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하차설로 말이 많았던 SBS 드라마 리턴. 결국 방송 도중 주연이 바뀌는 초유의 사태를 겪고 방영중인데, 타사보다 심오한 분위기의 드라마가 많은 SBS 특성상 리턴 역시 조금은 무거운 분위기를 보이고 있습니다.


밤에도 일을 나가는 경우가 잦은지라 드라마 볼 시간은 없구요. 2월 22일에 방영된 17화에 익숙한 캐릭터가 나왔다기에 살펴보았습니다.



똘끼충만한 악역인 김학범(봉태규)가 심심한 나머지 피규어 네개를 가지고 혼자 놀고 있습니다.


좌측부터 오노데라 코사키, 슈퍼 소니코, 미사카 미코토, 아마미 하루카. 각 캐릭터에 감정을 이입하여 놀고 있었습니다. 모두 자신을 바라(?)는 여성들을 컨셉으로 잡고요. 어떤 이유에서 이 피규어들이 방송을 타게 되었는지는 모르겠네요.



★미사카 미코토 원샷

"웃기고 있네. 받아라! 얍얍얍!!"


본인도 자괴감이 드는지 한숨을 푹 쉬고 다시 따분해 하는 와중에 전화가 와서 장면이 전환됩니다. 도합 20초 가량 등장했네요. 해당 피규어는 2015년 7월 콘솔게임인 '전격문고 FIGHTING CLIMAX IGNITION'의 발매를 기념하여 세가(SEGA)에서 출시된 제품입니다. 


익숙한 캐릭터를 가지고 지상파 방송에 나가 본 이력이 있는 사람이긴 합니다만, 여튼간에 익숙한 캐릭터가 지상파 방송에 등장하니 뭔가 반갑게 느껴지네요. 그렇습니다. 기록을 남겨놓고자 써 보았습니다.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