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속기오일'에 해당되는 글 2건


슬슬 후진기어가 버겁게 들어가기 시작합니다. 보통 4만km 주기로 교환해줬던 미션오일을 요 근래 차에 정이 떨어지면서 계속 탔었는데, 결국 교환해주기로 합니다. 


가장 최근 교환했던게 지난해 1월 보도블럭에 올라탄 뒤 이거저거 수리하면서 등속조인트도 함께 교환했었을때일겁니다. 13만km를 넘지 않았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약 5만km 이상을 탔습니다. 여튼 미루고 미루다가 시간이 난 김에 유림모터스로 향했습니다. 송산에 있었을땐 종종 갔었는데, 사업장을 옮기고는 처음으로 찾아보네요.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0sec | F/1.9 | 0.00 EV | 3.7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4:07 14:13:24


종전대비 작업장은 훨씬 넓어졌습니다. 포터가 있는 자리에 차를 올리기로 합니다.


다만 통행량이 많은 큰 길가에서 잘 보이지 않는것과 현대제철 문 앞에서 구길을 타고 접근해야 하는지라 여러모로 접근성이 떨어진다는것이 단점이라면 단점입니다. 여튼 이곳을 찾아와 교체하게 된 이유는 순정오일보다 캐스트롤제 변속기 오일이 더 좋기 때문입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58sec | F/1.9 | 0.00 EV | 3.7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4:07 14:16:36


차를 리프트 위에 올립니다.


드레인 방식으로 폐유를 내리고, 공압을 이용하는 주입기를 통해 신유를 넣어주는 방식입니다. 후륜 혹은 4륜구동 차량의 디퍼런셜오일(데후오일)과 사실상 같은 규격입니다. 본인이 타는 차량이 어느 규격에 충족하는 오일을 넣어야 하는지 확인한 뒤 규격에 맞는 오일을 넣어주면 됩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4:07 14:17:37


폐유가 쏟아져 내려옵니다.


다만, 처음에 확 쏟아져 내려올때 폐유통이 있는 위치와는 전혀 다른곳에 오일이 쏟아져서 바닥에 좀 많이 떨어졌습니다. 1년에 한번. 대략 4만km 주행 후 교체했었던 때와 비교해서 조금 더 짙은. 갈색보다 검은색에 가까운 색을 보이더군요. 약 6만km 이상을 타고 왔으니 당연한 결과라 보여집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 2018:04:07 14:19:20


주입기를 통해 신유를 주입합니다.


신유의 색은 아주 맑은 식용유 색상입니다. 변속기 안에서 썩고 썩으면 오줌색에서 갈색으로 갈색에서 검정색으로 변해가지요. 오일이 그리 많이 들어가지는 않는지라 신유 주입과정은 간단합니다. 그냥 쑥 넣어주다가 새어나오기 시작하면 한쪽 코크를 닫고, 마저 채운 뒤 남은 코크를 닫아주기만 하면 됩니다.


간단히 교체 완료. 확실히 순정오일 대비 소프트하게 기어가 들어갑니다. R단 변속시 약간 걸리던 증상도 완화되었네요. 앞으로 1년 잘 타 봅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송악읍 고대리 167-51 | 유림모터스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파크는 참 대우스러운 차량입니다.


말만 쉐보레 달고 나오지 수동미션은 오래전 황마시절 들어가던 그것과 큰 차이가 없지요.

쉐슬람들이 열심히 부정하려고 해도 대우의 흔적들이 여기저기 남아 있습니다.


쟈트코제 자동변속기도 사실상 세상에 빛을 본지 오래 된 제품이긴 하다만, 수동변속기는 1세대 마티즈부터 지금의 스파크까지 빠짐없이 적용되어 온 마티즈 시리즈의 산 증인이자 화석같은 존재입니다.


오늘은 그런 수동변속기의 오일을 교환했습니다. 정비지침서에는 4만km 주기로 교환을 하라 써 있다만, 미루고 미루다가 5만km가 지난 시점에서 시도를 했네요. 수동변속기 오일은 교환없이 오래도록 타는 경우도 많이 볼 수 있긴 하다만 그냥저냥 후진기어도 잘 들어가지 않고, 신차 출고이후 단 한번도 교환을 해 주지 않은게 이만저만 찝찝해서 결국 교환을 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3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4:09:02 12:34:44


순정 수동미션오일을 구입하기 위해 쉐보레 부품집을 방문합니다.


쉐보레 당진부품센터의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 후드 인슐레이션 패드 구입 이후로 오랫만에 찾아온 부품집이죠. 현대기아차 부품집이야 여기저기 널려있다만, 쉐보레/대우차 부품집이야 한 지역에 하나 있으면 잘 있는 수준이라 사실상 찾아가기도 힘듭니다. 근무지에서 비교적 가까이에 부품집이 있어서 망정이지, 좀 더 멀리 있었으면 죄다 인터넷에서 사서 쓰지 않았을까 싶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4:09:02 19:56:46


GM 순정부품, 수동변속기 오일입니다.


75W-85W의 점도를 가지고 있구요. 무려 1리터에 1만 7000원이라는 마법같은 가격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GM 출범 이후로 오래전 대우차 부품값까지 가뜩이나 비싸던게 납득이 가지 않는 수준까지 더 오르는 바람에 말이 많지요.. 순정 미션오일이라지만, 그래도 나름 Shell에서 생산한 오일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4:09:02 19:57:21


전륜구동 자동차용 변속기 오일이라는 설명과 함께 제조사는 한국쉘석유주식회사!


다만 미션오일 설명서에는 20,000km마다 교환하라고 써 있네요. 정비지침서랑 순정 미션오일이랑 교환주기가 상이하긴 합니다만, 알아서 마음에 드는 주기대로 교환 해주시면 됩니다. 어짜피 폐차때까지 무교환으로 타는 분들도 많이 계시니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4:09:02 18:24:16


오랫만에 방문한 유림모터스입니다.


당진시 송산면 상거리에 위치한 인터넷상에서는 갤로퍼 만능 수리 카센터로 유명한 곳이죠. 모 블로거가 열심히 포스팅을 해 준 덗에 알게모르게 오프로드 뛰는 차량들에겐 유명세를 타고 멀리서 찾아오기까지 하는 그런 카센터입니다. 


주말에 여기저기 다니고 하다보니 시간이 나지 않아 정말 오랫만에 방문을 했지요. 언제나 친절히 맞이해주시는 사장님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순정 미션오일을 보시더니만 같은 규격의 캐스트롤 미션오일을 넣어준다고 하십니다. 


평소 까다롭기로 유명한 이모군이 인정한 물건이란 수식어를 붙이면서 말이죠.




여튼 이 제품입니다. 깡통은 보진 못했지만, 이 이 물건이 들어간게 맞아요.


공장에서부터 주입되어 5만키로를 달려준 미션오일을 내려주고 이걸 주입해주도록 합니다. 나름 쉬운 변속을 위한 수동변속기 오일이라고 써 있네요. 스파크의 수동은 제원상 2.1리터가 들어갑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4:09:02 18:29:06


(확실히 노트3네오는 보급형 제품이라 카메라 성능은 갤투만도 못해보입니다..)


콸콸콸 쏟아져 나오는 폐유입니다. 새 순정오일은 오일은 오줌색에 가까운 노란색인데, 5만키로를 주행한 뒤 탈거하는 미션오일은 짙은 갈색을 띄고 있습니다. 드레인 방식으로 오일을 내려주고 새 미션오일을 다시 주입하는 방식으로  작업을 진행했지요.


여튼 작업을 끝내고 변속을 해보니 훨씬 더 부드럽습니다. 기어가 상당히 부드럽게 들어간다는게 바로 체감이 되더군요. 이제 10만키로 달릴때까지 미션오일은 크게 신경쓰지 않아도 되겠죠??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