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6년 오펠의 카데트를 다듬어 출시했던 차가 대우의 르망.


그 르망을 약 10여년동안 지지고 볶아가며 팔던 대우는, 르망 차체에 편의사양을 추가하여 1994년 5월에 4도어 세단 모델은 '씨에로'라는 이름으로 3도어 및 5도어 해치백 모델은 '넥시아'라는 이름으로 정체불명의 차량을 내어 놓습니다. 


물론 씨에로와 넥시아 역시 르망의 페이스리프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닌 모델인지라 엑센트 아벨라의 경쟁상대가 되지 못했고 1996년 11월 라노스의 출시로 약 2년간의 짧은 판매를 마친 뒤 사라졌지요. 그 이후로 최근까지도 우즈베키스탄의 라본(RABON)에서 생산하여 판매했지만, 여튼 국내에선 듣보잡 차 그 이상도 이하도 아녔습니다.


물론 많이 팔리지도 않았고, 대다수가 수출길에 오른지라 씨에로와 넥시아는 정말 포니급으로 보기 드문 차량이라 할 수 있겠지요. 그렇게 보기 힘든 넥시아를. 그것도 3도어 모델을 우연히 목격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46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05:15 13:38:56


경기59 지역번호판을 달고 좌회전을 대기중인 넥시아 3도어.


번호판 상태도 양호하고, 크롬몰딩이 조금 벗겨진걸 제외하곤 관리상태가 매우 양호합니다. 씨에로/넥시아치고는 끝물인 1996년 6월에 등록된 차량이더군요. 22년 넘는 세월이 무색한 수준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30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05:15 13:39:00


나이 좀 있으신 아저씨께서 운행을 하고 계셨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54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05:15 13:39:01


저랑은 방향이 다르니 잠시동안의 만남을 뒤로하고 제 갈길을 갔네요.


부디 오래오래 주인아저씨 사랑을 듬뿍 받으며 대한민국 땅에서 달려주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180515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진사리 기남교차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안성시 공도읍 진사리 | 기남교차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신형개조라고 이름을 거창하게 쓰자마자 이거 뭐 난관에 부딛치고 맙니다. 그토록 기다리고 고대하던 중고범퍼가 호남화물로 왔다는 소식을 듣고, 홍성의 호남화물 대리점으로 향했는데.. 저를 기다리고 있던 범퍼는 역시나 지금 제품과 별 다를게 없는 구.형 범퍼였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03 10:51:35


딱 봐도 구형범퍼임을 알 수 있는 범퍼그릴. 그리고 실루엣...


망했습니다. 그나마 천만 다행인게 안개등 말고 구해둔 부품이 없어서 큰 손해는 아니게 되었네요. 그렇게 안개등은 다시 동호회에 매물로 내놓을 처지입니다. 판매했던 업체에 전화해보니 화물비 7천원 부담하라고 하기에 그냥 달기로 마음먹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748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03 10:52:51


좁디 좁은 스파크에 범퍼 싣고가기.jpg


고민을 참 많이했습니다.  이걸 어떻게 가져가야 할까. 루프박스 위에 올리고 끈으로 묶을까. 그게 아니라면 그냥 실내에 대각선으로 싣고 갈까.. 결국은 조수석 시트를 뒤로 눕히고 대각선으로 싣고 갔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425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03 10:55:39


2010년 10월 7일 제조 컬러는GJU(벨기에브라운)


10년도 10월 제조품이니 스파크가 아니라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시절에 달려나온 범퍼겠군요. 컬러는 벨기에브라운인지라 크게 티도 안날듯 하고 그냥 랩핑없이 다닐 생각입니다.


결국 구형 수리를 마음먹었으니, 깨진 안개등과 여러 부품을 사러 홍성의 대우부품점으로 향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03 11:25:31


처음 가 본 부품대리점입니다만, 역시 창렬한 가격과 뻥튀기는 변함없네요.


대략적인 신형개조시 필요한 부품 구매비용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뭐 그릴 및 휠하우스 커버 고정용 핀을 각 20개씩 구매하긴 했는데 개당 500원씩 팔아먹는건 대리점에서 가격을 올려서 폭리를 취한게 뻔하겠지만, 10만원 가까운 비용이 발생했네요.


이래서 다시 대우차 뽑을 생각이 점점 사라집니다. 타사 차량대비 딱히 우수한 부분도 없으면서 이유없이 비싼 가격. 그나마 메리트였던 5년 10만 일반보증도 올해부터 슬쩍 3년 6만으로 줄었구요. 자칭 쉐보레. 본질은 대우차가 안팔리는 이유, 그리고 철수를 위해 발버둥 치고 있다는 이유는 창렬한 부품가격과 함께 답 없는 서비스센터 수리비는 대우차를 가진 소비자들이 잘 알고 있을겁니다.


이러니 현대 기아가 욕먹어도 합리적인 차량가격 그리고 부품가격에 득세하는겁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2:03 17:00:58


바로 작키로 들어서 수리를 진행하려 했습니다만, 점심 저녁 모두 친구들 만나고 어쩌고 하느냐...


결국 합덕 창고에 박아두고 왔습니다. 시간 될 때 원상복구 작업을 진행 할 예정입니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