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여름날 가만히 집에 누워만있어도 땀이 나는 한낮에 아파트 관리실에서 안내방송이 흘러나오기 시작했습니다. 오후 2시부터 지역 소방서에서 고가사다리차가 와서 화재진압 모의훈련을 한다고 주민들 모두 놀라지 말라 하더군요. 


최근들어서 고층건물이 늘어나고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에 대형 참사로 이어지는 경우도 몇 있었습니다. 그마만큼 평상시에 이러한 사다리차같은 장비가 없던 소방서에서도 이런 장비를 갖추게 되었고 실제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서 이따금씩 관내 고층건물을 대상으로 모의훈련을 진행하기도 하죠. 화재진압에 전문적인 소방관이 아닌 일반 주민들이 끼어서 할 일도 사실 없을뿐더러 이날은 그냥 고가사다리차만 와서 몇번 폈다 접었다만 하고 끝냈습니다. 날도 더운데 그냥 베란다에서 이 모습을 구경하게 되었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0sec | F/13.0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1:48


소방차가 아파트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같은 모델은 매번 아산소방서 앞을 지나갈때 본 것 같습니다만, 전국적으로 같은 외형이지만 속은 조금씩 다른 이런 고가사다리차들이 몇대가 있습니다.


트럭 바디는 무려 수입산입니다. 스웨덴 남부지방의 대형트럭 제조업체인 스카니아(Scania)에서 제작된 P420모델입니다. 유럽 4대트럭으로 볼보의 FH시리즈, 다임러벤츠의 악트로스, 르노의 매그넘과 함께 네 손가락에 꼽히기도 하는 차량입니다. 지금은 패망해버린 도전적인 메이커 SABB(사브)의 자회사였고 90년대에 와서 분리되었습니다. 이러한 스카니아제 트럭바디에 펌프카나 공사장에서 쓰는 디젤발전기등을 만들어서 얹는 에버다임(EVERDIGM)이라는 국내업체가 53m급 고가사다리를 추가로 장착한 이 차량은 방용 고가사다리차라는 완제품으로 탄생하게 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sec | F/13.0 | 0.00 EV | 8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2:11


사다리를 펼치기 위한 보조다리를 펼치는등의 준비절차를 모두 마쳤고, 이제 사다리를 조종하기 위해 작은 조종칸으로 소방관 한분이 들어가셨습니다. 사다리가 펴질일만 남은것이죠.


불과 작년만해도 노후된 고가사다리와 굴절차같은 차량으로 인한 사고가 계속되다보니 대대적으로 노후장비의 교체가 있었습니다.(무려 현역으로 돌아다니는 차를 보기도 힘든 옛 동아자동차의 DA50을 아직도 소방서 장비로 쓰고있다가 사고가 났다니 믿기지가 않았다.) 이전에 비해서 수입 소방차를 보기 쉬워짐으로 하야금 당시 노후된 국산트럭 바디에 얹어진 사다리차와 굴절차의 교체붐에 따라서 교체되거나 새로 도입된 차량들중에 스카니아에 에버다임 조합으로 출고된 차량들이 꽤 있었던걸로 추측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sec | F/13.0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2:25


이제 사다리차의 위엄을 보실 차례입니다.


구닥다리 이삿짐 사다리차들처럼 소음도 그렇게 크지않고, 빨리 펴지고 접혀지는등 기동성도 꽤 괜찮습니다. 참고로 사다리차의 사다리는 철이 아니라 스테인레스 스틸(스댕)을 이용하는편이지만 이전에 문제가되었던 최저가 낙찰방식으로 입찰되어서 나온 차량들중엔 원가절감을 위해 철재질로 만들어진 경우도 있다고 하더군요.


(말 수를 줄여서 사진 위주로 가겠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0sec | F/13.0 | 0.0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3:05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4:18


10층정도에 한번 근접하게 멈추었다가 아파트의 꼭대기층인 15층높이까지 사다리를 올려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6:21


53m급 고가사다리에게 15층 아파트는 여유롭습니다. 더 올라갈 수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40sec | F/13.0 | 0.00 EV | 4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8:10


아파트 한 층을 3m로 잡았을때 53m면 17층~18층정도의 높이까지 올라갈 수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40sec | F/13.0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8:16


사다리차 내에 자체 펌프기능이 없는것같아보이지만 안타까운건 더운 여름에 다른 소방차 한대가 더 동원되어서 시원하게 살수라도 이루어지거나 사다리 레일을 타고 사람이라도 잠깐 올라갔다 내려오는등의 퍼포먼스가 있었으면 했는데 없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8:33


이렇게 하늘로 쭉 한번 뻗은뒤에 쏜쌀같이 사다리를 접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0sec | F/13.0 | 0.00 EV | 4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09:27


펴는것만큼 접는것도 한순간입니다. 허무하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0sec | F/13.0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12:12


사다리를 모두 접고 보조해주었던 다리 역시나 집어넣고 주변정리를 금방 마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0sec | F/13.0 | 0.00 EV | 5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7:24 14:15:07


그리고 사다리차는 유유히 아파트를 떠납니다.


- 짧은시간동안에 조금 강력한 퍼포먼스를 보고싶었던 사람으로써는 간단한 모의훈련이였지만, 항상 화재현장 혹은 재해현장 일선에 나서서 수고해주시는 전국의 소방관 여러분들 덗분에 오늘도 내일도 편안히 지내고 있습니다. 항상 수고해주시는 소방관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이 글을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쿠쿠 2012.07.26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번 당진소방서에서 뽑은 새장비같군요 기지게 핀거는 첨보네요ㅎㅎ

  2. sephia 2012.07.26 0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그러고보니 스카니아가 폭스바겐 상용차 디비전 밑에 있죠. 어휴...

  3. 2012.07.26 0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ninjakuma 2012.07.26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여유있을때는 괜찮은데 차들이 빽빽히 있으면 저녀석 들어가기가 만만치는 않을 듯 싶은데요.. 워낙 폭이 크다보니까...

  5. 아레아디 2012.07.26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완전 정말 높이 올라가네요..ㅎ

  6. 하늘다래 2012.07.26 14: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사다리차를 쓸 일이 없는게
    가장 좋은 것 같아요^^

    소방대원분들 항상 고생 많으심 ㅠ

  7. 남시언 2012.07.26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사할 때도 자주 보이더라구요~ 고가사다리 ㅋㅋㅋ
    소방차로 보니 또 새롭네요!

  8. 마법고양이 2012.07.27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소방서는 요즘 여유로운지 새거 많이 뽑네요. 근데 우리는...

  9. FIAP 편집국장 2012.07.27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 정해진 예산 내에서 해야하니 퍼포먼스를 못했던건 아닐까요?ㅎ
    만약에 그게 맞다면 국고도 아끼고 좋네요 뭐..ㅋㅋ

  10. 둥이 아빠 2012.07.29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에는 고층 아파트가 많다보니 아무래도 꼭 필요한거 같아요...

  11. 프매씨 2012.08.08 0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방차가 다리를 펼친건.. 사진으로도 태어나서 처음보는군요..

    저렇게 길군요.. 접으면 짧은대..

  12. 그놈 2012.08.11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가요~♥♥♥

  13. Litz Blaze 2012.08.31 14: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라... 스카니아는 한국에서 R시리즈와 G시리즈만 들여오는 줄 알았는데 P시리즈도 굴러다니는군요. 특장차 전용으로 소량만 들여온 건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라디에이터 그릴을 보니 2009년 말에 리뉴얼된 신형이네요.

    P시리즈 시티 버전이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되면 중형트럭 시장이 제법 재미있게 돌아갈 것 같은데 한국 스카니아는 생뚱맞게도 히노 5세대 레인저를 수입해서 팔면서 삽을 푸고 있지요. 레인저의 섀시는 한국 특유의 3축 추가+과적적재를 못 버팁니다.

    •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2012.08.31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 3축이 거의 당연시되는 한국이니깐요. 몇년전까지 사촌누나 매형분이 스카니아 코리아에 계서서(지금은 다임러트럭코리아에 계십니다.) 언뜻 들으니 스카니아와는 별개로 도요타계열의 히노자동차와 판매계약만 체결해서 판매망만 같이 이용하는거라 하더군요. 뭐 당연히 그렇다보니 이 계약이 끝나지 않는이상 겹치는 차종을 들여오기는 그렇지요...

  14. ve may bay gia re 2012.11.27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我們很高興,如果你支持我們通過鏈接,非常感謝你先生
    http://www.thegioivemaybaygiare.com/

  15.  best matress brand 2013.10.05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파트는 우리에게 당연한 주거지역이 되었습니다. 얼마전 아파트 매매광고를 보았더니 로얄층 급매라는 말이 나오더군요. 예전엔 기름보일러에 중앙난방식이 대부분인데다 층수도 15층이 ..