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시다시피 제목 그대로입니다. 즉흥적으로 당장 토요일날 일본 여행을 가게 되었네요.


느지막에 일아나서 비행기 티켓 가격 근황이 궁굼했던지라, 저가항공사들의 항공권을 하나하나 검색하다가 국내 저가항공사인 이스타항공의 나리타행 5만원짜리 항공권을 발견했습니다. 물론 출발이 임박한 항공권이고 가는날도 오후 출발, 오늘날은 정오가 다 되서 출발이니 시간대가 그리 좋진 않습니다.



오후 3시 30분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타고 나리타에 도착하면 6시.

오전 11시 50분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타고 인천에 도착하면 약 3시.


사실상 꽉 채운 1박 2일 수준의 시간이 주어집니다. 그런고로 멀리 이동하기는 힘들게 되었으니 도심지 구경을 간단히 하는 수준으로 일정을 만들어 봐야 할 것 같네요. 여행은 오래전부터 계획하기보단 몸과 마음이 가는데로 가는 걸 선호하는 사람이기에 일단 가고 보는겁니다.




문자도 왔구요. 본격적으로 방금 전 호텔 예약까지 마쳤네요.


오늘 밤 그리고 내일 하루동안 급히 준비한다고 일은 둘째치고 이런 잡무로 상당히 바쁠 것 같습니다. 블로그 포스팅도 좀 해두고 가고, 가방도 슬슬 꾸려봐야겠네요. 여튼 그렇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산군 고덕면의 국도 제 40호선 도로에서 있던 일 입니다.


꽤나 굽고 좁은 커브 네군데가 연속되는 도로인데, 꺾이는 구간에서 중앙선을 넘어오는게 아니라 커브를 돌고 중앙선을 내려오면서 중앙선을 넘어오는 LF쏘나타 렌트카를 보게 되었네요. 생각치도 못하게 넘어왔던지라 상당히 놀랐습니다. 차를 돌려서 뒤쫒아 가 보니 직선구간에서도 추월이 목적이 아님에도 눈에 보일 정도로 중앙선을 먹었다 들어갔다 하더군요. 뭐 여튼 그렇습니다.



블랙박스 화각이 넓은 관계로 그리 가까워 보이진 않습니다만, 실상황에선 기겁을 할 법한 거리죠.


블랙박스가 만 3년을 쉬지 않고 버티다보니 슬슬 가실때가 된 것 같습니다. 전방영상은 중요한 상황에서 계속 끊기네요. 생각보다 가까이 중앙선 너머로 들어오던 쏘나타의 모습에 급하게 핸들을 돌려 피합니다.



졸았다고 보기도 뭐하고, 아마 딴짓을 하고 있던게 아닐까 싶네요.


차선을 넘어왔다가 태연하게 다시 들어가는 모습은 후방 영상은 비교적 끊김 없이 나타납니다.



영상으론 별거 아닌듯 느껴져도 꽤나 놀랐었습니다.


다행히 사고로 이어지진 않았습니다만, 차폭이 크거나 방향전환이 힘들었던 상황이라면 아무래도 사고로 이어졌을 확률도 있었으리라 느껴지네요. 모두 조심조심 안전운전 합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6.23 2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