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304건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1.00 EV | 34.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4 12:55:29


학교에서 편집부를 담당하고 계신 선생님께서, 이 지역을 대표할만한 곳들을 묶어서 자전거 올레길을 한번 만들어보고 그 기행문적 성향이 강한 후기를 학교신문에 올려준다는 말씀을 하신지 벌써 두달이 다 되어갑니다.. 꼭 5월 안에는 해야한다는 얘기를 들었지만, 그동안 이러고 저러고 하면서 미뤄왔던 자전거 둘레길 프로젝트를 결국 마지막주에 시행하게 되었습니다.

참가자는 두사람...... 그리고 거리는 첫 예정은 40km정도를 잡았지만, 이 루트대로 따라올 사람들이 전문적으로 타는 사람들은 아닐테고..(그사람들에게는 그렇게 긴 거리도 아닌...) 그냥 중국제 철티비로 흉내만 낼 사람들일테니 그들에게는 굉장히 길다는 생각 하에 약 30km정도로 코스를 계획해보았습니다.
(그들에겐 30km도 엄청 길테지만 말이죠..)

나름의 계획은 이렇습니다.

출발: 합덕터미널-(구)32번국도-합덕수리민속박물관-합덕성당-합덕제-석우천변 라이딩-신리성지-삽교천변 라이딩-구양도교-삽교천변 라이딩-선우대교-아산시 선장면-(우회) 우강 내경리-솔뫼성지-터미널-식사

식사는 미정. 


약 33km정도 뜨는군요... 2시간정도로 시간은 잡아보고... 도중에 도로를 어떻게 타느냐에 따라서 총 거리는 달라질거니 확실한 답은 되지 못하네요....;;

그렇게 긴 거리는 아니지만, 중간에 생길 변수를 대비해서 챙겨야 할 짐이 엄청나더군요... 그래서 어느정도 효율은 떨어지지만 뒤에 장바구니를 트레일러처럼 달고 가는 방식을 채택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어찌되었건 지금 주요 타깃으로 잡은 철티비를 타는 아마추어 이용자들이 예상했던 거리보다도 굉장히 길게 나오다보니까, 도중에 수정이 될수도 혹은 추가가 될 수도 있겠네요......

당장 이 프로젝트를 수행할 날은 일요일(29일) 입니다..!!!! 흐음... 과연 잘 해낼 수 있을까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군 합덕읍 | 신리성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3 | 0.00 EV | 6.3mm | ISO-250 | Flash fired, auto mode | 2009:07:29 12:44:46


어끄제 윈도우7로 OS 업그레이드를 위해서 백업을 하던 중..

이전부터 써왔던 USB에 어떤 파일들이 있는지 잘 살펴보다가 나도 그동안 다 지워진줄만 알고 잊고있었던 사진들을 찾아냈다.
DSLR이 없던 시절..(이후 약 1달정도 후에 DSLR 입문.) 초점하나 제대로 맞지 않았던 엄청난 노이즈가 일품(?)이였던 올림푸스 IR-300이라는 그 카메라로.. 열심히 찍어댔던 기억이 난다..

학교에서 간것도 아니고.. 당시 대전충남 RCY 국토순례훈련 차원에서 다녀온 것이였는데.. 그때 엄청난 욕도 먹었었고.... 지금은 다시 돌아가기 힘든 추억도 쌓을 수 있었다. 그리고 2010년 지리산때는 그만큼의 아름답던 추억을 쌓아오지는 못했다.. 지리산이 고등학교 마지막 RCY 국도순례훈련이였는데..

이제 다시는 갈 수 없는 과거가 되었다는것도 참 슬프기만 하다..

2009년 당시.. 고등학교 1학년이던 필자에게 큰 경험을 안겨주었던 그때를 추억하며.. 글을 써본다.

(본래 코스는 첫날 죽녹원,메타세콰이어길등 담양의 관광지.. 둘쨋날 외나로도 우주센터[연기가 되지 않았더라면, 이날 나로호의 첫 발사가 이루어졌다. 나로호 발사 자료화면에.. 우리 일행이 버스를 타고 그곳에 갔던 영상이 아직까지도 MBC를 보면 나오긴 한다..]와 순천만.. 셋째날 보성 대한다원을 거쳐오는 코스였다.)

그 中 가장 기억에 남는 "담양 죽녹원" 사진들을 모아보았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1000sec | F/3.3 | 0.00 EV | 6.3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09:07:29 10:03:15

 
당시에 타고갔었던 대교관광(충남 공주 면허) 2007 그랜버드 슈퍼프리미엄... 총 9대가 왔는데.. 그중 가장 마지막 9호차였다. 우리 서야고등학교와 예산중학교 두 학교가 타고갔지만.. 좌석은 반정도밖에 차지 않았다.. 


그리고, 이 차에서 원없이(?) 들었던 노래가 있는데.. 아직도 이 나를 원하고 가지고싶냐고 물어보는 당시는 사람들이 관심을 주지 않았던 듣보잡인 아이유의 노래를 들으면.. 다시 돌아갈 수 없는 그때의 추억이 생각난다... 그래서 이 노래가 슬프게 들린건지 모르겠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320sec | F/4.0 | 0.00 EV | 18.9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09:07:29 12:35:46


"야!! 거의 2년은 되가는 얘기지만, 왜 그때 나한테 공 던진다고 하고 안던진거니?"

죽녹원 입구에 있는.. 배구공을 들고있는 팬더.....

아직까지 잘 살아있는지 모르겠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3.3 | 0.00 EV | 6.3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09:07:29 12:41:10


엄청나게 확실히 기억나는건 아니지만, 울창한 대나무숲이 인상적이였다.. 시원한 대나무 그늘과.. 불어오는 바람에 내 마음도 시원해지긴 했지만.. 비가 온지 얼마 되지 않아서.. 땅은 굉장히 질퍽였던걸로 기억한다.. 당시에 새 신발을 신고 갔던걸로 기억하는데.. 새 신발에 진흙을 엄청나게 묻혀왔던걸로 기억한다.
(역시나.. 대나무숲의 특성상 모기도 굉장히 많았고 말이죠..)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3 | 0.00 EV | 6.3mm | ISO-154 | Flash fired, auto mode | 2009:07:29 12:42:09


그냥 길게 뻗는 대나무들만 있는게 아니라, 이렇게 약간은 굽어서 자라는등의 희안한 대나무들도 굉장히 많습니다. 대나무로 유명한 담양.... 지조와 절개를 상징하는 일자로 쫘악 쏟은 대나무만 있는게 아니라, 이런 잡블로그스러운 약간은 특별한 모양을 가진 대나무도 존재하고 있긴 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3 | 0.00 EV | 6.3mm | ISO-121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09:07:29 12:43:01

 
이 유명한 곳이.. 더욱 더 유명해진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1박 2일"촬영지.. 당시에 지금은 1박2일에서 볼 수 없는 김C와 MC몽도 있었습니다.. 거기다가 지금은 노환으로 1박2일에서 하차한 상근이까지 있었고요.... 이 이야기는 좀 더 아래에 가서 해보죠..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3 | 0.00 EV | 6.3mm | ISO-125 | Flash fired, auto mode | 2009:07:29 12:47:24


역시나 노무현대통령님과 권양숙여사님도 방문해주셨습니다.
2007년 5월 17일... 딱 다음주가 4년전이네요.... (글을 쓴 날 2011년 5월 10일)

지금 이분은 2M* 누군가의 외압에 의해서, 다시 뵙고싶어도 그러지 못하는 그분..

2010/09/26 - [사진을 찍는 티스도리/여행/출사기] - 100926 김해 봉하마을(노무현대통령 생가)를 다녀와서.

650일정도만 참아보자구요.... 그림만 그려도 잡아가는 세상이라 누구라고 언급은 못하지만, 언젠가는 환경파괴와 20년은 후퇴한 민주주의 그리고 이러한 내용에 대한 죄값을 꼭 치를테니 말이죠...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sec | F/4.0 | 0.00 EV | 16.0mm | ISO-125 | Flash fired, auto mode | 2009:07:29 12:48:42


이 버섯은 어떤 버섯인지는 모르겠지만.. 대나무숲이라는 습한 환경에서 자알 자라고 있습니다.. 무슨 변도 아닌데.. 왜이리 파리는 많이끼어있는지 모르겠네요..;;;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sec | F/3.9 | 0.00 EV | 13.2mm | ISO-86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09:07:29 12:49:43


"초점따위 하나도 안맞은" 최악의 카메라 올림푸스 IR-300..

시원한 분수도.. 그렇게 시원하게 느껴지지는 않습니다.

이때는 크게 느끼지 못했지만 DSLR을 쓰면서부터 열심히 느끼게 되었죠.. 엄청난 노이즈와 함께 좀체 반셔터를 눌러봐도 초점이 맞지 않는.. 2% 아니.. 20%는 부족한 카메라였다는걸..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3.3 | 0.00 EV | 6.3mm | ISO-91 | Off Compulsory | 2009:07:29 13:00:01


"엄청난 노이즈..."

여기는 "우송당"이랍니다. 죽녹원 입구에서 반대쪽으로 내려가게 되면.. 이런 건물이 있습니다. 당시에 1박2일 출연진들은.. 이 건물에서 하룻밤을 보냈습니다. 이러한 내용은 주변에 세워져있는 나무판이 얘기를 해주고 있다죠..

(이곳에서 "병뚜껑 알까기"를 했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3.3 | 0.00 EV | 6.3mm | ISO-129 | Off Compulsory | 2009:07:29 12:59:31


역시나 "해피썬데이" 1박2일팀이 담양을 방문하여 이곳 우송당에서 하룻밤을 지내며 촬영했던 곳입니다. 라는 설명이 되어있습니다. 이날 모두 실내취침이였나요???

잘 기억은 나지 않는데.. 그랬던듯..;;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3.3 | 0.00 EV | 6.3mm | ISO-209 | Off Compulsory | 2009:07:29 13:01:50


그리고.. "그 주변에 위치한" 1박2일 사적 제 1호 "승기연못"

얼음이 얼어있었던 촬영 당시에, 대나무가져오기 게임을 하던 중.. 결국 이승기와 은지원이 빠졌던 곳.

하지만.. 친구 하나를 빠뜨리고 싶었던 이곳의 수질상태는...?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3.3 | 0.00 EV | 6.3mm | ISO-238 | Off Compulsory | 2009:07:29 13:01:16


그리 수질은 좋지 않았습니다. 흔히 말하는 X물..

이건 절대 사람을 빠뜨리고 빠지고 할 물이 아니라는걸 자각하고 왔습니다..
이곳에서 다시 입구로 돌아가려면.. 국도를 타고도 약 2km정도 걸린다는 얘기를 들어서.. 다시 올라갔다가 이전에 들어갔던 입구 방향으로 나오게 되었습니다..

당시에 집합시간의 약 30분을 남겨놓고서 나왔는데.. 다른 RCY 단원들도 몇 보이고 하더군요.. 그래서 그 아래에 있는 담양천에 가보자고 하고.. 담양천에 구경을 가 보았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800sec | F/3.3 | 0.00 EV | 6.3mm | ISO-64 | Off Compulsory | 2009:07:29 13:32:59


죽녹원 입구.. 입구 주변에 주차되어있던 아홉대의 빨간 버스들은 사라졌었습니다.. 그러니 뭐.. 그 아래에 있는 공원화가 잘 되어있는 하천으로 놀러갈 수 밖에요..;;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3.3 | 0.00 EV | 6.3mm | ISO-67 | Off Compulsory | 2009:07:29 13:36:21


담양천입니다.. 그래도 승기연못보다는 수질이 약간이나마 더 좋았습니다. 주변으로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도 보였고.. 2인용 자전거도 대여를 해주고 있었는데.. 꾸욱 참고 열심히 강 주변을 돌아다녀보게 되었습니다..
(당시에 자전거 안빌렸던게 다행이였죠..;;; 빌렸다면 돈만 버렸을뻔...)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3.3 | 0.00 EV | 6.3mm | ISO-64 | Off Compulsory | 2009:07:29 13:36:37


죽녹원의 돌다리.. 돌이 그렇게 평평한 돌이 아니라, 장식용으로 쓰는 석재를 그냥 박아둔듯 합니다..
이 아슬아슬한곳을 열~~~~심히.. 빠지지 않도록 진땀을 빼면서 건넜습니다....

이렇게 돌다리를 건너고.. 아직도 시간이 20여분 남은걸로 알고있는 세사람은 선생님에게서 전화를 받게되었습니다.. 어디냐고.. 왜 안오느냐고....

그래서 열심히 공설운동장(? 주변지역 사시는 분들 댓글로 의견부탁드립니다.)쪽으로 오라고 하시기에 뛰어가봤더니만.. 9대의 버스가 세사람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일부 대학생 자원봉사자들 입에서는 쌍시옷도 나오기 시작했고..... 약 300명이 넘는 인원에게 욕이라는 욕은 다 얻어먹었습니다..

"우리는 단지 시간도 다 되지 않은데다가, 버스도 안보여서 갔을 뿐인데...."

OLYMPUS IMAGING CORP. | IR-30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3.3 | 0.00 EV | 6.3mm | ISO-155 | Off Compulsory | 2009:07:29 13:59:18


그리고 다음에 가게 된 곳은 "메타세콰이어길.." 이곳에서는 절대로 다수와 떨어지지 않겠다는 신념을 가지고, 대학생 자원봉사자와 대다수의 무리를 따라다녔습니다.. 하지만, 버스가 자꾸 이동을 해서..(좀 더 가까운곳에서 태우기 위해 그랬겠죠..) 몇번을 이쪽 끝에서 저쪽 끝까지 왔다갔다했습니다..;;


이렇게 추억속에 있었던 여행기를 조금이나마 꺼내보았네요.. 담양 죽녹원... 영원히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주었던 그곳... 이 여행 둘쨋날에 반기문 UN사무총장께 편지쓰기를 했었는데.. 당시 서야고 일행중 한명의 편지가 직접 뉴스까지 탔었다죠.... 완전히 당시와 똑같은 분위기에서 똑같은 느낌을 가질 수가 없으니 고등학교의 추억중 일부분으로 생각해야겠지만..

다시 돌아가지 못하는 이때가 요즘들어 문득 더 그리워집니다...


"이 글을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담양군 담양읍 | 죽녹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