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585건

자주 봅니다.. 적재함 안달린 봉고3를 어부바하고 가는 카케리어들..

바로 10분거리에 기아자동차 출고센터가 있어서인데..(말로는 출고센터이지만, 엄연히 하청업체이다.)

그 유명한 "오텍"이라는 회사입니다.(들어보셨나요? 엠블란스도 제조하고 버스 뒷문 센서도 제조하는듯 합니다.)

얼마전에 봉3이가 F/L되었건만.. 다 최고 기본형으로 뽑아가는지.. 휠캡도없는 와이드봉고 시절 쓰던것같은 휠..그리고 데칼은 변경되었지만, 범퍼는 그대로였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0sec | F/8.0 | -1.00 EV | 2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04:17 08:38:52

광주광역시 광산구에 위치한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에서부터 도시화도로와 몇개의 고속도로를 거쳐서 서해안고속도로를 타고, 당진IC 혹은, 당진영덕간고속도로 고덕IC에서 내려와서 예산군 고덕면에 위치한 "오텍" 공장으로 가는듯 싶습니다.(이 루트를 통해서 가는것을 몇번 봤음) 사실 이런 하청업체 겸 출고장이 몇군데 있겠지만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8.0 | -1.00 EV | 45.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04:17 08:37:26

오텍 공장으로 들어간 차는 탑차나 냉동탑차 구급차등이 되어서 다시 나옵니다.. 임시번호판을 달고.. 예산땅이지만, 제일 가까운곳에 시내가 있는 당진군 합덕읍에 줄줄이 와서 세차를 하고 가기도 하고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0sec | F/8.0 | -1.00 EV | 2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04:17 08:38:19

지금은 엉성해보일지 몰라도, 나중에는 멋진 탑차나 구급차가 되어있겠죠..

참고로 탁송차의 역활을 하고있는 현대 슈퍼트랙터 4X2도 처음 목격했습니다.. 2001년식~2002년식 추정..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0sec | F/8.0 | -1.00 EV | 45.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04:17 08:38:23

기아 봉고3.. 포터랑 별반 다를거 없는데.. 그런것 때문인지
디자인기아의 피를 물려받아 부분변시 "호랑이그릴이 들어갔으면"하는 소망을 해봤건만.. 트럭의 디자인에는 신경을 쓰지 않는듯...(대형버스 뉴그랜버드만해도 그릴은 적용이 안되었지만, 날렵한 헤드라이트는 적용되었었다. 조만간 공개될 프로젝트에는 꼭 호랑이룩이 적용되었으면..)

현재 슈라이어룩이 적용되지 않은채로 시판되는 차량

모하비, 카렌스, 뉴 그랜버드, 봉고3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드디어 공개되었습니다. 그대의 이름은 K5...

날렵한 라인에 강렬한 슈라이어룩.. 
기아차는"2010 뉴욕 국제오토쇼"에서 로체 이노베이션 후속으로 우리곁을 찾아올 K5와, 포르테 5도어를 공개했습니다.
K5는 기아 특유의 패밀리룩과 날렵한 라인으로 디자인기아의 명성을 그대로 이어가는데요..
VIP스타일(?)의 사제휠이 순정이라는데에 특히나 마음이 끌립니다^^

역시 수출형은 "옵티마"라는 명칭을 그대로 이어가고.. 내수용으로는 K5라는 명칭을 계속 사용할것으로 보입니다. (내수용은 브랜드 잔존가치따위 전혀 생각 안하는 기아차.. 벌써 옵티마-로체-K5)

기존의 K5의 제원으로는 전장 4845mm x 전폭 1835mm x 전고 1455mm로 전장과 전폭은 커졌고, 전고는 25mm정도 줄어들었으며 축거는 75mm이상 넓어진 2795mm로 훨씬 넉넉한 실내공간이 기대되는 차량입니다.

그대 이름은 K5


미국 캐나다등 북미형의경우 200마력의 2.0 GDI 엔진과 276마력의의 2.4 GDI 엔진에 6단 변자동속기를 장착했다고 하지만 내수용은 어떻게 될지 감이 잡히지 않습니다.. 이번에도 과연 현대기아는 내수와 수출형을 차별할것인가(?) 아님 정직하게 내수소비자에게 다가올것인가???

특히 이번 K5에 장착되는 편의장비들로는 차세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바이오케어 온열시트, 온열 스티어링 휠, 급제동 경보시스템(ESS), 타이어 공기압 경보시스템(TPMS), 진폭 감응형 댐퍼(ASD), 전동식 속도 감응형 파워스티어링, 액티브 에코 시스템등이 있으나 북미(뉴옥)에서 공개되었으니 북미형 차량을 뜻하는 것일테고.. 정말로 내수용에는 얼마나 적용될지 모르겠네요....

타이어 공기압 경보시스템 같은경우에는 뉴스후+에서 내수용으로는 선택조차 힘들지만, 북미형에서는 기본적용사양에 해당된다며 많은 네티즌들과 소비자를 들끓게 했었는데.. 과연 어떻게 될지 궁굼합니다.

역시 디자인기아의 명성을 그대로 잇는 기아의 중형세단.. 얼마나 내수용과 수출용의 차이가 벌어질지는 미지수고요.. 올해 하반기부터 K5는 시장에서 만날수 있다고 합니다^^

참!! 포르테 5도어도 같이 공개되었는데.. 반응이 싸늘하네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3S | Manual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100.0mm | ISO-2200 | Flash did not fire | 2010:03:30 10:46:56

뭐 올해 8월부터 시판이 들어간다고 합니다..

지극적으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로체이노베이션의 성공으로 판매량이 늘어난 로체를 한 2년정도 더 시판해보고 후속을 출시하는것도 좋았을거라 생각함..(기존의 로체와 로체 어드밴스는 판매량이 저조했었음.)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