤 바로 꺼낸 노래라고...


뭐 여튼 들어나 보고 갑시다.





브라운 아이드 걸스 - 클렌징 크림




아파, 아파 다쳐버린 맘이 많이 많이

oh my honey, honey, baby

어떻게 해야 하죠


온종일 미친 듯이 놀고 와선

짙은 화장을 지우죠

이런다고 다 잊혀질까요

참 못나게도 반쯤 지워져 버린 두 볼에

반쯤 지워져 버린 내 입술 위에

흘린 눈물이 클렌징크림에 녹아요


정말 왜요, 왜요, 왜죠 언니

이 까만 밤이 새도록

그 녀석 하나 지워내지 못하고

왜요, 왜요, 왜죠 언니 내 검게 번진 눈물로

못내 잊었다며 우겨대는 말 이젠 bye, bye


나 어떡하죠, 언니 이젠 잠들고 싶은데

내 맘은 자꾸 그 녀석한테 달려가네요

어쩌죠, 언니 나 이대론 안 될 것만 같아

부탁해, 딱 한잔만 나와 마셔줄래요

부탁해 언니


Have you ever been in love?

Have you ever really loved?

사랑, 남들은 너무 쉬워

하지만 내겐 지워지지 않는

문신 같아, 잔을 비워


오늘은 나와 정말 사귀자던 멋진 남자도 있었죠

근데 자꾸 그 녀석이 보여

못나게도 그 자릴 뛰쳐 나왔죠

정말 못나게도 어쩔 수 없었죠

예쁜 화장이 무슨 소용 있나요


정말 왜요, 왜요, 왜죠 언니

(그런 녀석 따위 하나를 여태 잊지 못했고

무심한 기억 저편에 모두 지워

그 아이는 이미 나를 잊은 것 같다고)


왜요, 왜요, 왜죠 언니 내 검게 번진 눈물로

못내 잊었다며 우겨대는 말 이젠 bye, bye

왜요, 왜요, 왜요


어떡하죠, 언니 이젠 잠들고 싶은데

내 맘은 자꾸 그 녀석한테 달려가네요

어쩌죠, 언니 나 이대론 안 될 것만 같아

부탁해, 딱 한잔만 나와 마셔줄래요

부탁해 언니 나하고 파티를 해요

아직 난 내 화장을 지우긴 싫어 부탁해, 언니


아파, 아파 다쳐버린 맘이 많이, 많이

oh my honey, honey, baby

어떻게 해야 하죠


아파, 아파 다쳐버린 맘이 많이, 많이

oh my honey, honey, baby

어떻게 해야 하죠 





차갑고 섬뜻한 분위기의 결말로 시작하는 뮤직비디오.


앞이 보이지 않는 동생과 언니네 부부. 동생과 남편의 사이를 의심한 언니가 두 사람의 관계를 의심하고 동생을 익사시키려 하지만, 오해였다는 사실을 알고 경악하는 내용의 뮤직비디오. 약 6년 전 화제가 되었던 김이나 작가가 작성한 이 뮤직비디오의 해설도 보고 가시죠. (http://eanakim.egloos.com/2237653)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