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월 14일.. 광복 70주년을 맞이하여 고속도로 통행료를 받지 않았던 역사상 유래가 없던 날이였습니다. 모처럼만에 좋은 일 하신 박근혜 대통령 가카께서 제게 휴일 하루를 하사해주셨기에 그분께서 원하시던 경기부양 효과와 창조경제에 이바지 해 드리기 위해 부산으로 떠났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8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02:30:00


생각보다 고속도로에 차가 그리 많진 않았습니다. 제가 출발한게 13일 오후니깐요..


그래도 대구권역(김천~칠곡~대구)에는 새벽시간임에도 차가 좀 있었고, 그 이후론 썩 차가 많이 보이거나 했던 도로는 없었답니다. 신대구부산고속도로 역시 통행료가 면제고, 부산시에서 운영하는 터널들 역시 통행료가 면제되더랍니다. 아예 하이패스를 꺼놓은 요금소들도 있었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5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09:45:17


자고 일어났으니 이제 본격적으로 이날 일정을 함께 할 누군가를 만나러 갑니다.


말 안해도 알지요. 이 블로그 이미지와 제 차량의 디자인을 맏아준 아주 유능한 인재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25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09:47:11


역시나 풋산은 다이나믹한 길이 많습니다.


뭐 국토의 대부분이 산이다보니 개발을 위해 산중턱에 건물을 올리는 경우도 많았습니다만, 부산같은 경우에는 사실상 전쟁 피난민들이 언덕에 집을 짓고 살아가던게 대도시로 발전된 케이스니 특히나 더 많습니다. 수도권 권역에서는 성남권 구도심에 부산스러운 언덕길이 많지요.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0sec | F/4.0 | 0.00 EV | 40.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03:35


만났으니 사진도 같이 찍구요.


쎄라토 상태가 말로만 듣던 상태보단 눈물이 나더랍니다. ㅠㅠ 대대적인 수리가 필요합니다만, 특이한 사정에 의해서 그냥저냥 타고 있는 상황이지요. 고로 차는 새차시절부터 깔끔하게 관리 해 주도록 합시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4000sec | F/4.0 | 0.00 EV | 26.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04:24


사실상 산 중턱에 소재한 주차장이니 멀리 산도 보이고 그냥저냥 동네 전경 구경하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5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03:56


일제강제동원역사관이 있는데, 건물만 지어놓고 관람객은 받지 않는다 하더군요.


광복절을 하루 앞둔 시점이였는데.. 여튼 그러합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20:24


참고로 네비를 두개 달고 왔습니다.

하나는 아이나비 AE, 하나는 갤럭시 노트 10.1로 구동하는 아틀란3D..


내비게이션 두개를 놓고 보다보니 검색 알고리즘에서의 차이도 보이고, 생각보다 길 골라서 가는 재미도 있더군요. 어떤 길이 나한테 유리할지 판단하고 가도 괜찮더랍니다. 고로 중간중간 심심하거나 하면 유튜브로 영상이나 노래를 틀고 다녔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5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24:15


2년 전 어느 비 많이 오던 날...

텐트 하나 쳐놓고 노숙을 했던 백운포 체육공원입니다.


지금 하라면 뭐 다시 하긴 하겠지만, 그래도 좀 편하게 자는게 좋습니다. 그 당시 글이나 함 보죠.



비록 비스토는 폐차장의 이슬로 사라졌어도(부품들이야 다 분해되어 수출길에 올랐지만 차대는 결국 눌렀답니다. 썩기도 많이 썩었고 루프엔 썬루프도 뚫어놔서 울퉁불퉁 해서 사실상 활용 가치는 없었지요.) 비스토와의 추억은 영원하리라 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64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36:08


이기대 방향으로 올라와서 이기대공원에 들려봅니다.


두문자D 타쿠미가 참 좋아할법한 길을 타고 잘 가다가 차들이 많이 서있던 길에 주차를 하고 내려옵니다. 날도 덥고 경사도 가파른데 슬리퍼를 신고 간지라.. 땀은 땀대로 흘리고 발바닥은 발바닥대로 지압이 되더군요.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80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36:11


산책로 정말 잘 꾸며두었습니다. 날좀 선선해지면 혼자 바닷바람 쐐면서 걷기 딱 좋겠더군요.


중간중간 민박집도 있었고 하얀 페인트를 칠해둔 집도 있었습니다. 높은 파도라도 치게 된다면 바닷물이 집 주변까지도 오지 않을까 싶었지만.. 그정도 수준까진 아니니 집을 지으셨겠죠.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80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36:13


저 멀리 망망대해도 보입니다.


직접 구글맵으로 측정을 해 보았습니다만, 직선거리로 282km 앞에 일본 시마네현이 있습니다. 그 사이엔 육지가 없으니 망망대해는 망망대해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50sec | F/6.3 | 0.00 EV | 60.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39:57


이기대의 유래


이기대의 이름은 동래영지에 나타난다. 동래영지는 조선시대 좌수영의 역사와 지리를 소상히 소개하고 있으며 좌수사로 있던 이형하가 종전의 기록을 토대로 보충 수집하여 기록한 책이다. 이 동래영지 중 산천을 밝힌 부분에 '이기대라고 적고 좌수영에서 남쪽으로 15리에 있다. 위에 두 기생 무덤이 있어서 그리 말한다' 고 했을 뿐 구체적인 내용은 없다. 향토사학자 최한복의 말로는 임진왜란 때 왜군이 수영성을 함락시키고는 경치 좋은 이곳에서 축하잔치를 열었는데 수영의 기녀 두 사람이 잔치에 참가했다가 왜장에게 술을 권하고 술 취한 왜장과 함께 물에 빠져 죽었다는 것이다. 그 두 기생이 이곳에 묻혀 있어서 이기대라 한다고 하나 그에 대한 자세한 것은 알 수 없다.


그러합니다. 두 기생의 무덤이 있는 곳이라 하여 이기대군요.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진주의 논개 이야기와 비슷한 부분이 많습니다. 여튼 두 기생이 왜국의 수장에게 술을 권하고 술에 취한 왜군의 장(將)과 바다에 뛰어들어 함께 사망하였고, 두 기생을 기리며 무덤을 만들어 둔 곳이 이기대랍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46:30


멀리 가면 갈수록 광안대교도 보이고 고층 빌딩들도 보입니다.


강안리 등킨도나쓰는 비록 사라진지 5년이 넘었지만, 아직도 '마 강안리 등킨도나쓰 묵어봤나?' 하면서 경상도 허세를 조롱하는 단어로 쓰이고 있습니다. 로드뷰엔가 기록은 남아있던데.. 여튼 뭐 그렇답니다. 참고로 이날 광안대교 역시 통행료가 면제되었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sec | F/9.0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46:35


산책로 주변으로는 이렇게 무시무시한 암벽이 있습니다. 설마 뭐 떨어지진 않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46:40


좀만 더 맑은 날에 왔더라면 선명하게 보였을텐데.. 아쉽기만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600sec | F/11.0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46:45


날도 덥고 발은 아프니 일단 다시 돌아가기로 합니다.


그나저나 내려올땐 괜찮았는데.. 이놈의 공원 입구 언덕이 웰케 가파른지요. 차에 타자마자 에어컨부터 풀로 돌렸답니다. 다음번엔 필히 운동화! 운동화 챙겨오던지 해야겠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4.5 | 0.00 EV | 55.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4 10:59:08


도로로 나가보니 동백꽃을 식재했다는 안내판이 있네요. 


옛날 이기대 해안 302리에는 봄이면 동백꽃이 피었답니다.

지금은 자취 잃은 동백나무를 우리 후손들이 정성껏 심었습니다.

아름다운 이고장을 동백숲으로 잘 가꾸어 갑시다.


식수기간 : 1999년 4월 ~ 2006년 4월

식  재 : 4000그루 (동백)


용호향우회


여튼 그러합니다. 동네 향우회에서 약 7년에 걸쳐 이기대 해안 30리에 동백나무를 식재했다는 얘기네요. 봄에 온다면 동백꽃의 향연을 볼 수 있겠습니다. 언제 과연 봄에 올 수 있을진 모르겠지만 말이죠.


2부에서 계속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남구 용호3동 | 이기대해안산책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기한별 2015.08.17 2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복절 기념으로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었죠^^
    차 엄청 막힌다고 들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