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595건


1988년 출시되어 1996년 단종된 코란도 훼미리를 아십니까?


대한민국 최초의 스테이션 왜건 타입 SUV로, 일본 이스즈社의 1세대 트루퍼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차량입니다. 1982년 거화자동차 시절부터 동아자동차 그리고 쌍용자동차로 이어지는 기간동안 개발되었던 차량이고 우여곡절 끝에 1988년 11월 출시되었습니다. 이후 91년 뉴-훼미리로의 부분변경 모델이 출시되어 성황리에 판매되었으나, 이후 출시된 무쏘에 자리를 넘겨주고 1996년 연말에 단종되었답니다.


도로 위에서 아주 간간히 보이긴 합니다만 당연히 쌍용차인지라 부품수급이 원할할리 없으며 그 흔한 외장부속도 없어서 경미한 사고에도 폐차장으로 가는 경우가 많은 차량입니다. 물론 단종된지 이제 22년밖에 지나지 않은 차량이지만, 근 10년새에 빠른 속도로 자취를 감추더군요. 여튼 그 보기 힘들다는 '코란도 훼미리'를 보았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3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08:28 13:11:23


비가 쏟아지던 서울시내 한복판에서도 눈에 확 들어옵니다.


언뜻 본다면 파제로 같기도 하고, 랜드크루저 느낌도 납니다. 그렇지만 스페어타이어 커버에 그려진 코뿔소의 모습에 이 차가 코란도 훼미리라는 사실은 단번에 알 수 있지요. 여튼 서울 지역번호판을 달고있는 뉴 훼미리의 모습입니다.


원부상 최초등록일은 1996년 8월. 정확히 만 22년 된 최후기형 차량입니다. 시골대비 환경이 좋은 서울에서 줄곧 타고다닌 차량이라 그런지 상당히 깔끔한 외관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61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8:28 13:12:33


가까이 다가가 봅니다. 외관상으로 어디 하나 썩은곳도 없고 무려 연비스티커까지 붙어있습니다!!


신호가 바뀌고 바로 좌회전 차선으로 빠져버려 더이상 따라가진 못했지만, 최근 몇년간 보았던 뉴-훼미리 중 가장 상태가 우수한 차량이 아닌가 싶습니다. 문짝 몰딩에 붙은 고무만 조금 들떠있고, 살짝 까진곳을 제외한다면 누가 봐도 20년 된 차량 치곤 관리가 잘 되었다고 인정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휠의 분진이야 열심히 닦아주면 닦이겠지요.


노후 경유차가 적폐로 찍혀 머지 않은 미래에 서울 그리고 수도권에서 퇴출당할 위기에 처했습니다. 현재는 총중량 2.5톤 이상 차량 중 저공해 미조치 차량이 운행제한 대상이지만 조만간 그 대상의 범위는 중량에 상관없이 단순히 오래된 경유차까지로 좀 더 넓어지겠죠. 물론 시대 흐름에 따르자면 어쩔 수 없는 일이긴 합니다만, 부디 오랜세월 훼미리가 멋진 모습 그대로 서울 도심을 활보하고 다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천안시 쌍용동. 이마트 천안점 앞. 방아다리 사거리.


하얀색 콩코드를 보았습니다. 번호판이 범퍼에 달린 후기형이 아닌 완전 초기형. 일본 마쯔다社의 4세대 카펠라 그 자체인 콩코드입니다. 물론 상태를 보아하니 전체도색을 한번 하고, 후미등에 필름을 붙여놓은듯 보이지만, 30년 된 자동차가 이렇게 도로를 활보한다는 그 사실 하나만으로도 경이롭기만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3sec | F/2.4 | 0.00 EV | 6.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8:23 16:20:54


깔끔한 콩코드입니다.


리스토어의 본질에 충실하게 잘 복원되어 있습니다. 비록 번호판은 하얀색 전국번호판이 달려있지만, 존재 자체만으로도 경이로운 차량인데 말이죠. 그런고로 번호판은 큰 의미는 없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3sec | F/2.4 | 0.00 EV | 6.0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8:23 16:20:59


사진은 이게 전부입니다만, 나이 좀 있으신 아주머니께서 타고가시네요.


비록 가는 길이 달라 곧 헤어지게 되었습니다만, 깔끔한 콩코드가 부디 오랜세월 주인에게 사랑받으며 장수했으면 좋겠습니다. 흔히 보이다 어느순간 사라진, 많은 이들이 주목하지 않는 똥차를 탐구하는 '올드카 목격담' 카테고리는 앞으로도 계속 업데이트 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