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부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2015/01/1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나홀로 정동진 여행기 (1) 해가 뜨기 전까지.

슬슬 어둠은 저 멀리 사라지고, 본격적으로 해맞이를 위한 인파들이 몰려옵니다. 시도 때도 없이 달리던 열차에서 내린 관광객들과 자차를 타고 온 관광객들이 더해져 해변가는 여름 휴가철 못지 않은 수준의 인파로 가득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23:42


이미 보기 좋은 장소는 삼각대가 다 자리잡았고......


저는 모래시계공원에서 정동진역 방향으로 이동하던 찰나라 그냥 가던 길 아무데서나 일출을 기다리기로 합니다. 새해 첫날은 발 디딜 틈도 없이 사람들로 가득했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23:45


해가 올라오기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다만, 일출시간이라고 들었던 시간에 가까워져도 해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러니 다수가 밥이나 먹으러 간다고 하면서 자리를 빠져나가더군요. 기차를 타고 온 사람들은 기차시간이 촉박하다며 이동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건물에 가려서 정동진 해변에서 보는 시점으론 해가 올라오는 시간이 조금 늦어진게 아닐까 싶기도 하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23:50


열차도 끊임없이 지나갑니다. 동해안 관광열차도 지나가고 저런 무궁화호 열차도 지나갑니다.


열차가 한대 두대 역에 정차했다가 다시 가는 순간마다 인파는 조금씩 더 늘어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28:47


예전에는 레일바이크 선로가 없었는데, 레일바이크가 생긴 뒤로 모래시계공원에서 정동진역으로 이동하는 방법이 저 멀리 돌아서 가는 방법이랑 해안가 모래사장을 걸어서 가는 방법밖에는 없더군요.


모래밭에 푹푹 발이 빠지고.. 신발 속에는 모래로 가득합니다.



빨리 해가 뜨기만을 기다리는 인파들입니다. 기본으로 카메라는 하나씩 가지고 있구요.


셀카봉과 스마트폰도 여기저기서 보인답니다. 확실히 수년 전 관광지의 카메라들과 비교한다면 컴팩트 디카는 사라지고 그 자리를 대부분 스마트폰이 대체하는듯 보입니다. 웬만한 디카보다도 스마트폰 카메라 성능이 월등히 좋고 휴대하기도 편하니 자연스럽게 도태될 수 밖엔 없죠.


카메라가 커다란 DSLR 아니면 스마트폰으로 이원화 되는 느낌이랄까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33:50


전철화 공사가 이미 오래전에 끝난 구간이지만, 저렇게 디젤 동차도 지나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7.1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55:00


그렇게 예정시간보다 한참 더 지나서 해가 모습을 보이기 시작합니다.

구름과 거친 바람을 이겨내고 해는 오늘도 온 세상을 밝게 비추어 줍니다.


파도가 조금 높은편이라 일출을 보러 온 관광객들의 신발까지 괴롭히는 경우가 다수 있었네요. 차를 타고 왔다면야 맨발로라도 가면 상관 없을테지만, 기차를 타고 왔더라면,,, 가는 길에 찝찝하고 벗자니 냄새날테고 하루종일 고생은 고생대로 하셨을테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7.1 | 0.0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56:02


아름다운 태양은 그 자태를 만 천하에 드러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40sec | F/4.5 | 0.00 EV | 8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7:58:43


그 모습을 거의 드러내었을 즈음, 정동진 해변은 많은 이들의 찬사로 가득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8.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8:02:50


열심히 셔터를 누르는 분들... 미동도 없으십니다. 저도 차에 삼각대를 넣어두고 다녀야 할까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1:17 08:03:35


해가 어느정도 올라오고, 많은 이들이 자리를 뜹니다.

밥을 먹으러 일찍 갔던 사람들은 이 모습을 보지 못했겠지요. 인내한 사람들만이 볼 수 있었답니다.


저도 어느정도 구경을 했으니 정동진 역으로 구경을 갔다가 다시 집으로 돌아가기로 합니다.


3부에서 계속....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 정동진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